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증시 레이더] 리츠, 금리 상승기 땐 손실 우려

  • 국제신문
  • 디지털뉴스부 inews@kookje.co.kr
  •  |  입력 : 2019-12-02 19:31:34
  •  |  본지 13면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지난달 성황리에 공모를 마친 NH프라임리츠가 오는 5일 상장된다. 공모 경쟁률 317대 1, 청약증거금 7조7499억으로 ‘역대급’ 인기를 보여 줬다. 앞서 상장된 신한알파리츠와 롯데리츠는 공모가 대비 각각 60% 30%대의 상승을 시현 중이다. 도대체 리츠가 무엇이길래 이렇게 인기를 끄는 것일까.

리츠는 ‘Real Estate Investment Trusts’의 약자로 부동산투자신탁이라는 뜻이다. 투자자들로부터 자금을 모아 부동산이나 부동산 관련 자본·지분(Equity)에 투자하여 발생한 수익을 투자자에게 배당하는 회사나 투자신탁으로 정의된다.

주로 부동산개발사업·임대·주택저당채권 등에 투자하여 수익을 올리며, 만기는 3년 이상이 대부분이다. 리츠는 설립 형태에 따라 회사형과 신탁형으로 구분된다. 이번에 상장하는 NH프라임리츠와 같은 회사형은 뮤추얼펀드와 마찬가지로 주식을 발행하여 투자자를 모집하는 형태로 투자자에게 주기적으로 배당금을 지급하며 증권시장에 상장하여 해당 주식을 사고팔 수도 있다.

리츠의 특징은 주식처럼 100만 원, 200만 원의 소액으로도 부동산에 투자할 수 있어 일반인들도 쉽게 참여할 수 있으며, 증권화가 가능해 증권시장에 상장, 언제든지 팔 수 있다. 또한 부동산이라는 실물자산에 투자하여 가격이 안정적이다.

주주들에게 매년 배당가능이익의 90% 이상을 의무적으로 배당하고, 그 수익 또한 부동산의 임대료에서 발생하기 때문에 예금이나 채권보다는 높은 수익을 올리면서 안정적인 운영을 원하는 투자자들에게 인기가 많다. 저금리와 저성장 기조가 고착화돼가는 환경 속에서 수익성과 안정성을 두루 갖추고 있어 좋은 투자섹터로 성장할 것으로 보인다.
리츠를 투자할 때도 위험을 고려해야한다. 앞서 설명한 저금리 기조 속에서 불확실성의 대안으로 리츠상품을 소개하였는데, 반대로 이러한 국면이 전환되어 금리가 상승하게 되면 손실을 볼 수 있다. 금리가 상승하면, 부동산 자산을 부채로 편입한 대부분의 리츠는 관련 부담이 늘어 수익성과, 투자 매력도가 동시에 떨어질 수 있어 급격한 금리 상승 때 주의가 필요하다.

2008년 서브프라임 모기지 사태를 돌이켜 보면 대부분의 리츠 관련 해외주식은 큰 하락을 보였다. 그럼에도 좋은 부동산 자산을 편입한 대부분의 리츠는 훌륭한 배당주 성격으로 인해 위기 이후 주가 회복도 빨랐으며 배당금도 금세 회복하였다. 투자의 대가들은 한목소리로 리스크 관리와 함께 분산투자에 대한 필요성을 강조하는데, 이러한 리스크를 줄이고 분산효과를 높이기 위한 대안으로 리츠 투자도 고려해보자. 한국투자증권 영남지역본부 김종문 차장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많이 본 뉴스RSS

