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부산 조정지역 올 첫 분양(힐스테이트 명륜 2차) 선방…84㎡A 경쟁률 6.67 대 1

1순위 청약접수 평균 3.1 대 1

  • 국제신문
  • 김영록 기자 kiyuro@kookje.co.kr
  •  |  입력 : 2019-05-14 20:01:56
  •  |  본지 14면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 686가구 모집에 2126건 신청
- 109㎡형 1.46 대 1 가장 낮아
- 부동산 업계 미달 우려 떨쳐내

올해 처음 부산 청약조정대상지역에서 진행되는 ‘브랜드 아파트’ 분양으로 관심을 끌었던 힐스테이트 명륜 2차가 1순위에서 청약 접수를 마감했다.

부동산업계는 애초 1순위 청약에서 마감되는 게 힘들다고 예상했지만 예상외로 선전했다고 평가와 함께 기대에 못 미쳤다는 평가도 나왔다.

14일 금융결제원 누리집 아파트투유를 보면 부산 동래구에 짓는 힐스테이트 명륜 2차 아파트는 1순위에서 평균 경쟁률 3.1 대 1로 청약을 마감했다. 686가구 모집에 2126건이 접수됐다.

힐스테이트 명륜 2차는 지난 4일 견본주택을 개관했다. 지난 8, 9일에는 부산에서는 처음으로 무순위 사전 접수를 진행했다. 지난 10일에는 신혼부부 등에 대한 특별공급 접수를 마쳤다.

힐스테이트 명륜 2차는 오는 21일 당첨자를 발표하고 계약은 다음 달 3~5일 진행한다. 앞서 힐스테이트 명륜 2차는 특별공급에서 323가구 정원에 172건이 신청되는 데 그쳤다. 1순위 청약 경쟁률은 84㎡ A형이 203가구 모집에 1354건이 접수됐다. 전체 평형 중에서 6.67 대 1로 가장 높은 경쟁률을 보였다. 84㎡ B형은 317가구 모집에 509건이 신청되면서 1.61 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

109㎡형은 158가구 모집에 230건이 신청되면서 1.46 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137㎡ A형은 4가구 모집에 11건 접수, B형은 4가구 모집에 22건이 접수되면서 각각 2.75 대 1과 5.50 대 1의 경쟁률을 나타냈다.

힐스테이트 명륜 2차는 올해 지역 조정대상지역에서 처음 분양을 진행하는 브랜드 아파트인 데다 역세권에 있어 실수요자가 많은 관심을 보였다. 앞서 진행된 무순위 사전 접수에는 3527명이 몰리기도 했다.

힐스테이트 명륜 2차의 분양 성적에 이달 말부터 시작해 잇달아 분양을 시작할 예정인 다른 아파트도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 특히 조정대상지역으로 유지된 지역에서 분양을 준비 중인 건설사들이 바짝 긴장하고 있다.

솔렉스마케팅 김혜신 부산지사장은 “이번 청약 결과는 현재 규제에 묶여 침체기에 빠진 부동산 시장 상황이 영향을 미친 것으로 분석된다. 집을 사도 가격이 오를 것이라는 기대감이 약해졌다. 시장 분위기를 예측하려면 다른 아파트 분양 성적도 봐야 하겠지만 지금 상황에서는 시장 상황을 반등시킬 수 있는 정책 변화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김영록 기자 kiyuro@kookje.co.kr

