2
부산메디클럽

부산시, 일반가정 단기 위탁제도 도입

학대 등 긴급조치 필요 아동대상

  • 국제신문
  • 송진영 기자 roll66@kookje.co.kr
  •  |  입력 : 2018-11-28 19:24:36
  •  |  본지 8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부산에서 일시적 보호가 필요한 아동을 일반 가정에서 돌보는 단기 위탁제도가 시행된다. 부산시는 내년부터 일시가정 위탁제도와 2세 이하 유아나 특별한 보살핌이 필요한 아동을 위한 전문가정 위탁제도를 도입한다고 28일 밝혔다.

일시가정 위탁이란 친부모가 부득이한 사정으로 직접 아동을 양육할 수 없을 때 다른 가정에 15일 이내로 위탁해 양육하는 제도를 말한다. 경제적 어려움이나 학대 등으로 긴급 보호 조치가 필요한 아동을 일반가정에 위탁한 뒤 시가 보호 비용과 긴급 의료비를 지원하는 제도다. 

전문가정 위탁제도는 만 2세 이하 아동이나 정서·심리 장애 등으로 보살핌이 필요한 아동을 부모교육 과정을 이수한 전문가정에 위탁하는 제도로, 시는 매달 전문 위탁 부모 양육수당과 심리치료비 상해보험료 등을 지원한다.

가정 위탁에 참여를 원하는 시민은 부산가정위탁지원센터(051-758-8801)로 문의하면 된다. 

 송진영 기자 roll66@kookje.co.kr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건강한 부산을 위한 시민행동 프로젝트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난치병 환우에 새 생명을
신장암 김영진 씨
걷고 싶은 길
사천 은사 선비길
부강한 진주 행복한 시민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