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경제 포커스] 박형준 시장 연일 기업 찾아 현장애로 청취

직접 발로 뛰며 경제시장 행보, 짧은 임기 속 소통 기회로 활용

  • 김현주 기자 kimhju@kookje.co.kr
  •  |   입력 : 2021-08-24 21:51:09
  •  |   본지 12면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 “소상공인도 관심갖길” 지적도

박형준 부산시장이 연일 기업 현장을 찾고 있다. 코로나19 시국에도 기업 챙기기 행보를 보이며 ‘경제 시장’의 면모를 부각하고 있다.

24일 부산시에 따르면, 박 시장은 25일 ‘경제AS’(애프터서비스) 두 번째 방문으로 센서 전문기업 오토닉스를 찾아 회사의 스마트팩토리를 둘러보고 스마트공장 솔루션을 다른 기업으로 보급할 방법에 관해 논의한다. 이어 성장 가능성이 큰 창업기업과 단계별 스타트업 지원 방안에 관해서도 의견을 나눈다. 박 시장은 지난 17일 ‘경제AS’ 첫 방문으로 향토기업 ㈜금양을 방문해 회사가 추진하는 수소 첨단산업센터 건립에 대한 지원을 약속했다.

‘경제AS’는 박 시장 취임 이후 진행하는 비상경제대책회의에서 다룬 안건과 대책, 건의사항 등을 바탕으로 현장에서 목소리를 들으며 직접 AS한다는 취지에서 기획했다. 특히 비상경제대책회의에 참석한 기업인들의 현장 방문 요구가 잇따른 데 따른 후속 조치이기도 하다. 최근 코로나19 4차 유행으로 비상 상황임에도 불구하고 기업을 찾는 것은 박 시장이 경제에 신경 쓰고 있음을 보여주기 위한 것으로 보인다. 특히 산업계의 애로사항을 듣는 곳이 아닌 신성장산업 분야의 기업을 주로 찾고 있어, 지역 경제의 미래 먹거리 육성에 힘을 싣고 있다. 그의 임기가 1년도 남지 않은 만큼 짧은 시간에 최대한 많은 기업인을 만나 얼굴을 트는 기회로도 활용할 수 있다.하지만 일각에선 최근 코로나19로 소상공인의 어려움이 가중된 데다, 선박 부족에 따른 수출 애로와 원자재가 인상으로 인한 비용 부담 등 지역 경제계의 현안에 대한 관심도 필요하다는 지적이 나온다.

이에 대해 시 관계자는 “기업의 애로를 직접 듣기 위해 ‘경제AS’를 기획했으며, 이를 통해 어려움을 겪는 산업 현장을 격려하고 지원책도 더 많이 찾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김현주 기자
ⓒ국제신문(www.kookje.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신문 뉴스레터
국제신문 네이버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국제신문 네이버 구독하기
뭐라노 뉴스

