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현장&이슈] 공직자 복지부동 조장 '또 다른 규제' 우려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28일 '부정청탁 및 금품 등 수수의 금지에 관한 법률(김영란법)' 시행을 앞두고 공직사회가 술렁이고 있다. 법 시행 초기 '시범 케이스'에 걸리지 않으려는 정보 교환과 Q&A(질의응답)가 활발하다.

김영란법 자체가 워낙 엄격한 기준을 광범위하게 적용하다 보니 공무원들이 법 시행을 핑계로 '아무도 만나지 않고, 아무 일도 하지 않으려는' 집단적인 도덕적 해이가 발생할 수 있다는 우려(본지 27일 자 1면 보도)도 제기되는 실정이다. 이 같은 우려를 의식한 듯 황교안 국무총리는 27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주재한 국무회의에서 "공직자들이 오해 소지를 차단한다는 생각으로 대민 접촉을 회피하는 등 소극적인 자세로 업무에 임하는 일이 없도록 적극적이고 능동적인 직무 수행을 독려해 달라"고 당부했다. 서병수 부산시장도 최근 간부회의에서 김영란법 시행으로 시 공무원들이 소극적인 행정으로 일관할 우려가 있다며 실·국·본부장들이 분위기를 잡으라고 말하기도 했다.

하지만 공직사회의 현실은 윗분들의 뜻대로 김영란법에 저촉되지 않으면서 어떻게 업무를 능동적으로 수행할지에 관한 논의보다 '어떤 것이 법 위반인지'에 관한 문제에만 쏠리는 분위기다. 도덕적 해이가 만연할 수 있음을 보여주는 대목이다.
시의 한 국장급 간부는 "김영란법이 시행되면 대민 접촉이 제한되는 것은 분명해 보인다. 문제는 법에 저촉되지 않는 범위 안에서 공무원들이 능동적으로 일할 수 있는 분위기나 매뉴얼을 만들어야 하는데 지금은 걸리지 않도록 주의를 주는 부분에만 집중돼 있다. 이래서는 법 시행을 핑계로 공직사회의 무기력증이 나올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

과거 지방선거를 앞두고 공직사회는 공직선거법에 묶여 '자의 반 타의 반'으로 복지부동(伏地不動)하는 일이 비일비재했다. 일각에서는 김영란법 역시 규제 대상과 범위에서 공직선거법과 크게 다르지 않다는 점에서 공직사회에 대한 또 하나의 규제로 보는 시각도 있다. 국민권익위원회도 김영란법 질의에 대해 극도의 보수적인 해석으로 "안 된다"는 답변 일색이다. 이러면 공직사회가 움츠러들 수밖에 없다. 청렴한 사회를 만들자는 김영란법의 취지에 반대하는 공직자나 국민은 아무도 없다. 하지만 지나친 규제로 공직사회가 능동성을 잃어버린다면 김영란법의 최대 피해자는 국민이 될 것이다.

윤정길 사회1부 차장 yjkes@kookje.co.kr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오래된 미래 도시'를 찾아서
부다페스트 다뉴브강 산책로 동상으로 역사를 읽다(하)
2018 정시모집 성공전략
선발인원 줄어…표준점수·백분위 따져 최적의 조합 찾아야
눈높이 사설 [전체보기]
유해화학물질 급증 낙동강, 시민 생명 위협
저출산 심화될수록 해법 모색 치밀해야
뉴스 분석 [전체보기]
임원추천위원회 역할 한계, 낙하산 견제 대신 동조
동 단위 세밀한 ‘지진 위험지도’ 제작 서둘러야
다이제스트 [전체보기]
프로농구 kt, 주말 크리스마스 이벤트 外
전남 장흥 겨울 남도기행 투어 外
대입 칼럼 [전체보기]
마지막 관문 면접, 내 장점을 적극 알려라
박기철의 낱말로 푸는 인문생태학 [전체보기]
고트와 고딕 : Polish music
훈족과 집시: Hungarian music
사건 인사이드 [전체보기]
유기견 물건 규정…돌봐주고도 도둑몰려
스토리텔링&NIE [전체보기]
트럼프 한마디에 ‘분쟁의 화약고’ 된 예루살렘
6·25 휴전으로 탄생…분단 공간이자 공유 공간
신통이의 신문 읽기 [전체보기]
인간과 동물이 더불어 잘 사는 세상 되려면…
재난 대응 어떤 점이 우선시 되어야 할까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전체보기]
노키즈존 시정권고에 외식업계 술렁
“조방로, ‘박재혁로’로 바꾸자”…보훈청·동구청 도로 개명 논쟁
이슈 분석 [전체보기]
재정파탄 부른 ‘6급의 갈사만 전결처리’…의구심 증폭
이슈 추적 [전체보기]
입점업체 망해도 코레일유통 돈 버는 계약
서면 통과 BRT(버스중앙차로) ‘민원폭탄’…서병수 시장 선택 기로
포토에세이 [전체보기]
곶감이 익어가는 계절
계명봉 정상에 서면
현장&이슈 [전체보기]
의사 이전에 교육자의 됨됨이 검증부터
“휴식도 좋지만 늦으면 일감 끊겨” 화물차 기사 속앓이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