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세월호 직립 작업중...진실도 바로 세울 수 있을까

  • 국제신문
  • 디지털뉴스팀2 기자
  •  |  입력 : 2018-05-10 10:49:22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세월호 40도가량 바로 섰다. 연합뉴스
10일 오전 9시부터 세월호 선체 직립 작업이 시작됐다.

이날 전남 목포 신항에는 세월호 직립 현장을 지켜보기 위해 세월호 참사 유가족이 모였다. 이들은 오전 8시부터 현장을 찾아 ‘디데이’(D-day) 개시 선언을 기다렸다.

20여 분 작업 시간이 지나고 세월호 선체 왼편이 드러나자 일부 유가족은 고개를 숙이고 눈물을 훔치기도 했다.

선체 직립 작업은 현대삼호중공업이 맡았다. 작업자들은 직립 개시 1시간 전부터 현장에 투입됐다.

현대삼호중공업 관계자는 “경과를 봤을 때 작업이 순조롭게 진행될 것 같다”고 전했다.

이번 세월호 선체 직립 작업으로 참사 4년 만에 침몰원인을 밝힐 수 있을 지 귀추가 주목된다. 박소연 인턴기자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건강한 부산을 위한 시민행동 프로젝트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난치병 환우에 새 생명을
뇌경색 임현진 씨
낡은 규제 풀어야 부산이 산다
도시가스 설치비 낮아진 이유
교단일기 [전체보기]
선생노릇의 무게
눈높이 사설 [전체보기]
데이트 폭력 관련법 처리 서둘러야
부산 소방관 건강 적신호 심각하다
뉴스 분석 [전체보기]
미국발 악재 쓰나미에 코스피 2000선도 위태
두 달짜리 알바? 언 발 오줌누기식 고용한파 대책
다이제스트 [전체보기]
부민병원 심혈관센터 문 열어 外
국회 선거구 획정위원 9명 확정
박기철의 낱말로 푸는 인문생태학 [전체보기]
메디아와 미디어
이아손과 손오공:전혀 다른 이야기
스토리텔링&NIE [전체보기]
지역과 민족, 소외된 자를 대변한 ‘저항 문학인’
군법 어겨가며 부산에 헌신…전장의 휴머니스트
신통이의 신문 읽기 [전체보기]
이웃 선행·미덕도 신문에 실릴 가치 있단다
질병 일으키고 치료 도움주고…‘두 얼굴’ 기생충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전체보기]
이우환 조각 또 낙서…접근 막자니 작품의도 훼손 ‘딜레마’
“흉측스럽다” “공모로 선정”
이슈 분석 [전체보기]
부산시장 진흙탕 선거전…정책 소용없다? 벌써 네거티브 난타전
이슈 추적 [전체보기]
송철호 울산시장 당선인·김경수 경남지사 당선인, 가덕신공항 동의한 적 없다
지역 경제수장에게 듣는다 [전체보기]
정기현 사천상의 회장
포토에세이 [전체보기]
내년에 또 봐요, 단풍 씨
손짓하는 귀족 나무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

무료만화 &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