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선심관광" "정례연수회" 버스 잡고 3시간 대치

동구 무소속 후보 · 운동원들

"박삼석 후보 측 후원받았다" 관광버스 출발 막아 결국 못가

봉생사회복지회 "정치적 악용"

  • 국제신문
  • 조민희 기자 chaser@kookje.co.kr
  •  |  입력 : 2010-05-27 22:26:29
  •  |  본지 6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27일 오전 부산 동구청장에 출마한 박한재 후보 측 운동원들이 봉생사회복지회의 야유회가 한나라당 후보 측의 불법 선거운동이라고 주장하며 관광버스 출발을 막고 있다. 박수현 기자 parksh@kookje.co.kr
27일 오전 8시부터 부산 동구 초량동 부산역광장 인근에서 지방선거 운동원들이 관광버스 6대를 둘러싸고 3시간 넘게 대치하는 상황이 벌어졌다. 동구청장 선거에 출마한 박한재 후보와 길창원 시의원 후보 등 동구지역 무소속 후보 8명과 운동원 수십 명이 '선거용 선심관광'을 적발했다며 수백m에 달하는 천으로 관광버스를 에워싸고 선심관광을 비난하는 퍼포먼스를 진행했다. 이 때문에 버스는 목적지로 출발하지 못했다.

이들은 "봉생사회복지회 소속 자원봉사자 247명이 한나라당 동구청장에 출마한 박삼석 후보의 후원을 받아 당일 일정으로 순천만 생태공원을 다녀오려고 한 것"이라고 주장했다. 특히 관광버스 2대에서 한나라당 구청장 후보의 선거공약서 10여 장과 시·구의원 후보의 명함 등이 발견됐다며 경찰과 선관위에 공직선거법 위반 여부 조사를 요청했다. 박한재 후보는 "금품을 이용한 선거운동이 판을 치고 있어 증거를 잡기 위해 직접 나선 것"이라며 "이 같은 선거운동에 항의해 무소속 후보들은 사퇴까지 결심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에 대해 봉생사회복지 측은 이날 성명을 내고 "이 행사는 13년 전부터 매년 5월에 진행해온 '정례 연수회'로 선거와 무관하며 오히려 이를 정치적 목적으로 악용한 후보들을 강력 규탄한다"며 "사법 당국이 철저히 진상을 파악해 관련자들을 엄중 처벌해줄 것을 강력히 요구한다"고 밝혔다.

한나라당 동구지역 출마 후보들은 "이날 야유회가 있다는 것을 알고 출발 전 도착해 인사하고 선거홍보물을 나눠준 것뿐인데 이를 불법 선거운동으로 매도하고 있다"며 "이는 명백한 허위사실 유포에 해당되므로 부산지검에 고소하겠다"고 대응했다. 부산 동부경찰서는 이날 복지회 관계자와 무소속 후보 측 관계자를 대상으로 사건경위를 파악하고 선거법 위반과 업무방해 혐의 등으로 양 측을 조사 중이다.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건강한 부산을 위한 시민행동 프로젝트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난치병 환우에 새 생명을
뇌경색 임현진 씨
낡은 규제 풀어야 부산이 산다
도시가스 설치비 낮아진 이유
교단일기 [전체보기]
선생노릇의 무게
눈높이 사설 [전체보기]
데이트 폭력 관련법 처리 서둘러야
부산 소방관 건강 적신호 심각하다
뉴스 분석 [전체보기]
미국발 악재 쓰나미에 코스피 2000선도 위태
두 달짜리 알바? 언 발 오줌누기식 고용한파 대책
다이제스트 [전체보기]
부민병원 심혈관센터 문 열어 外
국회 선거구 획정위원 9명 확정
박기철의 낱말로 푸는 인문생태학 [전체보기]
메디아와 미디어
이아손과 손오공:전혀 다른 이야기
스토리텔링&NIE [전체보기]
지역과 민족, 소외된 자를 대변한 ‘저항 문학인’
군법 어겨가며 부산에 헌신…전장의 휴머니스트
신통이의 신문 읽기 [전체보기]
이웃 선행·미덕도 신문에 실릴 가치 있단다
질병 일으키고 치료 도움주고…‘두 얼굴’ 기생충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전체보기]
이우환 조각 또 낙서…접근 막자니 작품의도 훼손 ‘딜레마’
“흉측스럽다” “공모로 선정”
이슈 분석 [전체보기]
부산시장 진흙탕 선거전…정책 소용없다? 벌써 네거티브 난타전
이슈 추적 [전체보기]
송철호 울산시장 당선인·김경수 경남지사 당선인, 가덕신공항 동의한 적 없다
지역 경제수장에게 듣는다 [전체보기]
정기현 사천상의 회장
포토에세이 [전체보기]
내년에 또 봐요, 단풍 씨
손짓하는 귀족 나무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

무료만화 &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