 많이 본 뉴스RSS

  1. 1부울경 7월 역대급 물폭탄 예고
  2. 2외국인 손님 다시 넘쳐난다…남포동 모처럼 즐거운 비명
  3. 3북항 해상도시, 시내버스도 오간다
  4. 4양산시, 양산~김해 국지도 60호선 공사 최대 걸림돌 유산공단 일대 보상 방안 찾았다
  5. 5“공공기관 2차 이전 로드맵 연내 발표 어렵다”…또 총선용?
  6. 6부울경 상장사 순익 4배 ‘껑충’…뜯어보니 부산만 뒷걸음질
  7. 7수영구의회 정책용역 갈등…의장 불신임안 제출로 번져
  8. 8균열 생긴 롯데 불펜, 균안 승리 날렸다
  9. 9“가덕 에어시티를 부산형 에너지·물 자립 도시로 육성을”
  10. 10“탄소중립 힘 모으자” 부산·산티아고 등 8개 도시연합 뜬다
  1. 1尹 대통령 지지율 45% 육박…올해 최고치
  2. 2후쿠시마 오염수 시찰 마무리…정부, 수산물 수입 수순 밟나
  3. 3“엑스포 유치단 거듭 파견, 각국 맞춤형 후속조치를”
  4. 4尹-여야 원내대표 회동 사실상 무산
  5. 5"새롬이 아빠 윤석열입니다" 김여사 "아이 가졌다 잃고 입양 시작"
  6. 6尹 "파푸아뉴기니 부산엑스포 지지에 감사" 태도국 5개국과 정상회담
  7. 7대통령실, 불법집회에 ‘엄정 대응’ 기조 유지
  8. 8與, 현안마다 TF 띄우며 정책 지원 및 전통 지지층 결집에 주력
  9. 96월 국회도 '野 단독처리 후 거부권' 정국 이어질 듯
  10. 10與, 민주당 후쿠시마 오염수 '괴담 선동'…野 "가짜뉴스로 국민 조롱"
  1. 1“공공기관 2차 이전 로드맵 연내 발표 어렵다”…또 총선용?
  2. 2부울경 상장사 순익 4배 ‘껑충’…뜯어보니 부산만 뒷걸음질
  3. 3“가덕 에어시티를 부산형 에너지·물 자립 도시로 육성을”
  4. 4누리호가 쏜 차세대위성 관측 시작…도요샛 3호는 행방묘연(종합)
  5. 5“수소 저장체로 장점 큰 암모니아, 친환경연료 가치 충분”
  6. 6'2030 부산엑스포 염원' 드림콘서트 3만 관중 운집
  7. 7고물가에도 여가 즐겼다…고소득층 소비, 코로나 이후 최대
  8. 8"저출산·고령화 한국, 향후 20년간 생산인구 24% 감소"
  9. 9국토부, “비행기 비상문 개방 사고 재발 막겠다”
  10. 10스타벅스 사은행사 후끈...앱 접속량 50% 증가
  1. 1부울경 7월 역대급 물폭탄 예고
  2. 2외국인 손님 다시 넘쳐난다…남포동 모처럼 즐거운 비명
  3. 3북항 해상도시, 시내버스도 오간다
  4. 4양산시, 양산~김해 국지도 60호선 공사 최대 걸림돌 유산공단 일대 보상 방안 찾았다
  5. 5수영구의회 정책용역 갈등…의장 불신임안 제출로 번져
  6. 6“탄소중립 힘 모으자” 부산·산티아고 등 8개 도시연합 뜬다
  7. 7친환경 선박·도장건조기…부산 기후테크 기술 한자리
  8. 8기업은 기부로, 학생들은 춤으로 “부산 엑스포 유치 응원해”
  9. 9“공공기여금 구·군 귀속비율 상향해 달라”
  10. 10오늘의 날씨- 2023년 5월 29일
  1. 1균열 생긴 롯데 불펜, 균안 승리 날렸다
  2. 2‘어게인 2019’ 한국, U-20 월드컵 16강 진출
  3. 3세 번 실수는 없다…방신실 첫 우승
  4. 4한국 탁구, 세계선수권 값진 ‘은 2·동1’
  5. 5완벽 적응 오현규, 리그 최종전 멀티골 폭발
  6. 6'KKKKKKKKK'…6이닝 1실점 나균안, 결국 웃지 못했다
  7. 79회말 어설픈 투수 운용, 롯데 키움에 6-5 진땀승
  8. 8‘좌완 덫’에 걸린 롯데…못 나오면 가을야구 답 없다
  9. 9‘부산의 딸’ 최혜진 우승 갈증 풀러 왔다
  10. 10오! ‘김탄성’…김하성, 5호 대포 쏘고 환상의 3루 수비
우리은행
탄소중립 이끄는 기업
그린수소·태양전지 스타트업과 협업…글로벌 진출 가속도
지역 수협 조합장 인터뷰
“온난화로 어군별 주어장 바껴…조업구역 변경 절실”
  • 부산항쟁 문학상 공모
  • 부산해양주간
  • 부산엑스포키즈 쇼
  • 유콘서트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