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세월호 선체 직립 오늘(10일) 시작...좌현 미수습자 수색 가능성

  • 국제신문
  • 김민정 기자 min55@kookje.co.kr
  •  |  입력 : 2018-05-10 10:14:46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4년간 옆으로 누워있던 세월호 선체를 바로 세우는 작업이 시작됐다. 선체 직립에 성공하면 좌현에서의 미수습자 수색과 침몰 원인 조사가 가능해질 것으로 보인다.

   
10일 오전 전남 목포시 목포신항에서 좌현을 바닥에 댄 채 거치 된 세월호를 바로 세우기 위한 점검 작업이 진행되고 있다.연합뉴스
세월호 선체조사위원회와 현대삼호중공업은 목포신항에서 1만t급 해상크레인으로 선체를 세우는 작업을 10일 오전 9시부터 시작했다.
작업에 성공하면 왼쪽으로 누워 침몰해 들여다볼 수 없었던 좌현에서의 미수습자 수색이 가능해지고 침몰 원인도 밝혀질 가능성이 높아진다.

선조위는 선체가 94.5도까지 세워지면 작업 종료를 선언할 예정이다. 전날 선체를 40도까지 들어 올리는 예행연습 뒤 선체를 바닥면에 완전히 내려놓지 않고 5도 가량 들어 올린 상태에서 작업은 시작됐다.

작업은 세월호 뒤편 부두에 자리 잡은 크레인에 쇠줄을 걸어 선체를 뒤편에서 끌어당기는 방식으로 작업한다. 와이어에는 하중을 분산하는 장치인 블록 로더가 부착됐다.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건강한 부산을 위한 시민행동 프로젝트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낡은 규제 풀어야 부산이 산다
도시가스 설치비 낮아진 이유
걷고 싶은 길
김해 장유 대청계곡 누리길
교단일기 [전체보기]
선생노릇의 무게
눈높이 사설 [전체보기]
데이트 폭력 관련법 처리 서둘러야
부산 소방관 건강 적신호 심각하다
뉴스 분석 [전체보기]
미국발 악재 쓰나미에 코스피 2000선도 위태
두 달짜리 알바? 언 발 오줌누기식 고용한파 대책
다이제스트 [전체보기]
국회 선거구 획정위원 9명 확정
평화, 이용주 당원자격 3개월 정지
박기철의 낱말로 푸는 인문생태학 [전체보기]
메디아와 미디어
이아손과 손오공:전혀 다른 이야기
스토리텔링&NIE [전체보기]
지역과 민족, 소외된 자를 대변한 ‘저항 문학인’
군법 어겨가며 부산에 헌신…전장의 휴머니스트
신통이의 신문 읽기 [전체보기]
이웃 선행·미덕도 신문에 실릴 가치 있단다
질병 일으키고 치료 도움주고…‘두 얼굴’ 기생충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전체보기]
이우환 조각 또 낙서…접근 막자니 작품의도 훼손 ‘딜레마’
“흉측스럽다” “공모로 선정”
이슈 분석 [전체보기]
부산시장 진흙탕 선거전…정책 소용없다? 벌써 네거티브 난타전
이슈 추적 [전체보기]
송철호 울산시장 당선인·김경수 경남지사 당선인, 가덕신공항 동의한 적 없다
지역 경제수장에게 듣는다 [전체보기]
정기현 사천상의 회장
포토에세이 [전체보기]
손짓하는 귀족 나무
은행나무길 청춘들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

무료만화 &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