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밀양 나노산단 조성도 전에 기업 4곳과 입주 MOU

나노피아 국제콘퍼런스서 신소재 포장재 제조업체 등 225명 신규고용 창출 기대

  • 국제신문
  • 이민용 기자
  •  |  입력 : 2017-11-10 19:08:33
  •  |  본지 8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내년 착공을 앞둔 경남 밀양나노융합 국가산업단지가 첫 삽을 뜨기도 전에 입주 희망업체의 등장으로 산단 조성에 활기를 더하고 있다.
10일 창원컨벤션센터(CECO)에서 밀양시, 경남도, LH가 나노융합 국가산업단지 입주 희망업체 4개사와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밀양시는 경남도와 공동주최해 10일 창원컨벤션센터에서 막을 내린 ‘나노피아 국제콘퍼런스’ 행사 결과 밀양나노융합국가산단 입주를 희망하는 4개 업체와 투자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들 업체는 나노융합 국가산업단지 5만2800㎡ 부지에 모두 435억 원을 투자하게 된다. 시는 4개 업체 입주만으로 225명의 신규고용이 창출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들 은 부산지역 3개사와 경남지역 1개사로, 유·무기 안료 전문 기술업체인 ㈜씨에프씨테라메이트를 비롯해 자동차 부품 생산업체인 ㈜상마, 신소재 포장재 제조업체인 ㈜금양화학, 금속공작물 제조업체인 ㈜제이엔에스테크이다.

시 관계자는 “전국 각종 전시회 홍보부스 운영 등 활발한 홍보 활동을 통해 많은 입주 관심업체를 발굴해 현재 MOU 체결을 협의 중에 있다”며 “금번 투자협약을 신호탄으로 나노국가산단 사전수요를 확보해 1단계 조기분양은 물론 2단계 사업 시행을 앞당길 계획”이라고 말했다.밀양 나노융합 국가산단은 부북면 일원 166만 ㎡ 규모로 LH(한국토지주택공사)가 사업시행을 맡고 있다. 내년 초 착공하는 1단계는 3209억 원을 투입해 2020년 완공 계획이며, 단계적으로 330만 ㎡까지 확대하게 된다.  이민용 기자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지금 법원에선
‘어금니아빠’ 이영학 “무기징역 선고 말아달라”
지금 법원에선
질것 알고도 억지소송, 돈만 날린 사상구
눈높이 사설 [전체보기]
남성 육아휴직 걸음마, 사회 인식 제고를
‘위안부 기록물’ 유네스코 등재 막은 일본
뉴스 분석 [전체보기]
‘철새 정치’에 좌초한 개혁보수
삐걱대는 신고리 원전 5·6호기 공론화위…탈핵단체 보이콧 경고
다이제스트 [전체보기]
프로농구 kt 드디어 6연패 탈출 外
늦가을 특집 함양 화림동 정자 순례 外
대입 칼럼 [전체보기]
마지막 관문 면접, 내 장점을 적극 알려라
박기철의 낱말로 푸는 인문생태학 [전체보기]
노르만과 바이킹: 북유럽 음악
슬라브족과 소련사람: 카츄샤의 역설
스토리텔링&NIE [전체보기]
농민은 유통비 줄이고, 소비자는 신선재료 구매
밤하늘 수놓는 화려한 불꽃색은 ‘금속’이 결정
신통이의 신문 읽기 [전체보기]
해녀도 로봇도 달린다…평창 성화봉송 레이스
가을은 축제의 계절…여행지 맛과 멋 즐길 기회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전체보기]
지하상가 임대 “재계약”-“입찰” 갈등
주택 애완견 사육두수 제한 조례개정 추진
이슈 추적 [전체보기]
입점업체 망해도 코레일유통 돈 버는 계약
서면 통과 BRT(버스중앙차로) ‘민원폭탄’…서병수 시장 선택 기로
포토에세이 [전체보기]
도리마을 은행나무 숲
시선 집중
현장&이슈 [전체보기]
의사 이전에 교육자의 됨됨이 검증부터
“휴식도 좋지만 늦으면 일감 끊겨” 화물차 기사 속앓이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