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영상] 짜장면 3000원 ‘착한 가게’의 영업비밀은?

부산 착한가격업소 640여 곳 "박리다매로 버텨"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월급 빼고 다 오른다는 푸념이 나오는 요즘. 치솟는 물가에 한 끼 식사 해결도 만만치 않은데요. 한편에선 짜장면 한 그릇에 3000원 받는 착한 가게도 있습니다. 저렴한 가격을 유지하면서도 흑자를 내는 영업 비결은 무엇일까요? 뉴스레터 ‘뭐라노’가 찾아가 봤습니다.

부전동에서 짜장면과 칼국수 한 그릇을 3000원에 판매하고 있는 음식점의 간판.이우정PD
정부와 부산시는 착한 가격은 물론 청결한 매장 운영과 기분 좋은 서비스를 제공하는 가게를 매년 ‘착한 가격 업소’로 선정하는데요. 현재 부산에 등록된 착한 가격 업소는 637곳입니다.

부산 상권의 중심인 부전동에는 짜장면과 칼국수가 한 그릇에 3000원 하는 음식점이 있습니다. 칼국수와 제육덮밥 세트 메뉴는 5000원. 부담 없이 끼니를 해결할 수 있어 손님들의 발길이 끊이질 않습니다.

[김지웅 영자면옥 사장] “박리다매라고 보면 됩니다. 일단 무조건 많이 팔아야 해요. 많이 팔면 남아요. 그러니까 이제 마진을 작게 본다는 거죠. 솔직히 말해서 중국집 짜장면 지금 한 7000원씩 6500원씩 해요. 그만큼 한 그릇 팔면 많이 남는 거고 저희 같은 경우에는 좀 작게 남으면서 많이 팔아가지고 이익을 보자는 거죠.”

[차연심 고객] “운동하고 매일 와요, 매일. 한 달에 몇 번 안 빠지고 매일 오는데 가격이 이 집보다 저렴한 데는 없어요. 맛도 괜찮고 양도 괜찮고 서민층에 맞춰서 나온 것 같아요.”

매일 10가지 이상의 반찬을 제공하는 6000원짜리 한식뷔페도 있습니다. 사장님은 무료 급식이나 반찬 나눔 같은 봉사를 병행하고 있습니다.

손님이 6000원짜리 한식 뷔페를 이용하고 있는 모습.이우정PD
[라은희 참뷔페 사장] “재료를 싸게 구입하는 게 19년 장사한 사람의 노하우? 손님들이 많아지면 6000원을 받아도 일하시는 분들하고 뭐 여러 가지 (지출) 나가는 거에 비례하면 운영은 할 수 있을 것 같더라고요. 지금으로서는 운영하는 게 (마진이) 거의 뭐 비슷하거나 어떤 때는 마이너스를 할 때도 있고 해요. 이거 해서 돈 번다는 생각은 버렸습니다. 버리고 그냥 여러 사람이 잘 먹고 잘살자...”

착한 가격 업소는 외식업뿐만이 아닙니다. 금정구의 한 미용실에서는 남녀 커트 가격이 단돈 5000원입니다.

김서영 까꼬뽀꼬미용실 사장이 5000원에 손님의 커트를 진행하고 있다.이우정PD
[김서영 까꼬뽀꼬미용실 사장] “그냥 봉사 차원에서 하면서 커트는 5000원씩하고. 비용이 안 들어가고 내 인건비니까 싸게 하고. 펌 같은 경우는 약값이 들어가고 하니까 조금 가격이 있어요.”

고공행진하는 물가 탓에 착한 가격을 유지하는 게 쉽지만은 않습니다. 착한 가격 업소로 선정되면 지역 평균 가격 이하 같은 기준뿐 아니라 위생이나 품질서비스 규정도 준수해야 하지만 부산시로부터 받는 지원은 부족하다는 목소리가 나옵니다.

[라은희 참뷔페 사장] “세금 혜택이라든가, 이게 살짝은 있어야 되는데 우리 착한 가게 업소를 운영하는 사람들은 지금 받는 게 쓰레기봉투, 고무장갑 그것도 1년에 한두 번 이거 외에는 없어요. 그런 게 조금 이루어지면 착한 가게 업소 하시는 분들이 굉장히 늘어나지 않겠나...”

[부산시 소상공인지원과 이동명 주무관] “구·군별로 어떤 데는 식당에 위생용품이라든지 소모품 이런 걸 지급하는 데도 있고 아니면 소규모 시설 개선 지원하는 데도 있고. 홍보를 해주는 데도 있고 대출 이자 지원이라든지 아니면 특례 보증을 지원해 준다든지 그런 것도 있고... 행안부에서 전체적으로 기준을 정해서 하는 건데 국비 지원이라든지 이런 걸 좀 해줬으면 해서 계속 건의하고 있어요.”

착한 가격 업소 사장님들은 가게를 찾아오는 손님들이 만족하는 모습을 통해 보람을 느끼고 계속해나갈 의지를 다집니다.

[김지웅 영자면옥 사장] “주로 오시는 손님들이 전부 다 나이 드신 어르신들이니까 주머니 사정도 있고 그래서...”

[라은희 참뷔페 사장] “저희 가게 오시는 분들 보면 살짝 어려우신 분들도 많이 오시거든요. 그런 분들이 혹시나 가격을 올리면 못 오실 것 같으신 분들도 계세요. 그래서 그런 게 아마 좀 작용을 많이 하는 것 같아요.”

