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부산메디클럽

[신통이의 신문 읽기] 봄을 알리는 글귀 '입춘대길' '건양다경'

1년 24절기 중 첫 절기 맞아 입춘방 붙여 복 기원하는 풍속

  • 국제신문
  • 디지털뉴스부 inews@kookje.co.kr
  •  |  입력 : 2017-02-06 19:00:51
  •  |  본지 21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 계절 중요시 한 선조들의 문화

1년이라는 주기는 시간의 흐름과 반복을 어김없이 가져다준다. 사계절의 시작을 알리는 기준으로는 절기만 한 것이 없다. '입춘'이라는 절기를 통해 24절기에 따른 세시풍속의 의미를 되새기며 절기의 현대화에 대해 생각해보자.
   
입춘을 하루 앞둔 지난 3일 서울 종로구 국립민속박물관에서 '2017년 봄이 오는 소리, 입춘' 세시행사 관계자들이 입춘첩을 붙이고 있다. 연합뉴스
▶신통이 : 대문에 한자가 써진 종이가 붙어있어요. 뭐예요?

▶엄마 : 아, 그거. 지난 토요일이 입춘이라 은행에서 입춘방 써주는 행사를 하길래 받아서 붙여놨어.

▶신통이 : 입춘에는 대문에 글자를 쓴 종이를 붙이나 봐요. 무슨 뜻이에요?

▶엄마 : 입춘대길(立春大吉)은 입춘이 되어서 큰 복이 들어오라는 뜻이고, 건양다경(建陽多慶)은 따뜻한 기운만큼 좋은 일도 많이 생기라는 뜻이야. 입춘은 이제 계절이 겨울에서 봄으로 접어든다는 24절기 중 첫 절기에 해당한단다(지난 4일 자 6면 사진 '오늘 입춘').

'처음'이라는 것은 누구에게나 특별하게 다가오는 경험이잖아. 네가 처음으로 말을 했을 때, 처음으로 걷기 시작했을 때 등등…. 엄마, 아빠는 널 키우면서 처음으로 뭔가를 했을 때 신기하고 기특하고 특별해서 기념으로 사진도 찍어놓고 액자를 만들기도 하고 그랬어. 입춘도 새로운 해에 새봄을 알리는 절기라 좋은 기운을 받으라는 마음을 담아 대문에 글자를 붙이는 풍속이야.

▶신통이 : 24절기는 왜 있을까요?

▶엄마 : 요즘은 도시화, 산업화 해서 농사 외에 여러 가지 일과 노동으로 먹고살 수 있지만 예전에는 농업이 주된 생계수단이었단다. 심지어 화폐가 없었을 때는 쌀이나 곡물이 물물교환의 수단이 될 정도로 농업이 생산과 유통의 기본이 되었지.

농업은 계절과 날씨의 영향을 많이 받잖아. 그래서 일 년을 15일 단위로 나누어 계절을 구분하고 그때그때 필요한 농사일을 하기 위해서 절기를 만든 거야. 개구리가 잠에서 깨는 시기, 모내기해야 할 시기, 곡식을 거두어들일 시기, 이슬이 내리는 시기 등등을 절기로 표현한 거야. 사계절을 한자로 하면 춘하추동이잖아. 각각의 계절 앞에 입(立)자만 넣으면 각 계절의 기준이 되는 절기가 돼. 입춘 입하 입추 입동 이렇게.

▶신통이 : 현대 사회에서는 절기가 그리 필요하진 않네요.

   
입춘인 지난 4일 부산 기장군 정관박물관에서 시민들에게 입춘첩을 써주는 행사를 하고 있다. 서순용 선임기자 seosy@kookje.co.kr
▶엄마 : 꼭 그렇다고만 할 수 없단다. 지금도 시골에서는 농사를 짓고 있어서 절기를 알고 있으면 편리할 테고, 도시에서는 굳이 필요 없지만 우리 조상들의 미풍양속을 지킨다고 그리 나쁠 것은 없잖아. 입춘에는 입춘방을 붙이는 것 외에도 겨우내 많이 먹지 못했던 신선한 채소를 먹는 풍속이 있었대. 요즘이야 겨울에도 마트에서 온갖 야채를 볼 수 있지만 겨울에는 채소들이 추위에 귀하니, 그런 날을 만들어서라도 부족한 영양을 챙겼던 걸 보면 과학적이고 현명하지 않니.

