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오늘의 날씨]기상청"제21호 태풍 제비 북서진...괌→오키나와→오사카"

  • 국제신문
  • 김영록 기자 kiyuro@kookje.co.kr
  •  |  입력 : 2018-08-30 06:21:11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기상청 제공
기상청은 30일 기압골의 영향으로 전국이 대체로 흐리고 가끔 비가 오다가 서울.경기도와 강원도는 오후에 대부분 그치겠다고 예보했다.

오늘 밤부터 내일(31일) 오전까지 충청도와 전라도를 중심으로 시간당 40mm가 넘는 매우 강한 비와 함께 매우 많은 비가 내리면서 호우특보가 발표될 가능성이 있겠다.

이미 전국적으로 매우 많은 비가 내려 지반이 약해진 가운데, 내일(31일)까지 비가 내리는 지역에서는 산사태와 축대 붕괴, 토사 유출, 침수 등 추가 피해가 우려된다.

강수대가 남북으로 폭이 좁아 강수량의 지역차가 크겠고, 기압골의 위치에 따라 강한 비와 많은 비가 내리는 지역의 변동 가능성이 있다.

내일(31일)도 기압골의 영향으로 전국이 대체로 흐리고 서울.경기남부와 강원영서남부는 새벽 한때 비가 오는 곳이 있겠고, 충청도와 남부지방은 가끔 비가 오다가, 충청도는 오후에 그치겠다.

모레(9월 1일) 중부지방은 중국 북동지방에 위치한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겠고, 남부지방은 기압골의 영향을 받겠다. 중부지방은 가끔 구름이 많겠으나, 남부지방과 제주도는 대체로 흐리고 비가 오겠고, 동풍의 영향으로 강원영동은 대체로 흐리고 낮 동안 가끔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

당분간 비가 내리는 지역에서는 아침 기온은 평년과 비슷하거나 조금 높겠고, 낮 기온은 평년보다 조금 낮겠다. 한편, 제주도(북부와 동부)에는 폭염주의보가 발효된 가운데, 내일(31일)까지 낮 최고기온이 33도 이상 오르는 곳이 있어 매우 덥겠다.

지난 28일 오전 9시 발생한 올해 제21호 태풍 제비는 30일 새벽 3시께 괌 북동쪽 약 760km 부근 해상을 통과했다. 중심기압은 965hPa, 강도는 강이고 크기는 소형이다.
태풍은 다음 달 1일 새벽 3시께 괌 북북서쪽 약 760km 부근 해상까지 접근한 뒤 4일 새벽 3시께는 일본 오사카 남쪽 약 660km 부근 해상까지 이동할 것으로 보인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좋음’으로 예상된다. 김영록 기자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혐오를 넘어 공존으로
포용…나와 다른 너, 우리
걷고 싶은 길
양산 교동 국개 벽화마을길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