[김서영 까꼬뽀꼬미용실 사장] “손님들은 ‘모든 게 올랐는데 올려야 안 되냐. 한 1000~2000원 올려 받으세요.’ 대부분 다 그래요. 그렇지만 나는 이게 행복하다고 그래. 커트는 계속 이제 내가 이 자리에서 가게를 안 할 때까지는 커트는 5000원씩.”

어려운 상황에서도 시민들의 주머니 사정을 헤아려 저렴한 가격을 고수하는 착한 가격 업소. 착한 마음으로 지역사회에 기여하고 있는 가게에 돈쭐내기로 힘을 보태는 손님들이 많아지길 기대하겠습니다.
ⓒ국제신문(www.kookje.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신문 뉴스레터
국제신문 네이버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국제신문 네이버 구독하기
뭐라노 뉴스

 많이 본 뉴스RSS

  1. 1장인화 수성이냐, 세대교체냐…부산시체육회장 선거 4파전
  2. 2산업은행 이전 로드맵 짠다…올해 초안 잡고 내년 완료
  3. 3시의회 ‘매운맛 의정’에 朴시장은 뒤에서 웃고 있다?
  4. 4신생아 낙상사고 낸 산후조리원, 하루 지나 부모에 알려
  5. 5스포원 이사장 사퇴…공기관 수장교체 신호탄
  6. 62일 열차도 서나…동투 전방위 확산
  7. 7[월드컵 레전드 정종수의 눈] “경계 1호는 호날두 아닌 페르난데스…중원 잡아야 승산 ”
  8. 870대 대리운전 기사 옆차 추돌해 전복
  9. 9열차 운항 중단 대란은 막았다...철도 노사 밤샘 협상 타결
  10. 10스페인 꺾은 일본, 16강 신바람...후폭풍에 독일 올해도 탈락
  1. 1시의회 ‘매운맛 의정’에 朴시장은 뒤에서 웃고 있다?
  2. 2서해피격 입 연 文 “정권 바뀌자 판단 번복…안보 정쟁화말라”
  3. 3안철수 존재감 알리기 ‘영남투어’
  4. 4“안전운임제 폐지 검토” 尹, 압박수위 더 높였다
  5. 5"정치파업 악순환 차단" 벼르는 정부…노정관계 시계제로
  6. 6이상민 해임건의안 본회의 보고 사실상 무산
  7. 7尹대통령 지지율 3%p 오른 32%…"도어스테핑 중단 책임" 57%
  8. 8[뭐라노] 산은 부산 이전 로드맵 짠다
  9. 9대통령 집무실·전직 대통령 사저 반경 100m 이내 집회·시위 금지
  10. 10北 이달 노동당 중앙위 전원회의..."핵실험 계획 공개 가능"
  1. 1산업은행 이전 로드맵 짠다…올해 초안 잡고 내년 완료
  2. 2팬스타호 공연 매료된 일본 관광객 “부산 해산물 즐기겠다”
  3. 3부산항 진해신항 개발 닻 올린다…컨 부두 1-1 단계 금주 용역
  4. 4수출액 1년새 14% 급감…가라앉는 한국경제
  5. 5트렉스타, 독일서 친환경 아웃도어 알렸다
  6. 6"화물연대 파업에 철강에서만 1조1000억 출하 차질"
  7. 7반도체 한파에 수출전선 ‘꽁꽁’…유동성 위기에 中企 부도공포 ‘덜덜’
  8. 8부산 소비자 상담 급증세…여행·숙박·회원권 순 많아
  9. 9부산 물가 상승률 4.9%로 꺾였지만…외식 등은 고공행진
  10. 10연금복권 720 제 135회
  1. 1신생아 낙상사고 낸 산후조리원, 하루 지나 부모에 알려
  2. 2스포원 이사장 사퇴…공기관 수장교체 신호탄
  3. 32일 열차도 서나…동투 전방위 확산
  4. 470대 대리운전 기사 옆차 추돌해 전복
  5. 5열차 운항 중단 대란은 막았다...철도 노사 밤샘 협상 타결
  6. 6어린이대공원서 크리스마스 기분 만끽하세요
  7. 7다행복학교 존폐기로…“수업 활기 넘쳐” vs “예산배정 차별”
  8. 8오늘 낮 최고 6~9도...내일 기온 오르다가 모레 또 찬공기 남하
  9. 9본지 논객과 소통의 자리…“청년·노인 더 돌아봐달라” 당부도
  10. 10서훈 전 실장 구속 기로...검찰 "영장 나면 文까지 수사 확대"
  1. 1장인화 수성이냐, 세대교체냐…부산시체육회장 선거 4파전
  2. 2[월드컵 레전드 정종수의 눈] “경계 1호는 호날두 아닌 페르난데스…중원 잡아야 승산 ”
  3. 3스페인 꺾은 일본, 16강 신바람...후폭풍에 독일 올해도 탈락
  4. 41경기 ‘10명 퇴장’…운명걸린 3차전도 주심이 심상찮다
  5. 5메시 막았다…폴란드 구했다
  6. 6브라질, 대회 첫 조별리그 ‘3승’ 도전
  7. 72골로 2승…호주 ‘실리축구’로 아시아권 첫 16강
  8. 8카타르 월드컵 주요 경기- 12월 3일
  9. 9[반우용의 월드컵 원정기] 축제를 즐기는 사람들
  10. 10단 한번도 없던 조합으로, 또 한번의 기적에 도전
우리은행
한국마사회
뉴프런티어 해양인 열전
항로표지원 김종호
부산 이끌 연구개발 중심 기업
수소차 밸브 글로벌 선두주자…선박·기차 분야로 영역 확장
  • 신춘문예공모
  • 유콘서트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