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어제와 오늘] 북한 이웅평 대위 미그19기 몰고 귀순 (1983. 2. 25)

  • 국제신문
  • 송문석 기자 song@kookje.co.kr
  •  |  입력 : 2011-02-24 21:56:12
  •  |  본지 2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여기는 민방위본부입니다. 서울 인천 경기지역에 경계경보를 발령합니다. 국민 여러분 이것은 실제상황입니다."

1983년 2월 25일 오전 10시58분. 일요일 아침 휴식을 취하고 있던 시민들은 예고없는 대공경보사이렌에 혼비백산했다. 북한 공군의 이웅평 상위(대위·사진)가 미그19기를 몰고 귀순한 것이었다.

이 대위는 오전 10시30분 평남 개천비행장을 이륙하고 2분 뒤 편대를 이탈해 기수를 남쪽으로 돌렸다. 북한 레이더망을 피하기위해 고도 50~100m를 유지하면서 시속 920㎞의 전속력으로 남하해 10시 45분께 해주 인근 상공에서 휴전선을 넘었다. 한국 공군의 F-5전투기들이 이 대위의 미그기를 발견하고 요격에 나섰으나 이 대위가 미그기의 날개를 흔들며 귀순의사를 밝히자 항로를 유도한 뒤 수원비행장에 착륙시켰다.

이 대위는 귀순 3개월 만에 소령, 1995년 대령으로 진급했다. 그는 정보 및 안보교육분야에서 활동하면서 1984년 결혼, 슬하에 1남1녀를 뒀다. 그러나 공군대학 교수 재직중 간경화가 발병, 2002년 결국 간기능부전증으로 사망했다. 향년 48세. 생전 그는 자신의 망명으로 북한에 두고 온 부모 형제들이 고통을 받고 있다는 소식에 고통스러워 한 것으로 전해졌다.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건강한 부산을 위한 시민행동 프로젝트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난치병 환우에 새 생명을
뇌경색 임현진 씨
낡은 규제 풀어야 부산이 산다
도시가스 설치비 낮아진 이유
교단일기 [전체보기]
선생노릇의 무게
눈높이 사설 [전체보기]
데이트 폭력 관련법 처리 서둘러야
부산 소방관 건강 적신호 심각하다
뉴스 분석 [전체보기]
미국발 악재 쓰나미에 코스피 2000선도 위태
두 달짜리 알바? 언 발 오줌누기식 고용한파 대책
다이제스트 [전체보기]
부민병원 심혈관센터 문 열어 外
국회 선거구 획정위원 9명 확정
박기철의 낱말로 푸는 인문생태학 [전체보기]
메디아와 미디어
이아손과 손오공:전혀 다른 이야기
스토리텔링&NIE [전체보기]
지역과 민족, 소외된 자를 대변한 ‘저항 문학인’
군법 어겨가며 부산에 헌신…전장의 휴머니스트
신통이의 신문 읽기 [전체보기]
이웃 선행·미덕도 신문에 실릴 가치 있단다
질병 일으키고 치료 도움주고…‘두 얼굴’ 기생충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전체보기]
이우환 조각 또 낙서…접근 막자니 작품의도 훼손 ‘딜레마’
“흉측스럽다” “공모로 선정”
이슈 분석 [전체보기]
부산시장 진흙탕 선거전…정책 소용없다? 벌써 네거티브 난타전
이슈 추적 [전체보기]
송철호 울산시장 당선인·김경수 경남지사 당선인, 가덕신공항 동의한 적 없다
지역 경제수장에게 듣는다 [전체보기]
정기현 사천상의 회장
포토에세이 [전체보기]
내년에 또 봐요, 단풍 씨
손짓하는 귀족 나무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

무료만화 &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