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국제환경에너지산업전- 환경산업관(3)

  • 국제신문
  • 디지털뉴스부 inews@kookje.co.kr
  •  |  입력 : 2018-08-29 18:58:25
  •  |  본지 6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 소마바이오

- 자체 개발·보유 미생물 60종, 분해시간 획기적 감소

   
소마바이오 역시 차별화된 음식물 잔반 발효 처리기(사진)를 전시한다. 미생물을 이용한 음식물 잔반 발효 처리기인 ‘HOLLY-G(다량배출업소)’와 ‘ HOLLY-H (가정용)’를 선보인다.

HOLLY-시리즈는 미생물을 이용해 음식물 잔반을 분해 처리하는 기기로, 소마바이오가 자체 개발·보유한 60종 이상의 미생물을 사용해 분해 및 처리시간(6시간/1회)이 탁월하다. 설치 시 미생물 배양만으로 2차 부산물 처리 없이 반영구적으로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다.

또 소음과 악취가 거의 없어 실내 설치가 가능해 별도의 외부 음식물쓰레기 처리장이 불필요하며, 수거위탁비 대비 유지관리비용 절감으로 경제성을 확보했다. 설치 장소와 1회 처리 용량 별로 HOLLY-H(4kg/1회·가정용), HOLLY-G 070(70kg/1회· 다량배출 업소용)와 HOLLY-099(100kg/1회·다량배출 업소용) 라인업을 보유하고 있다.


■ 인큐스

- 습기 배출 막아 악취 적어… 전력도 아껴줘요

   
음식물 쓰레기 처리기 제조업체 ‘인큐스’는 ‘클린비오(CleanBio·사진)’를 전시한다.

클린비오는 타사와 차별화된 제어 방법과 제습장치 등 특허 기술을 적용해 음식물 쓰레기를 획기적으로 감량할 수 있는 제품으로, 습기가 외부로 배출되지 않아 악취가 적다. 또 열량이 외부로 노출되지 않아 전력 소비가 적다. 24시간 이내 90% 처리율을 자랑하며, 잔존물 역시 양질의 토양 개량제로 활용이 가능하다.


■ 재인컴포드

- 2㎏~10t… 분해용량 따라 생산 가능

   
㈜재인컴포드 미생물로 음식물쓰레기를 분해하는 친환경 음식물처리기(사진)를 선보일 예정이다. 재인컴포드의 미생물 분해방식 음식물처리기는 고온 미생물로 음식물쓰레기를 발효, 분해해 투입된 양의 90%를 기체로 증발시키고 10%를 양질의 퇴비로 만드는 차별화된 친환경 음식물처리기다.

분해용량 2㎏의 가정용부터 10t이상의 특대형까지 다양한 라인업의 생산이 가능한 음식물처리기 전문업체 재인컴포드는 일본, 중국, 유럽 등 수출 비즈니스도 활발히 진행하고 있다.


■ 에싸

- 3방향 유체 흐름, 협잡물 제거능력 탁월

   
㈜에싸는 협잡물 제거용 무빙스크린 제진기 장치인 ‘3-way screen’(사진) 장치를 개발해 전시회에서 선보인다.

기존에 개발된 수처리용 스크린 제품은 보통 수로의 한 방향 흐름으로 스크리닝을 하지만 ‘3-way screen’은 후면에 유출 방지판을 설치해 전방, 하부, 후방의 세 방향(3-way)으로 유체 흐름을 형성시키는 점이 강점이다. 이를 통해 타 스크린보다 스크리닝 단면적이 증가해 효율적·안정적인 처리를 할 수 있다.

또 에스컬레이터식 무빙스크린의 일체형 스크린 방식으로 다공판을 이용해 머리카락, 섬유사 등의 협잡물 제거 능력이 탁월하다. 씨앗 등과 같은 유·무기물 협잡물도 원형 그대로 이송·제거할 수 있어 절단에 의한 유실이 없다. 조목, 세목, 미세목의 스크린을 한 번에 해결해 경제적이기도 하다.


■ 가이아

- 하루 99㎏까지 처리 가능한 음식물쓰레기 감량기

   
㈜가이아는 공동주택용 RFID 대형감량기 등을 선보인다.

가이아의 ‘GS-100HD’(사진)는 건조방식의 음식물쓰레기 감량기로 하루 99kg, 공동주택 150세대가 이용할 수 있다. 비닐봉지째 투입해 사용할 수 있어 위생적이고 편리한 제품이다. 이 제품은 통합관제시스템이 적용돼 세대정보, 음식물쓰레기 배출량, 배출량에 따른 요금 등의 정보를 제공할 뿐만 아니라 자가 진단기능 및 배출, 배관청소 등 모든 과정이 자동화돼 처리 후 폐기물을 사료 및 비료로 100% 자원화할 수 있다.

