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30대女 경력단절 우려, 출산율 하락에 영향”

KDI보고서 “40%가량 요인”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조덕상 KDI 거시·금융정책연구부 연구위원(오른쪽)과 한정민 KDI 전문연구원이 16일 정부세종청사에서 브리핑을 갖고 ‘여성의 경력단절 우려와 출산율 감소’ 보고서의 주요 내용을 설명하고 있다. 연합뉴스


경력단절에 따른 ‘고용상 불이익’을 우려하는 여성의 출산 연기 및 포기 선택이 우리나라 출산율 하락 원인의 40%가량을 차지한다는 분석 결과가 나왔다.

한국개발연구원(KDI)은 이런 내용이 담긴 ‘여성의 경력단절 우려와 출산율 감소’ 보고서를 16일 발간했다.

우선 KDI는 30대 여성의 평균 경력단절 확률이 꾸준히 감소해왔다는 점을 언급하며 “이는 자녀가 없는 경우에 집중됐다”고 밝혔다.

실제 KDI 분석 결과를 보면 자녀가 없는 30대 여성의 평균 경력단절 확률은 2014년 33%에서 지난해 9%로 24%포인트 급락한 반면, 같은 연령대 유자녀 여성은 이 기간 28%에서 24%로 4%포인트 떨어지는 데 그쳤다.

KDI는 “30대 무자녀 여성이 출산을 포기한다면 2023년 기준 경력단절 확률이 최소 14%포인트 이상 하락하는 것으로 분석됐다”고 밝혔다.

아울러 KDI는 경력단절을 우려하는 여성의 출산 포기 및 연기가 출산율 감소의 원인으로 작용한다고 짚었다.

출산과 육아 부담이 여성에 비대칭적으로 쏠려있는 우리나라에서는 출산율 감소가 더욱 두드러진다는 게 KDI 분석이다.

이와 관련해 KDI는 ‘차일드 페널티’(child penalty) 개념을 활용해 경력단절이 실제 출산율 하락에 미치는 영향을 들여다봤다.

차일드 페널티는 출산에 따른 여성의 고용상 불이익을 의미하는 경제학 용어다.

KDI 분석 결과 차일드 페널티 증가가 2013~2019년 출산율 하락 원인의 40%가량을 차지했다. 모형별로 보면 ▷30~34세일 때 45.6% ▷25~34세 39.6% ▷25~39세 46.2% 등으로 분석됐다.

보고서를 작성한 조덕상 KDI 연구위원은 “출산율을 높이기 위해서는 아이를 기르면서도 커리어(경력)를 이어갈 수 있는 일·가정 양립 환경 정책을 개선해야 한다”고 제언했다.
ⓒ국제신문(www.kookje.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신문 뉴스레터
국제신문 네이버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국제신문 네이버 구독하기
뭐라노 뉴스

