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안희정 김지은 '사랑을 했다?', 복구 문자가 무죄 판결로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14일 안희정 전 충남지사가 무죄를 선고받았다. (사진=연합뉴스)
안희정의 1심 공판이 무죄로 선고된 것에 공개된 증거가 어떤 영향을 미친 것인지 궁금증을 불러 일으켰다.

14일 안희정 전 충남지사의 성폭력 혐의 1심 선고에서 검찰은 징역 4년을 구형 했으니 법원은 무죄를 선고했다.

재판부는 “검사가 제출한 증거만으로는 피해자 의사에 반해 성적자유가 침해되기에 이르는 증명이 부족하다”고 언급했다.

이 같은 판단을 내리기 까지는 안희정 전 지사 측의 증인의 진술과 문자 메시지들에 큰 비중을 차지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지은이 스위스 출장 중 보냈다는 것으로 알려진 문자 메시지에는 기분이 좋을 때 사용하는 ‘ㅋㅋㅋ’ 등의 표현이 다수 포함됐다.

복원해 법정에 제출한 것으로 알려진 카톡에서도 김지은은 지인 성 모씨에게 “오빠 몰라요. 헤어졌어요. 슬퍼서 세상 사는 게 다 슬퍼요. 같이 좋아하는 사람이 있었어요. 근데 연락 못해요 이제”라는 내용을 보냈다고 전해졌다.

이지원 인턴기자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혐오를 넘어 공존으로
포용…나와 다른 너, 우리
걷고 싶은 길
양산 교동 국개 벽화마을길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