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3만 포기 야생화 군락, 35m 인공폭포 장관

근처 볼 만한 곳

  • 국제신문
  • 노수윤 기자
  •  |  입력 : 2018-08-12 18:49:13
  •  |  본지 10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경남 함안군 산인면 입곡리 입곡군립공원은 입곡저수지와 인근의 수려한 협곡을 중심으로 조성한 지역 주민의 쉼터이자 힐링 공간이다.
   
경남 함안군 산인면 입곡리 입곡군립공원의 인공폭포. 높이 35m의 2단 폭포다.
저수지 왼편에 깎아지른 절벽을 따라 소나무가 우거지고 숲 사이로 등산로가 열려 있다. 공원 내 입곡산림욕장에는 4000여 그루의 수목과 3만 포기의 야생화가 한 데 어우러져 한 폭의 수채화를 보는 듯하다.

저수지 상류 오른쪽으로는 관중석을 갖춘 운동장이 있다. 부산과 경남의 각종 단체와 동호회의 친목 행사 장소로 늘 북적인다. 운동장 인근에는 주말마다 시원한 물을 쏟아내는 높이 35m의 인공폭포가 조성돼 있다. 2단으로 된 폭포를 바라보고 있으면 더위도 어느새 잊는다.

좀 더 골짜기 안쪽으로 들어가면 입곡문화공원을 만난다. 6만250㎡ 부지에 연못과 화단, 유리온실이 마련돼 볼거리가 풍성하다. 유리온실에는 이름도 특이한 먼나무, 굴거리나무와 관음죽, 멀꿀 등 교목류와 관목류에다 각종 선인장 등 다육식물이 즐비하다.

공원 안에는 아담한 카페도 있다. 연꽃습지원 연못에는 연꽃과 개구리밥이 초록 융단을 깔아 놓은 듯하다. 연못을 가로지르는 징검다리를 건너면 쉼터인 정자가 나오고 무늬화단에는 야생화가 만개했다. 공원의 최상부에는 미니 공연장도 마련돼 있다. 개인이 운영하는 승마장도 있어 체험이 가능하다.

노수윤 기자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건강한 부산을 위한 시민행동 프로젝트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난치병 환우에 새 생명을
뇌경색 임현진 씨
낡은 규제 풀어야 부산이 산다
도시가스 설치비 낮아진 이유
교단일기 [전체보기]
선생노릇의 무게
눈높이 사설 [전체보기]
데이트 폭력 관련법 처리 서둘러야
부산 소방관 건강 적신호 심각하다
뉴스 분석 [전체보기]
미국발 악재 쓰나미에 코스피 2000선도 위태
두 달짜리 알바? 언 발 오줌누기식 고용한파 대책
다이제스트 [전체보기]
부민병원 심혈관센터 문 열어 外
국회 선거구 획정위원 9명 확정
박기철의 낱말로 푸는 인문생태학 [전체보기]
메디아와 미디어
이아손과 손오공:전혀 다른 이야기
스토리텔링&NIE [전체보기]
지역과 민족, 소외된 자를 대변한 ‘저항 문학인’
군법 어겨가며 부산에 헌신…전장의 휴머니스트
신통이의 신문 읽기 [전체보기]
이웃 선행·미덕도 신문에 실릴 가치 있단다
질병 일으키고 치료 도움주고…‘두 얼굴’ 기생충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전체보기]
이우환 조각 또 낙서…접근 막자니 작품의도 훼손 ‘딜레마’
“흉측스럽다” “공모로 선정”
이슈 분석 [전체보기]
부산시장 진흙탕 선거전…정책 소용없다? 벌써 네거티브 난타전
이슈 추적 [전체보기]
송철호 울산시장 당선인·김경수 경남지사 당선인, 가덕신공항 동의한 적 없다
지역 경제수장에게 듣는다 [전체보기]
정기현 사천상의 회장
포토에세이 [전체보기]
내년에 또 봐요, 단풍 씨
손짓하는 귀족 나무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

무료만화 &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