 많이 본 뉴스RSS

  1. 1'미인증' 해외직구 금지 논란에…정부 "당장 시행 아냐"
  2. 2'젊은 공무원 이탈 막아라' 양산시 조직개편 특단 대책 마련
  3. 3국제유가 '우하향' 추세에 전국·부산 기름값 동반 하락
  4. 4부산 연제구 골목길 행인 3명 치고 대로 중앙분리대 받은 소나타
  5. 5국과수서 ‘김호중 사고 전 음주 판단’ 감정 결과 나와
  6. 6논란에도 창원 공연 강행한 김호중 "모든 죄와 상처 내가 받겠다"
  7. 7‘오월, 희망이 꽃피다’ 5·18민주화운동 기념식 거행
  8. 8가수 테이 고향 울산시 홍보대사 됐다
  9. 9의대생·전공의, '정부 손' 법원 판단 비판 "복귀 없다"
  10. 10조폭 출신 고깃집 사장, 개업 축하하러 온 선배에 흉기 휘둘러 긴급체포
  1. 1‘오월, 희망이 꽃피다’ 5·18민주화운동 기념식 거행
  2. 2[속보] 尹 대통령 “5·18 정신이 대한민국 자유와 번영 토대”
  3. 3국회의장 후보에 민주 우원식…추미애 꺾고 이변(종합)
  4. 4국힘 ‘라인 사태’ 적극 대응으로 전환…장제원 “다음주 초 과방위 회의 열 것”(종합)
  5. 5국회부산도서관, 市 의정정보서비스 강화 추진
  6. 6‘친명’ 과도한 권력 집중에 견제구…우원식 첫 시험대는 국회 원 구성
  7. 7[속보]북한, 탄도미사일 발사…25일만에 무력 도발
  8. 8지역구로, 중앙당으로…부산 與 재선 5인 보폭 넓혀 존재감
  9. 9국힘 수석대변인에 곽규택·김민전 내정(종합)
  10. 10與 "전국민 25만 원, 선별적 지원도 반대"
  1. 1'미인증' 해외직구 금지 논란에…정부 "당장 시행 아냐"
  2. 2국제유가 '우하향' 추세에 전국·부산 기름값 동반 하락
  3. 3에어부산, 여름휴가철 대비 국제선 20개 노선 최대 95% 할인
  4. 4정부, 'R&D 예타폐지 부작용' 우려에 "전문검토 기능 강화"
  5. 5석유관리원 "전국서 '품질관리 주유소' 운영…ℓ당 30원 저렴"
  6. 6옛 미월드 부지 ‘생숙’ 추진, 시공사 리스크가 발목 잡을라
  7. 7메가마트 남천·NC百 서면, 폐점 앞두고 눈물의 고별전
  8. 8공유수면 점·사용료 울산 경남의 7배…부산 조선업계 한숨
  9. 9산은 ‘부산화’ 속도낸다…2차 공공기관 이전 물꼬 터야
  10. 10과거 밀 집산지였던 서부산, 미식 축제로 관광 활성화
  1. 1'젊은 공무원 이탈 막아라' 양산시 조직개편 특단 대책 마련
  2. 2부산 연제구 골목길 행인 3명 치고 대로 중앙분리대 받은 소나타
  3. 3국과수서 ‘김호중 사고 전 음주 판단’ 감정 결과 나와
  4. 4논란에도 창원 공연 강행한 김호중 "모든 죄와 상처 내가 받겠다"
  5. 5의대생·전공의, '정부 손' 법원 판단 비판 "복귀 없다"
  6. 6조폭 출신 고깃집 사장, 개업 축하하러 온 선배에 흉기 휘둘러 긴급체포
  7. 7'진실공방' 김호중 콘서트…논란에도 현장은 팬들로 북적
  8. 8[날씨 칼럼]봄바람 주의보, 봄철 강풍에 주의하세요
  9. 95·18 기념식 영상에 잘못 쓴 여고생 열사 사진 등장
  10. 10부산, 울산, 경남 대체로 맑고 낮에는 ‘초여름 더위’
  1. 1KCC 농구단이 원하면 뭐든지…市, 사직체육관 싹 뜯어고친다
  2. 2수영초 야구부, 대통령배 초대 챔피언 아깝게 놓쳤다
  3. 3‘10-10 클럽’ 도전 손흥민, 화려한 피날레 장식할까
  4. 4사브르 ‘뉴 어펜저스’ 3연속 올림픽 단체전 金 노린다
  5. 5‘축구 추락 책임론’ 정몽규 협회장, AFC 집행위원 선출
  6. 6셀틱, 스코틀랜드 프로축구 3연패
  7. 7이정후 어깨에 심각한 구조적 손상
  8. 8KCC 안방서 우승 뒤풀이…“내년에도 팬들 성원 보답”
  9. 9애스턴, 토트넘 밀어내고 41년만의 꿈 이루다
  10. 10동의대·부산스포츠과학센터 업무협약
우리은행
아하! 어린이 금융상식
물건 만들고 일자리 창출…우리 삶 윤택하게 만들어요
2024 해양수산 전략리포트
“어촌형 기회발전특구, 부산은 신항 남측 배후부지가 적합”
  • 국제크루즈아카데미
  • 걷기축제
  • 유콘서트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