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진주대첩 광장 졸속추진하다 '발병'

사업비 부족·상인 반발로 차질, 600억 원 확보 안돼 대책 시급

  • 국제신문
  • 김인수 기자 iskim@kookje.co.kr
  •  |  입력 : 2012-05-21 20:48:27
  •  |  본지 12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 기간 연장했지만 완공 불투명
- 편입지주도 보상 현실화 요구

경남 진주시가 사업비 확보계획도 없이 진주대첩 기념광장(조감도) 조성사업을 추진하다 난관에 봉착했다. 사업비 부족에다 상인들의 반발까지 겹쳐 졸속추진이라는 비난까지 사고 있다.

21일 진주시에 따르면 진주성 외성 복원을 목적으로 본성동 일원 2만5020㎡에 800억 원을 들여 진주대첩 기념광장 조성사업을 벌이고 있다. 이 사업은 임진왜란 3대 대첩 가운데 하나인 진주대첩의 역사성을 높이고 진주성 인근 사적지 재정비를 위한 것이다. 이곳에는 역사관과 홍보관, 체험관을 비롯해 김시민 장군과 논개를 주제로 한 산책로가 조성된다. 이에 따라 시는 지난 2007년 사업을 착공해 2013년 완공한다는 계획을 세웠다.

그러나 착공 5년이 지나도록 전체 사업비 800억 원 가운데 205억 원 확보에 그치면서 사업 전반에 걸쳐 차질이 빚어지고 있다.

우선 전체 사업비의 75%인 600억 원이 보상비여서 모두 시비로 충당해야 한다. 하지만 현재까지 보상을 마친 필지는 전체 편입부지 108필지 중 46필지에 그치고 있다. 보상비 외에 역사공원 건립에 따른 시설비 150억 원은 국·도비로 충당한다는 계획이지만 이마저도 불투명한 상태다.

보상지역 내 주민 반발도 사업추진에 걸림돌이 되고 있다. 사업지구 내 있던 주민과 '남강 장어거리' 상인들이 이주대책과 현실가 보상을 요구하는 목소리를 높이고 있기 때문이다.

주민들은 "진주성 일대가 남강 조망권이 뛰어나고 지역 대표관광지인데도 시가 지나치게 낮은 보상가를 책정했다"며 "지역의 명소로 알려진 남강 장어거리도 역사 속으로 사라지게 될 실정인데도 집단이주 등 대책은 손을 놓고 있다"고 비난했다.
여기에다 사업지구 내 건물 철거작업도 주먹구구식으로 진행돼 시민들의 불만을 사고 있다. 정해진 구역 없이 먼저 보상절차가 끝난 건물부터 철거작업을 벌이는 바람에 사업지구 곳곳이 폐허로 방치되는 등 도시 미관을 해치고 있기 때문이다.

시는 사업비 확보가 여의치 않자 완공시기를 당초 2013년에서 2014년으로 1년 연장하는 등 대책 마련에 나섰지만 정상적인 사업추진 여부는 미지수다.

시 문화관광과 관계자는 "시 재정여건상 600억 원이라는 사업비를 일시에 확보하는 것은 현실적으로 어려워 확보된 사업비에 맞춰 추진하다 보니 각종 어려움을 겪고 있다" 며 "사업비 확보와 보상 민원 해소를 위해 다각적인 대책을 강구 중이다"고 말했다.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새 기초단체장에게 듣는다
이재근 산청군수
김해창교수의 에너지전환 이야기
소수력발전의 실태와 과제를 말한다
교단일기 [전체보기]
선생노릇의 무게
의사·변호사 말고 아무 꿈이나 괜찮아
눈높이 사설 [전체보기]
주민 생활·마을 개발 함께해야
세계유산 지정된 한국 산사 더 가꿔야
뉴스 분석 [전체보기]
가덕신공항 입장 변화 오거돈…시간벌기냐, 전략적 후퇴냐
북미 ‘핑퐁 전술’…트럼프 “내달 북미정상회담 열릴 수도”
다이제스트 [전체보기]
인창요양병원 치과 진료 과목 개설
깊은 협곡 구경하는 열차여행 外
단체장의 신년 각오 [전체보기]
하창환 합천군수
안상수 창원시장
박기철의 낱말로 푸는 인문생태학 [전체보기]
티폰과 태풍 : 타이푼 등
카오스에서 코스모스까지: 창세 이야기
사건 인사이드 [전체보기]
주부가 유흥주점 출입? 신용카드 사용에 꼬리잡혀
스토리텔링&NIE [전체보기]
땅이 갑자기 폭삭…난개발의 역습 ‘싱크홀’
“난민 국민안전 위협” vs “인도주의로 포용을”
신통이의 신문 읽기 [전체보기]
반려견 동반 해수욕 논란 ‘솔로몬 해법’ 없을까
VAR·언더독…알고 보니 월드컵 더 재밌어요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전체보기]
차기시장 내달 입주…관치유물로 폐지 목소리도
노점, 혼잡구역 봐주고 변두리만 단속
이슈 분석 [전체보기]
부산시장 진흙탕 선거전…정책 소용없다? 벌써 네거티브 난타전
‘강성권(민주 사상구청장 후보) 파동’ 與 더 커진 낙동벨트 균열
이슈 추적 [전체보기]
송철호 울산시장 당선인·김경수 경남지사 당선인, 가덕신공항 동의한 적 없다
지역 경제수장에게 듣는다 [전체보기]
정기현 사천상의 회장
통영상의 이상석 회장
취재 다이어리 [전체보기]
지자체 남북교류사업, 농업 분야부터 /박동필
포토에세이 [전체보기]
수국아, 밤새 잘 잤니?
능소화 별곡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