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우아한데 저렴하기까지…‘가성비 와인’으로 소확행

유통가 ‘저가 와인’ 공세

  • 국제신문
  • 박지현 기자 anyway@kookje.co.kr
  •  |  입력 : 2019-11-27 19:29:06
  •  |  본지 16면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 특별한 날 즐기던 고급 술 인식
- 가격 부담 줄여 대중화 앞장
- 최근 수입맥주 인기 주춤 여파
- 마트 주류 매출 비중 앞질러

- 이마트 ‘4900원 와인’ 인기행진
- 롯데마트도 기획제품 준비중

와인의 계절이 돌아왔다. 겨울은 크리스마스와 송년·신년 모임 등으로 와인을 찾는 수요가 늘어난다. 최근에는 주 52시간 근무제 확대로 집에서 술을 즐기는 ‘홈술족’이나 집에서 모임을 즐기는 ‘홈 파티족’이 늘면서 와인의 인기는 더 높아지고 있다. 특히 가격 부담이 적으면서 맛이 좋고 분위기를 낼 수 있는 ‘가성비(가격 대비 품질) 와인’의 등장이 고급 주류로 인식되던 와인의 진입 문턱을 낮췄다는 분석이다.

■마트 주류 5병 중 1병 와인
   
이마트에서 인기 있는 가성비 와인 ‘투보틀 모스카토’(왼쪽)와 ‘도스코파스’.
유통업계에서는 최근 주류(酒類) 트렌드에 변화가 있다고 본다. 2015~2017년 전성기를 구가하던 수입 맥주가 주춤한 사이 와인이 다시 떠오르고 있다는 것이다. 이마트는 올해 하반기(지난 7월~11월 17일 현재) 주류 매출에서 와인 비중이 24.5%로 수입 맥주(20.4%)를 처음으로 제쳤다고 27일 밝혔다. 와인은 전년보다 21.5% 늘었고 수입 맥주는 20% 감소했다. 부산 지역 이마트의 와인 매출도 지난해 10% 늘어난 데 이어 올해도 지난 1~10월 현재 6% 신장세를 보였다. 전체 주류 매출 중 와인이 차지하는 비중도 2017년 15%에서 지난해 17%, 올해 20%로 커지는 추세다.

와인이 다시 주목을 받는 배경에는 초저가 와인이 있다. 지난 1~10월 부산지역 이마트에서 1만 원 미만 와인이 9만7000병 팔렸다. 지난해 같은 기간(5만9000병)보다 64% 증가한 수치다. 이에 따라 전체 와인 판매량 중 1만 원 미만 와인이 차지하는 비중도 1년 전(35%)보다 늘어난 48%로 절반 가까이 차지했다.

가성비 와인의 등장으로 와인 저변도 확대됐다. 부산지역 이마트의 매장별 매출을 살펴보면 와인이 가장 많이 팔리는 곳은 해운대점이지만 신장률은 원도심이나 서부산권 점포가 수위를 다투고 있다. 문현점은 지난해 와인 매출 신장률 31%를 기록한 데 이어 올해도 10%를 기록했고 사상점도 지난해 28%, 올해 7%로 높았다.

■와인 한 병이 커피 한 잔 값

   
와인 대중화를 이끈 가성비 와인으로 가장 많이 알려진 것은 이마트의 ‘도스코파스’다. 칠레 와인인데 ‘4900원 와인’으로 유명하다. 이마트가 칠레 산지에서 100만 병 주문을 보장해 가격을 대폭 낮춘 제품이다. 지난 8월 출시 직후 석 달 동안 부산 지역에서만 3만 병 이상 팔렸다. 트레이더스에서 2병 구매 시 9980원에 판매하는 이탈리아 와인 ‘투보틀 모스카토’도 인기다. 서면점에서 한 달 새 8000병, 명지점에서 1주일에 1700여 병씩 나갔다.

롯데마트도 롯데쇼핑 창립 40주년을 기념해 5년 동안 준비한 가성비 와인을 선보인다. 1만1900원에 만날 수 있는 프랑스산 와인 ‘위 저브 당글레 블랑’, ‘위 저브 당글레 루즈’다. 일반적인 와인 용량(750ml)보다 큰 1.5ℓ 대용량 와인 ‘칼로로시’도 1만 원대에 내놓는다.

편의점에서도 1만 원대 이하 와인을 판매한다. CU의 ‘돈 시몬 셀렉션R(4800원), 세븐일레븐의 몬테프리오(5900원), 토레 델 잘론 드라이 레드(8900원) 등이다.

신세계 센텀시티 지하 1층 ‘와인 하우스’ 에서는 이탈리아 토스카나 와인을 100ml 단위로 종이팩에 담은 ‘원 글라스 팩 와인’(5500원)도 판매한다.

한편 홈플러스도 27일까지 ‘와인 장터’ 행사를 진행한다. 올해 홈플러스에서 가장 많이 팔린 이탈리아 ‘카스텔로 델 포지오 모스카토 다스티’를 1만2000원, ‘리빙스톤’(1.5ℓ)을 9900원에 판다.