가이아는 음식물 다량배출사업장용 건조감량기도 판매하고 있다. 하루 20kg의 음식물을 처리하는 ‘GC-20’부터 하루 2t을 처리하는 ‘GC-2000’까지 있다. 하루 100t까지 음식물을 처리할 수 있는 플랜트 제작도 가능하다.


■ 데코페이브

- 미세먼지 잡는 ‘공기정화’ 보도블록

   
㈜데코페이브는 미세먼지 잡는 보도블록(사진)을 전시한다. 데코페이브는 2012년 10월 설립된 이래 도심 ‘물순환전문기업’이란 타이틀을 가지고 ‘투수 블록’을 생산해왔다. 그중 데코페이브 고유 특허기술로 제작된 ‘투수 코어 보도블록’은 물을 블록 아래로 흘려보내는 장치를 통합한 특수보도블록이다.

이 아이템으로 성공한 데코페이브는 다음 아이템으로 ‘미세먼지’에 주목했다. 데코페이브는 광촉매 기술을 결합한 ‘공기정화 블록’을 독일 ‘Steag Power Minerals’와 함께 공동 개발해 올해 하반기부터 시장에 선보이고 있다.

이 제품은 대기 중 미세먼지를 햇빛에 반응하는 광촉매작용을 통해 제거하는 제품이다.


■ 이앤티바이오

- 효모·효소 활용해 빠르게 분해하는 음식물 처리기

   
음식물 처리기 전문기업 ㈜이앤티바이오는 업소용 음식물 처리기 ‘이-클린(e-Clean·사진)’을 선보인다.
‘이-클린’을 사용하면 음식물 쓰레기를 수거통에 모아서 이동하는 번거로움 없이 바로 처리할 수 있어 청결함을 유지하는 데 매우 편리하다. 특히 사용에 따른 전기료가 매우 저렴해 이 기기를 사용한 업소의 만족도가 매우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효모와 효소를 비롯한 미생물을 활용해 유기물인 음식물 쓰레기를 빨리 분해해 물로 배출하는 시스템을 적용했다. 염분과 수분함량이 많아 자원화에 어려움을 겪는 국내 음식물 처리 방식에 변화를 가져올 계기가 마련될 것이라는 기대감도 높다.


■ 유성엔지니어링

- 하·폐수 처리장 악취 성분 따라 맞춤형 탈취

   
㈜유성엔지니어링은 복합탈취기(사진), 약액탈취기, 소화가스재활용설비, 스크루 펌프 등을 전시한다. 유성엔지니어링의 복합탈취기는 악취유발시설인 하·폐수처리장에서 발생하는 악취를 포집, 측정하고 악취 성분에 따라 적합한 방법을 선별해 각 공법(습식, 바이오 등)의 장점을 응용한 4·5단 일체형 구조로, 신규 개발한 미생물과 최소한의 약액을 사용해 최상의 탈취효율과 낮은 유지비가 장점이다.

약액탈취기도 하·폐수처리장에서 발생하는 악취를 포집해 하나의 세정탑에 2가지 약액을 사용해 설치공간을 확보하고 탈취효율을 높인다. 유입 악취의 상황에 맞춰 응용할 수 있는 다탑 다단 구조의 탈취설비로 성능 인증을 통해 우수한 기술력을 인증받았다.


■ 비츠로넥스텍

- 조개껍데기·생선뼈도 처리… 부산물은 비료로도 OK

   
㈜비츠로넥스텍이 플라스마 기술을 이용한 음식물 쓰레기 처리기기(사진)를 전시한다.

비츠로넥스텍의 플라스마 기술을 이용한 음식물 쓰레기 처리기기는 가정에서 음식물 쓰레기를 배출시킬 때 사용하는 수거 용기에서 발생하는 냄새와 위생의 문제를 해결한 제품이다. 음식물 쓰레기 봉지를 파봉하지 않고 그대로 투하해 냄새와 위생 문제를 해결했다. 일반음식물뿐만 아니라 조개껍데기 및 생선 뼈 등도 처리해 98% 이상 감량할 수 있다. 처리 후 나온 부산물은 유기질 비료, 고형연료, 토양 개량제 등으로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어 음식물 쓰레기 처리기기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하고 있다.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건강한 부산을 위한 시민행동 프로젝트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3F'로 스타트업 키우자
트렌스폼
차곡차곡 파생금융상품 상식
예측불허 리스크 관리장치 점검을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

무료만화 &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