▶신통이 : 과학이 발달하지 않고, 병원이 없던 시절이어서 그런 것 같아요.

▶엄마 : 며칠 후면 밸런타인데이지? 초콜릿을 주고받고 하는 날이지만 본래 우리나라 기념일은 아닌 거 알지. 밸런타인데이, 화이트데이 이런 기념일도 좋지만 우리나라 세시풍속 중에서 기리고 싶은 날을 현대화하여 이어가는 것도 괜찮은 방법일 것 같은데 어떻게 생각해?

▶신통이 : 빼빼로데이를 가래떡데이로 하자는 것처럼요.

▶엄마 : 빼빼로든 가래떡이든 원하는 거 먹으면 될 것이고, 입춘에는 신선한 채소를 먹는다 했으니 샐러드 해 먹거나 채소만 먹는 날로 한다든지….

▶신통이 : 그럼 우리 집만이라도 해볼까요.

윤영이 한국언론진흥재단 NIE 강사



■기사를 읽고
-24절기 중 봄 여름 가을 겨울 각 계절의 시작을 알리는 절기는 무엇인가요?

-각 계절의 시작을 알리는 절기와 관련된 속담을 조사해 보세요.



■한 줄 댓글(기사에 대한 생각을 간단하게 적어보기)

-신통이 : 밸런타인데이 때 누구에게 초콜릿을 줄까….

-어린이 독자 :



■낱말 통통(기사 속 낱말이나 용어 등을 이해, 정리하여 어휘력 높이기)

-입춘방(立春榜) :

-세시풍속 :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지금 법원에선
"신해철 수술 집도의, 유족에 16억 원 배상"
'오래된 미래 도시'를 찾아서
모로코 마라케시 제마 엘 프나 광장 텅 빈 낮 예술로 가득한 밤
눈높이 사설 [전체보기]
주권국가로서 굳건한 정체성 확립
케이뱅크, 새로운 금융시스템의 시작
뉴스 분석 [전체보기]
유치원 공약 논란 왜…단설·병설보다 국·공립 태부족이 문제
유치원 특성화교육 금지해도 편법 운영…비리 자란다
뉴스&이슈 [전체보기]
영장전담판사 구속여부 새벽까지 고심…유·무죄와는 무관
"역사적 비극 망각한 행정…부산 동구청장 형사고발 하겠다"
다이제스트 [전체보기]
진달래 활짝 핀 경북 현풍·달성 답사 外
스포원 사이클 정재희 대통령기 MVP 外
박기철의 낱말로 푸는 인문생태학 [전체보기]
Progressive and Alternative:변화하는 락
어쿠스틱과 일렉트릭
사건 텔링 [전체보기]
선생님이 더 때릴까봐…맞고도 입 닫은 아이
스토리텔링&NIE [전체보기]
일본 정치인 신사참배는 왜 비난받을까
주민투표제와 주민소환제
신통이의 신문 읽기 [전체보기]
딱지치기 필승법에도 과학원리 숨어있대요
매화 벚꽃 진달래…봄꽃 또 뭐가 있을까
이슈 추적 [전체보기]
부산교통공사 '입맛대로 통계', 도시철도 구조조정 명분 쌓나
황금연휴(5월 초 최장 9일) 외국만 좋은 일…내수 살릴 특단책 필요
포토에세이 [전체보기]
봄나들이
봄날의 눈
현장&이슈 [전체보기]
'청렴 워크숍' 연 서병수 시장, 방지 대책보다 "일벌백계" 천명
현장과 사람 [전체보기]
"병든 동물 안락사 막자" 마지막까지 치료
800ℓ 줍고나니 명함 뿌리는 오토바이에 허탈
현장추적 [전체보기]
"14년 쉬지않고 일했는데 1년차 대우"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