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부산메디클럽

금정산성 동문 여장 재복원 시작부터 난관

금정구청, 문화재청에 5억 요청…"기존 예산에 추가 어렵다" 난색

  • 국제신문
  • 김현주 기자 kimhju@kookje.co.kr
  • 2012-03-19 21:26:32
  • / 본지 2면
  • 싸이월드 공감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금정산성 동문 여장. 국제신문 DB
- 28일 문화재청 관계자 현장답사

부산 금정산성 동문과 남문 여장(성가퀴·성벽 위에 덧쌓은 낮은 담) 모양새가 다르다는 지적(본지 3월 1일 자 1면 보도)에 따라 관할 지자체인 금정구가 대책 마련에 나섰지만 예산 확보 문제에서 난관에 봉착했다.

구는 최근 문화재청에 금정산성 동문 여장 재복원에 필요한 5억 원의 예산 지원을 요청했다고 19일 밝혔다. 또 오는 28일 문화재청 직원과 전문가 등이 금정산성을 찾아 동문과 남문 여장을 점검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구는 지난 1972년부터 금정산성을 복원하기 시작해 지난해까지 전체 성곽(길이 1만8845m) 가운데 46%(정비 2856m, 기존 성곽 5806m)가량의 복원작업을 마쳤다. 하지만 이 과정에서 성곽 복원의 핵심인 여장을 동문과 남문에 각각 다르게 복원해 철저한 고증을 통해 재복원해야 한다는 지적을 받고 있다.

동문 여장은 1993년 전문가 고증 없이 국내 대표 성곽인 수원 화성을 본떠 복원했는데, 정사각형 총안 2개와 세로가 긴 직사각형 총안 1개 등 총안 3개가 뚫린 모양새다. 하지만 남문 여장은 2011년 문화재위원회의 고증을 받아 금정산성 3망루 등의 잔여 여장과 같은 정사각형 총안이 띄엄띄엄 늘어선 형태로 복원해 동문 여장과 확연히 다른 모습이다.

복원 오류에 대한 지적이 제기되자 구는 우선 동문 성곽 돌을 화강석에서 자연석으로 바꾸고 여장을 재복원하기 위해 문화재청에 5억 원을 지원해달라고 요청했다. 구는 지자체 재정 상황상 국비 지원 없이는 동문 여장을 재복원하기 어렵다고 밝혔다.
이에 대해 문화재청은 난색을 표시했다. 2009년부터 매년 금정산성 복원 사업에 20억 원의 예산을 내려보내고 있어 추가 지원이 어렵다는 것이다. 문화재청 관계자는 "28일 현장 답사를 해본 뒤 예산 지원 여부를 검토해야 할 것 같다"고 말했다.

금정구의회와 전문가들은 구의 책임있는 자세를 주문하고 있다. 박종성 구의원은 "금정구가 역사·문화 도시로 거듭나기 위해서는 문화재 복원 과정에서 잘못이 있으면 시인하고 적극적으로 고쳐야 하는데 문화재청 핑계를 대며 책임을 회피하려는 인상을 지울 수 없다"고 꼬집었다. 부산대 김동철(사학과) 교수는 "금정산성을 제대로 복원하려면 충분한 자료 조사와 예산을 확보해 장기적인 관점에서 복원에 임하는 자세가 필요하다"고 조언했다.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경제

  • 사회

  • 생활

  • 스포츠

지금 법원에선
형벌 대신 배상…'바람' 핀 죗값 달리 치르게 될 가능성 높아
지금 법원에선
간통죄 프랑스는 224년 전 폐지, 미국 20개 주는 사문화
국민연금 제대로 알기 [전체보기]
공적연금 받아도 임의가입 가능
전업주부도 가입·수급 가능
내가 본 우리 학과 [전체보기]
의예과
경찰행정학과
눈높이 사설 [전체보기]
미세먼지 주범 선박매연 대책 시급하다
공공의료의 갈 길 제시한 부산의료원
뉴스 분석 [전체보기]
약사국가고시 과목 12→4개로 줄고 난이도 조절 실패
부산 지역고교 경쟁력 키우고 선택폭 넓혀야
다이제스트 [전체보기]
한국닛산, 2015년형 패스파인더 출시.현대캐피탈, 전기차 리스상품 출시.현대車, 드레스업 튜닝차 선발대회
'춤추는 숲속의 칸타빌레' 참가자 모집 外
박기철의 낱말로 푸는 인문생태학 [전체보기]
수학자와 철학자; 네 인물의 차이
지수와 대수; log는 뭘까?
사건 인사이드 [전체보기]
도박에 빠져 감당 못할 빚더미, 어느 60대 화교의 끔찍한 결말
스토리텔링&NIE [전체보기]
동생 한 명 더 생기면 미래 경제성장 부담 줄여준대요
부산서 발병한 '고병원성' AI , 사람 감염된 적은 없대요
신통이의 신문 읽기 [전체보기]
국회도서관 생기면 책·논문 찾으러 서울 갈 필요 없대요
갈수록 늘어나는 CCTV, 독일까 약일까
이슈 분석 [전체보기]
양산 AI 감염 경로는
이슈 추적 [전체보기]
고현항 재개발 찬반 논란
건강체크·운전제한 장치 없어 돌발적 교통참사 재발 '걱정'
클릭! 내고장 소식 [전체보기]
관광농원 20선에 경남도내 4곳 선정
통도사에 템플스테이관 건립
포토에세이 [전체보기]
아침을 여는 사람들
설빔 곱게 입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