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부산외국어대, 2018년 하계 한국어단기과정 성료

일본, 체코지역 대학생 및 중고등학생 69명 참가

  • 국제신문
  • 이민재 기자 inews@kookje.co.kr
  •  |  입력 : 2018-08-27 11:24:14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부산외국어대학교(총장 정기영)는 지난 5일부터 26일까지 3주간의 일정으로 일본 및 체코지역 참가자 69명을 대상으로 ‘2018년 하계 한국어단기과정’을 실시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한국어단기과정에는 일본지역 대학생들뿐만 아니라 중고등학생들과 일반인 그리고 체코지역 학생들까지 총 69명이 참가해 전년도 55명에 비해 참가인원이 14명 증가하는 등 규모가 커지고, 지역이 더욱 다양해졌다.

이번 과정은 수준별 한국어 수업을 바탕으로 △한복체험 △한식요리 △K-pop 댄스 등 다양한 문화체험 프로그램으로 진행됐으며, 부산지역 주요 관광지와 경주를 방문해 한국 문화를 경험할 수 있도록 마련됐다.

특히, 이번 과정에는 부산외대 재학생 17명이 그룹별로 3주간 프로그램에 참여해 참가 학생들과 교류하며, 한국 문화를 더욱 깊이 있게 이해하고, 한국어에 대해 자신감을 가질 수 있도록 멘토링을 실시했다.
부산외대 국제교류처장 한강우 교수는 “앞으로도 우리대학은 한국어학당과 국제교류팀 간 상호 협력 강화를 통해 전 세계 다양한 국가에서 한국어를 배우고자 하는 학생들이 참여할 수 있도록 한국어단기과정을 지속적으로 확대할 예정이다.“라며 ”우리대학이 전 세계 한국어 확산과 문화교류에 앞장설 수 있도록 지구촌 캠퍼스 조성에 최선을 다할 것이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어단기과정은 2015년을 시작으로 매년 하계에 실시 왔으며, 2018년부터는 참가학생들의 요청에 따라 춘계와 하계(2회), 동계로 나눠 실시하고 있다. 현재까지 2015년 18명을 시작으로 2016년 41명, 2017년 55명, 2018년 현재까지 85명 등 총 199명의 학생들이 참가했다. 디지털뉴스부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건강한 부산을 위한 시민행동 프로젝트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지금 법원에선
가해자 구속…‘위험운전치사’ 적용 형량 무거워질 듯
귀촌
조해훈의 귀농이야기- 주민들과 지리산 산행
교단일기 [전체보기]
선생노릇의 무게
눈높이 사설 [전체보기]
데이트 폭력 관련법 처리 서둘러야
부산 소방관 건강 적신호 심각하다
뉴스 분석 [전체보기]
미국발 악재 쓰나미에 코스피 2000선도 위태
두 달짜리 알바? 언 발 오줌누기식 고용한파 대책
다이제스트 [전체보기]
보리굴비 한정식 맛보고 단풍도 즐기고 外
작은영화 영화제 ‘김민근 감독전’ 外
박기철의 낱말로 푸는 인문생태학 [전체보기]
이아손과 손오공:전혀 다른 이야기
판과 범 : 모두 연관된 세상
스토리텔링&NIE [전체보기]
지역과 민족, 소외된 자를 대변한 ‘저항 문학인’
군법 어겨가며 부산에 헌신…전장의 휴머니스트
신통이의 신문 읽기 [전체보기]
이웃 선행·미덕도 신문에 실릴 가치 있단다
질병 일으키고 치료 도움주고…‘두 얼굴’ 기생충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전체보기]
“흉측스럽다” “공모로 선정”
팔도유람이 통장님 역량 강화?
이슈 분석 [전체보기]
부산시장 진흙탕 선거전…정책 소용없다? 벌써 네거티브 난타전
이슈 추적 [전체보기]
송철호 울산시장 당선인·김경수 경남지사 당선인, 가덕신공항 동의한 적 없다
지역 경제수장에게 듣는다 [전체보기]
정기현 사천상의 회장
포토에세이 [전체보기]
은행나무길 청춘들
반짝이는 승학산 억새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

무료만화 &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