  1. 1진주 촉석루·영남 포정사 문루, 경남 유형문화재 승격
  2. 2초중고 예정대로 개학…우한 방문자 등교 금지
  3. 3부산 사람 실험카메라 <5> 주차장서 초보운전 만났을때
  4. 4창원 “서부경남KTX 직선화 하자”…거제·통영·고성 ‘발끈’
  5. 5부산~중국 직항 이용객 매주 2500명꼴…전수검사 불가능
  6. 6자동 항온·항습장치 설치…시립미술관 22년만에 대대적 리모델링
  7. 7‘포스트 누벨바그’ 프랑스 거장 모리스 피알라 작품을 한곳서
  8. 8영도중앙새마을금고, 영선2동행정복지센터에 백미 기탁
  9. 9중국 사망 100명 넘어서…“4·5월 전 세계 수십만 감염 가능성”
  10. 10부산형 ODA 시동 <5> 아세안을 잡아라- 의료·교통 인프라
  1. 1마스크 끼고 손 소독제 사용한 文 대통령, "악수는 생략하겠습니다"
  2. 2원종건 ‘미투’에 영입인재 자격 자진 반납 … 의혹에는 “사실 아냐” 부인
  3. 3자유한국당, 원종건 논란에 "즉각 영입철회 하라"…민주당 "사실관계 확인중"
  4. 4정부, 우한에 30~31일 전세기 투입… 공무원 교육시설서 격리
  5. 5“정부, 중국 우한 체류 국민 위해 30∼31일 전세기 투입”
  6. 6우한 교민 국내 임시생활시설 정부 “아직 특정할 단계 아냐”
  7. 7부산진구, ‘민간 개방화장실 남녀분리 지원 사업’ 추진
  8. 8동래방문의 해 맞아 ‘더 나은 미래, 새로운 동래로’
  9. 9영입 2호 원종건, 미투 논란에 낙마…여당 부실검증 후폭풍
  10. 10한국당 “검찰학살 특검 추진” 파상 공세
  1. 1유통가, 쇼핑 자제 분위기에 긴장
  2. 2국내기업 잇단 중국 출장금지령…코스피 3.09% 폭락 ‘검은 화요일’
  3. 3다시 뛰는 부산 신발산업 <3> 하백디자인연구소
  4. 4미국 그래미 간 BTS, 넥쏘 타고 등장 눈길
  5. 5부산중기청 ‘인재육성형 중소기업’ 16곳에 지정증 수여
  6. 6부산정보산업진흥원, 바다 문제 해결할 시민 아이디어 모은다
  7. 7한국, 수소차 시장 선점 넘어 미래 이끈다
  8. 8산업부, '우한 폐렴' 비상 체계 가동…"수출 피해 최소화"
  9. 9동서발전, 권익위 주관 '부패방지 평가'서 2년 연속 1등급
  10. 10현대차그룹,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피해 중국에 25억3000만원 지원
  1. 1‘우한 폐렴’ 의심환자 부산 원주 용인 대구 등에서 나와 검사 결과는?
  2. 2부산 우한폐렴 의심환자 '음성' 판정
  3. 3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 우려자 소문 확산 주범은 경찰
  4. 4‘중국 후베이’ 방문 학생 교직원 자가 격리 요청 출석 인정
  5. 5'신종코로나' 네 번째 확진자, 첫 의료기관서도 못 걸러내…"2차 방어벽 취약점 드러난 사례"
  6. 6부산광역시 우한폐렴(코로나바이러스) 선별 진료소 확인하세요
  7. 7부산 대구 원주 용인 ‘우한 폐렴’ 의심환자 ‘음성 판정’
  8. 8美 제약사, 中 에 HIV 치료제 공급…‘우한 폐렴’ 임시 방편
  9. 9 평택서 발생한 국내 4번째 '우한 폐렴' 확진자 96명 접촉
  10. 10'의정부 우한폐렴' 중국 국적 어린이, 신종 코로나 음성 판정
  1. 1김병호, 마르티네스와 풀세트 접전 끝에 첫 우승…상금랭킹 7위로 우뚝
  2. 2이대호 "팬들이 웃으면서 야구장에 올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3. 3FA컵 32강 아스날, 본머스에 2-0 리드한 채 전반전 종료
  4. 4권혁, 정예인 '부산 세계탁구선수권 성공기원 리햅 꿈나무 탁구 대잔치' 우승
  5. 5남자 핸드볼팀, 아시아선수권 준우승…카타르에 21-33 패
  6. 6‘롯데맨’ 안치홍 “용병 마차도와 키스톤콤비 기대”
  7. 7컷 탈락 박인비, 일주일 만에 랭킹 하락
  8. 8도쿄행 낭보, 여자 축구·농구가 잇는다
  9. 9임성재 등 PGA 코리아 브라더스, ‘골프해방구’서 시즌 첫 우승 도전
  10. 10허훈 돌아오고 새 용병 가세…kt가 달라졌어요
다시 뛰는 부산 신발산업
하백디자인연구소
다시 뛰는 부산 신발산업
㈜지지코리아
  • 2020 어린이 극지해양 아카데미
  • 유콘서트
  • 청소년 남극 체험 선발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