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항공업계 산증인, 하늘로 돌아가다

한진그룹 조양호 회장 별세

  • 국제신문
  • 정옥재 기자 littleprince@kookje.co.kr
  •  |  입력 : 2019-04-08 20:29:59
  •  |  본지 1면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 미 LA서 숙환인 폐질환 악화로
- 국내 운구 일주일가량 걸릴 듯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이 8일 폐질환으로 사망했다. 향년 70세.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이 8일 미국 로스앤젤레스(LA)에서 폐질환으로 사망했다. 향년 70세. 사진은 2012년 8월 대한항공 본사 격납고에서 촬영한 조 회장 모습. 연합뉴스
대한항공은 조 회장이 이날 0시16분 미국 로스앤젤레스(LA)에서 요양하다가 사망했다고 밝혔다. 조 회장은 LA의 한 병원에서 부인인 이명희 전 일우재단 이사장, 장남인 조원태 대한항공 사장, 장녀 조현아 씨, 차녀 조현민 씨가 임종을 지킨 가운데 숨을 거둔 것으로 전해졌다. 조 회장은 지난해 12월부터 요양을 위해 LA에 머물러 왔다. 조 회장은 그동안 폐질환을 앓았던 것으로 알려졌다.

대한항공 관계자는 “미국 현지에서 조 회장을 국내로 운구하기 위한 절차를 밟고 있다”고 말했다. 국내로 운구하는 작업은 수일에서 일주일가량 소요될 전망이다.

조 회장은 한진그룹 창업주인 고 조중훈 회장의 장남으로 1949년 인천에서 태어나 인하대 공업경영학과를 졸업하고 미국 남가주대 경영대학원에서 석사, 인하대에서 경영학 박사 학위를 받았다. 그는 1974년 대한항공에 입사해 1984년 정석기업 사장 등을 거쳤으며 2003년 한진그룹 회장에 올랐다.

하지만 그는 현재 특정경제가중처벌법상의 배임·횡령, 약사법 위반, 국제조세조정법 위반 등의 혐의로 지난해 10월부터 불구속 상태에서 재판을 받았다.

조 회장 사망에 재계는 애도했다. 전국경제인연합회는 이날 논평에서 “한국 항공·물류산업의 선구자이자 재계의 큰 어른으로서 한국 경제 발전을 위해 헌신한 조 회장이 별세한 데 깊은 애도를 표한다”고 밝혔다.

조 회장 사망으로 한진그룹 지주사인 한진칼의 지분 구조 변동으로 한진그룹 경영권 분쟁이 예상된다. 조 회장 일가가 50%가량에 달하는 상속세를 납부하는 과정에서 한진칼의 최대주주 지위를 위협받을 수 있기 때문이다. 이들과 적대적 관계인 국민연금과 KCGI 지분을 합산하면 20.81%다. 조 전 회장 및 특수관계인의 합산 지분은 28.95%다.

정옥재 기자 littleprince@kookje.co.kr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많이 본 뉴스RSS

  1. 1임시병동 차린 축구경기장
  2. 2미국 코로나 사망자 3170명…9·11 테러 희생자 수 넘었다
  3. 3[서상균 그림창] 이 길, 끝이 있겠죠?
  4. 4숨통 트인 마스크 대란…약국 앞 긴 대기줄이 사라졌다
  5. 54·15 총선 공약 평가단 가동
  6. 6다시 뛰는 부산 신발산업 <9> 아다지
  7. 7창원시 ‘로컬우유’ 판매 성공 힘입어 수산물도 ‘드라이브 스루’ 특판 행사
  8. 8[세상읽기] 기후위기와 ‘깨어나는’ 바이러스 /오기출
  9. 9김해 귀촌·청년농 위한 농업창업힐링센터 개소
  10. 104말? 5초? 프로야구 개막 또 연기
  1. 1‘오른소리’ 박창훈 발언 논란 “문 대통령, 임기 끝나면 교도소 무상급식”
  2. 2주한미군 한국인 무급휴직 내일로…방위비 분담금 이견 여전
  3. 3심상정, ‘n번방’ 근절 입법촉구 1인시위…“국민 분노에 응답해야”
  4. 4정부 “합리성과 신속성 기준" 다음 주 재난지원금 지급기준 발표
  5. 5문대통령 “해외유입 철저통제…개학 연기 불가피”
  6. 6동구 수정2동 행정복지센터에 익명으로 면마스크 전달
  7. 7정은보 “주한미군 한국인 근로자 무급휴직 유감…4월 1일 시행”
  8. 8안철수 “비례정당, 배부른 돼지가 더 먹으려는 행태…이번 선거는 20대 국회 심판”
  9. 9총선 재외투표 코로나19로 절반가량 투표 못 해…이날까지 귀국 시 투표 가능
  10. 10자녀 유학 중 귀국·주말마다 부산행…가족들도 뛴다
  1. 1 아다지
  2. 2금융·증시 동향
  3. 3 현대상선 ‘HMM’으로 사명 변경
  4. 4부산·울산 중기협동조합 4곳 이사장 새로 선임
  5. 5부산시, 지역 웹툰·웹드라마 등 콘텐츠 성장 지원
  6. 6 주유소 휘발윳값 1300원대로 ‘뚝’
  7. 7주가지수- 2020년 3월 31일
  8. 8
  9. 9
  10. 10
  1. 1경남 코로나19 창원 1명·진주 2명 추가 확진…창원 환자는 남아공 다녀와
  2. 2어린이집 개원 유치원 이어 무기한 연기…긴급보육 계속 실시
  3. 34월 9일부터 순차적 온라인 개학···“수능 일정 조정될 수 있어”
  4. 4부산시, 115~116번 확진자 동선 공개
  5. 5저소득층, 3개월간 건강보험료 감면
  6. 6부산 코로나19 추가 확진 2명…미국서 입국
  7. 7부산 코로나19 추가 확진 0명 … 지역 내 감염 8일째 없어
  8. 8유치원, 초중고 개학 여부 오늘 발표…수능 연기도 검토
  9. 9부산 낮 최고기온 17도…내일 새벽부터 비 소식
  10. 10진주에서 31일 코로나19 확진자 2명 추가 발생
  1. 1강철멘탈 좌완 루키 박재민…거인 필승조 한자리 꿰찰까
  2. 24말? 5초? 프로야구 개막 또 연기
  3. 3경기일정 고려…딱 1년 늦춘 도쿄올림픽
  4. 4
  5. 5
  6. 6
  7. 7
  8. 8
  9. 9
  10. 10
다시 뛰는 부산 신발산업
아다지
다시 뛰는 부산 신발산업
팀스티어
  • 낙동강수필공모전
  • 2020하프마라톤대회
  • 2020 어린이 극지해양 아카데미
  • 유콘서트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