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황철곤 전 마산시장 징역 1년 구형

정치자금법 위반 결심 공판

  • 국제신문
  • 박동필 기자 feel@kookje.co.kr
  •  |  입력 : 2011-05-17 21:37:48
  •  |  본지 12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창원지검은 17일 창원지법 제4형사부 심리로 열린 황철곤 전 마산시장의 공직선거법·정치자금법 위반 사건에 대한 결심공판에서 징역 1년을 구형했다.

창원지검은 구형이유에 대해 "지난해 6·2 지방선거를 앞두고 황 전 시장이 정치자금을 받은 것은 정황증거상 불법행위로 볼 수 있다"며 밝혔다. 앞서 황 전 시장은 최후진술에서 "사건의 본질은 2002년 박완수 창원시장의 금품수수 의혹인데 주객이 전도됐다"며 "검찰의 주장은 일방적 사실이 아니고 진실이 아니다"고 주장했다.

황 전 시장은 지난해 통합 창원시장 한나라당 후보 선정을 앞두고 측근들이 전직 아파트 재건축 조합장을 매수, 경쟁 후보인 박완수 창원시장 후보에게 돈을 건넸다는 허위 기자회견·민사소송을 하도록 개입하고 건설업체 대표 김모(53) 씨로부터 1억7000만 원 상당의 불법 선거자금을 받은 혐의로 불구속 기소됐다. 선고공판은 오는 26일 오전 10시에 열린다.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지금 법원에선
‘서지현 인사보복’ 안태근 전 검사장, 징역2년 법정구속
난치병 환우에 새 생명을
천증 홍성무 씨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