◇ 힐스테이트 명륜 2차 1순위 청약  결과

주택형

공급 가구수

접수 건수

경쟁률

84㎡ A

203

1354

6.67

84㎡ B

317

509

1.61

109㎡ 

158

230

1.46

137㎡ A

4

11

2.75

137㎡ B

4

22

5.5

평균

686

2126

3.1

※자료 : 금융결제원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많이 본 뉴스RSS

  1. 1부산지역 일부 대학병원 응급실 한때 폐쇄
  2. 2줄잇는 감시망 밖 환자…문 대통령 “학교·병원·요양원 방역 강화해야”
  3. 3신천지교회서 무더기 감염…31번 환자 ‘슈퍼 전파자’ 되나
  4. 4근교산&그너머 <1164> 충북 영동 각호산~민주지산
  5. 5섬 한가운데 ‘정글돔’…겨울 속 열대우림 후끈
  6. 6[서상균 그림창] 동선
  7. 7싱싱한 생선 없으면 그냥 문닫아…‘4분+2분’ 굽기가 비결
  8. 8여당, 부산 단수공천 4인 모두 부산대 출신…우연일까 의도일까
  9. 9이언주 전략공천설 논란 확산 곽규택 “정정당당히 승부하자”
  10. 10‘탄생 250주년’ 베토벤 현악사중주 전곡 도전
  1. 1 이명박 전 대통령 다시 수감…보석 취소
  2. 2미래통합당, 하지원 대표 영입 두 시간 만에 취소..."과거 돈봉투 유죄 전력"
  3. 3미래통합당 이진복의원 총선 불출마 선언
  4. 4 이명박 전 대통령…항소심서 ‘징역 17년’ 선고
  5. 5민주당, 부산 동래에 박성현, 수영에 강윤경 단수공천 결정
  6. 6靑, "코로나19 관련 경제계 건의 전폭 수용"
  7. 7文 대통령, 靑 대변인에게 "이 분 좀 대변해달라..."
  8. 8심재철 "문 정권 3년은 재앙의 시대, 핑크혁명으로 재앙 종식"
  9. 9 이명박 전 대통령 변호인 “항소심 판단 수긍 못 해…상고 권할 것”
  10. 10돈 가방 주인 찾아준 환경관리원 ‘강추위 녹이는 훈훈함’
  1. 1코로나 대응 위해 지자체 재원 투입…1000억 추가 집행
  2. 2제451회 연금 복권
  3. 3주가지수- 2020년 2월 19일
  4. 4 NH농협은행 화훼농가 돕기 이벤트 外
  5. 5금융·증시 동향
  6. 6
  7. 7
  8. 8
  9. 9
  10. 10
  1. 1해운대백병원 방문 코로나19 의심환자 음성판정
  2. 2서울 성동구서 코로나19 추가 확진자 발생… 감염경로 알 수 없어(종합)
  3. 3 부산 해운대백병원 응급실도 폐쇄 … 40대 환자 코로나 19 역학조사
  4. 4코로나 31번째 확진자 부산 동구 방문 소문 “사실 아니야”
  5. 5부산 개금 백병원 응급실도 폐쇄 “확진 대응 아닌 선제적 조치”
  6. 6양산부산대병원 응급실도 폐쇄…신원 미상 중국인 심정지 상태로 이송
  7. 7 ‘코로나19’ 국내 환자 4명 오늘 추가 격리해제
  8. 8‘코로나19’ 경북 확진 환자 3명…모두 영천 거주
  9. 9 대구서 코로나 19 환자 또 나왔다 … 영남대병원 응급실 다시 폐쇄
  10. 10‘코로나 19 검사 中’ 부산 해운대백병원 응급실 폐쇄 … 선별 진료소 거치지 않은 40대 여성
  1. 1기성용, 스페인 2부 리그 우에스카行 확정
  2. 2리버풀-아틀레티코 마드리드, 챔스 16강 1차전 선발 라인업 공개
  3. 3도르트문트 VS 파리, 챔스 16강전 선발 라인업 공개
  4. 4발렌시아, 이탈란타 원정 소집 명단에서 이강인 제외···'훈련 도중 통증 호소'
  5. 5‘1등 부담컸나’ 부산 강영서 알파인스키 회전 은메달
  6. 6AT 마드리드, 리버풀 격침
  7. 7손흥민 팔 골절상에 모리뉴 ‘시즌아웃’ 언급
  8. 8NFL 구영회, 방출 아픔 딛고 소속팀 재계약
  9. 9
  10. 10
다시 뛰는 부산 신발산업
브랜드비
다시 뛰는 부산 신발산업
마우(馬又)
  • 제8회 바다식목일 공모전
  • 2020 어린이 극지해양 아카데미
  • 유콘서트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