박지현 기자 anyway@kookje.co.kr

부산지역 이마트 1만 원 미만 와인 판매량 

2018년 1~10월
5만9000병


64%↑

2019년 1~10월
9만7000병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많이 본 뉴스RSS

  1. 1부산 사하구 ‘중소기업 지원시책 설명회’ 개최
  2. 2장보는 대통령 내외
  3. 3이기섭 8단의 바둑칼럼 <2490> 제6회 대주배 남녀 프로시니어 최강자전
  4. 4양산을 출마 굳힌 김두관 “홍준표·김태호, 누구든 나와라”
  5. 5문재인 대통령 ‘국민과 대화’ 2만건 의견에 모두 답변
  6. 6[도청도설] 올림픽 축구 애환
  7. 7제철세라믹, 부산대에 장학금 1억5000만 원
  8. 8한국건강관리협회 부산건강검진센터, ‘부산동부좋은이웃 지역아동센터’ 아동 대상 건강검진 실시
  9. 9할머니~ 보고 싶었어요
  10. 10부산과학체험관 신규 전시물 오픈
  1. 1부산 현역 국회의원 불출마 5명 끝
  2. 2청와대, "곽상도 의원 주장은 허위 사실, 정치적 악용 말라"…법적 대응 시사
  3. 3文 대통령, "사법개혁 해달라"는 국민 요청에 대한 답변은?
  4. 4한국당 ‘이미지 전략가’ 허은아 영입…“이미지 개선을 통해 국민이 정치를 멀리하지 않도록 해야”
  5. 5최강욱 "피의자 통보 받은 적 없다"…검찰 "피의자 소환 통보만 3번"
  6. 6김정숙 여사와 함께 설 장보기 나선 文 대통령의 장바구니엔
  7. 7고신대병원, 인공지능 알고리즘 공동개발로 에코델타 의료, 질병 예측모델 구축 시작
  8. 8황교안 '영수회담서 경제·민생 논해야‘…”문재인 정권 경제 정책은 완패“
  9. 9신라대, 설맞아 지역 독거 어르신에게 떡국 전달
  10. 10부산경상대학교, 앱버튼 동계방학 현장실습 프로그램 수료식 가져
  1. 1금융·증시 동향
  2. 2주가지수- 2020년 1월 23일
  3. 3부산 해녀 고령화…10년새 158명 급감
  4. 4황산화·질소산화물 동시 저감 등 ‘해양 신기술’ 11개 인증
  5. 5바다의 모든 것 담은 학술지 나왔다
  6. 6해양교통공단, 설 안전대책본부 운영
  7. 7선원고용센터, 올해도 국적선원 양성 사업
  8. 8
  9. 9
  10. 10
  1. 130대 음주운전자 벤츠 차량 교통신호기 들이받아
  2. 2택시가 길 건너던 70대 보행자 치어
  3. 3설 연휴 앞두고 부산서 차량 9대 빗길 연쇄 추돌
  4. 4성전환 부사관 변희수 하사 "최전방에서 나라 지키고 싶다"
  5. 5중국 '우한 폐렴' 사망자 17명 급증…'마스크 의무 착용' 등 대책 마련
  6. 6고양이가 인덕션 버튼 눌러 또 화재…"간식 먹으려다가 누른 듯"
  7. 7부산 우한 폐렴 능동감시자 3명 ‘1대1 모니터링’
  8. 8'청와대 수사' 차장검사 3명 전원 지청장 발령
  9. 9코로나 바이러스 ‘우한 폐렴 비상사태 선포’ 여부 23일 결정
  10. 10 우한 폐렴 사망자 17명 우한시 긴급 봉쇄
  1. 1발렌시아, 코파 델 레이 32강 라인업 공개…이강인 부상 복귀 후 첫 선발
  2. 2‘김대원·이동경 골’ 대한민국, 9회 연속 올림픽 진출
  3. 3토트넘, 노리치전 선발 라인업 공개…손흥민 선발 출전
  4. 4'델레 알리' 선제골, 토트넘 노리치에 전반 1-0 리드
  5. 5IOC, 중국 우한에서 개최 예정이던 올림픽 복싱 예선 취소
  6. 6머리 쓴 손흥민, 46일 침묵 깨고 새해 첫 득점포
  7. 7MLB닷컴, 탬파베이 주전 1루수에 최지만 전망
  8. 8‘우한 폐렴’ 여파 올림픽 복싱 아시아 지역예선 취소
  9. 9도쿄행 티켓 쥔 김학범호, 사우디 잡고 우승 노린다
  10. 10MLB 스프링캠프·마이너경기 로봇심판 테스트
다시 뛰는 부산 신발산업
㈜지지코리아
2020…O2O로 따뜻하게
오픈마켓이 활성화된 도시현장
  • 2020 어린이 극지해양 아카데미
  • 유콘서트
  • 청소년 남극 체험 선발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