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비즈 칵테일] 휴가철에 일본 폭우…관광업계 기상변화 촉각

日 서부지역 사상자 속출, 서울선 관광 예약 줄취소도

  • 국제신문
  • 권용휘 기자 real@kookje.co.kr
  •  |  입력 : 2018-07-09 19:29:01
  •  |  본지 15면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 부산은 직항편 없어 영향 적어

지난 주말 일본 서부지역을 강타한 폭우로 사망·실종자가 100명을 훌쩍 넘는 등 커다란 피해가 발생하면서 부산 지역 관광업계가 적잖이 긴장하는 모습이다. 일본인 관광객들의 항공권·숙박 예약 취소가 이어지는 서울과 달리, 부산은 아직 직접적인 영향을 받지 않지만 관광 성수기를 앞두고 이번 사태의 장기화 여부에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

9일 롯데호텔부산에 따르면 일본인 10명이 지난 8일 현지 여행사를 통해 숙박 예약을 취소했다. 이들은 모두 오사카에 거주하는 주민들로 이번 비 피해에 따른 것으로 보인다. 이 호텔은 일본인 관광객이 주로 머무르는 곳이다. 하지만 나머지 부산지역 특급호텔이나 비즈니스급 호텔에도 숙박을 포기하는 이는 손에 꼽을 정도였다. 관광업계에서는 예상보다는 숙박 예약을 취소하는 이가 적었다는 분석이 나온다. 롯데호텔부산 정기성 헤드매니저는 “예상했던 것보다 예약을 취소하는 이들이 적었다”고 말했다.

일본 인바운드(외국인 방한 관광) 관광객을 주로 유치하는 여행사에도 별다른 예약 취소 사태는 발생하지 않았다. 이번 폭우 피해를 직접적으로 입은 지역은 히로시마·시코쿠지역으로 관광지가 아닌 데다, 부산 직항편이 없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반면 서울 여행사와 호텔 등에는 일본인 관광객의 예약 취소가 이어지는 것으로 알려졌다. 여행사 롯데JTB 부산사무소 관계자는 “오사카나 후쿠오카지역도 비 피해를 입었지만 심각한 상황은 아니다”고 했다. 항공권 예약 취소 행렬도 없었다. 에어부산 관계자는 “바람이 심하게 불지 않아 항공기 운항에는 별다른 문제가 없었다”고 말했다.

당장 나타난 피해는 적지만, 일본 아웃바운드(내국인 외국 관광) 여행사는 울상을 짓고 있다. 지난해 7월 5일에는 일본 후쿠오카·오이타 등 규슈 북부지방 일대를 강타한 폭우로 41명이 숨지거나 실종된 데 이어, 1년 만에 더 큰 폭우가 내리자 일본 여행을 미루는 이가 늘기 때문이다. 한 여행사 관계자는 “일본 여행 예약을 취소하지는 않지만 미룰 수 있느냐는 문의는 계속 이어지고 있다. 일본 기상 상황이 나아지기만을 바라고 있다”고 말했다. 권용휘 기자 real@kookje.co.kr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많이 본 뉴스RSS

  1. 1경남 “정부 재난지원금과 중복지급 안해”…부산시도 검토
  2. 2부울경 40석 우세·경합지…민주 “12곳” 통합 “32곳”
  3. 3이탈리아 크루즈선 등 2척 부산항 입항 예정 ‘비상’
  4. 4근교산&그너머 <1170> 경남 거제 망월산~대금산
  5. 5“크게 신뢰 안 해”…부산 민주당 후보들 ‘여론조사 트라우마’ 지우기
  6. 6오늘의 운세- 2020년 4월 2일(음 3월 10일)
  7. 7부산시 청년 취업연수생 모집…일자리 기근에 경쟁률 ‘15 대 1’
  8. 8민주당 “마스크 민심 반등”…통합당 “정권심판 여론 확인”
  9. 9의료인력 부족에…부산시민공원·화명생태공원 ‘드라이브 스루’ 진료 중단
  10. 10‘백수’ 류현진·추신수, 일당 1억 이상→582만 원
  1. 1문 대통령 구미산업단지 방문 … “코로나19 이겨낸 모범 사례”
  2. 2한미 방위비협정 잠정타결, 이르면 오늘 합의 발표
  3. 3홍남기, G20회의서 “중앙은행간 통화스와프 확대” 제안
  4. 4오늘(1일)부터 4·15 총선 재외국민 투표 시작
  5. 5정부 “지난해 북송된 북한 선원들, 귀순 의향에 진정성 없었다”
  6. 6외교부 “일본의 한국 전역 입국거부 지정에 유감”…3일부터 시행
  7. 7 탈원전 유지냐 폐기냐…울산 총선 달구는 ‘탈핵 논쟁’
  8. 8한 달 만에 TK 찾은 문 대통령 “연대·협력으로 위기 극복 모범”
  9. 9경남도·시의원 3명 진주을 강민국 지지 선언
  10. 10“광역경제권 구축”…민주당 부울경 후보, 메가시티 띄우기
  1. 1정부 재난지원금 ‘하위 70%’, 건보료 납부액 기준 적용할듯
  2. 2 부산의료수학센터 문 열어
  3. 3금융·증시 동향
  4. 4주가지수- 2020년 4월 1일
  5. 5 BNK ‘부산 벤처투자센터’ 개소
  6. 6제457회 연금 복권
  7. 7
  8. 8
  9. 9
  10. 10
  1. 1부산 코로나19 신규 확진 1명…20대 인도네시아 선원
  2. 2경남 산청 첫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진주 4·7번 환자와 스파랜드 이용
  3. 3MBC, 채널A와 검찰 유착 의혹제기…"유시민 비위 제보하라" 압박
  4. 4부산시, '미국에서 입국' 117-118번 확진자 동선 공개
  5. 5경남 코로나 확진 6명 추가해 총 101명…진주 지역감염 우려
  6. 6이탈리아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4053명…확진자 증가폭 이틀째 감소
  7. 7광주시, 오늘(1일)부터 가계긴급생계비 지원 접수 … 현장접수 6일부터
  8. 8긴급재난지원금 지급, 건보료 기준으로 진행 검토
  9. 9서울아산병원 “코로나19 확진 9세 여아 접촉자 500여 명 모두 음성”
  10. 10경남도 ‘아동돌봄쿠폰’, 코로나19 긴급 지원
  1. 1토론토 6월까지 행사 금지…“MLB 7월 개막이 적합”
  2. 2테니스 라켓 대신 프라이팬…랭킹 1위의 ‘집콕 챌린지’
  3. 3‘백수’ 류현진·추신수, 일당 1억 이상→582만 원
  4. 4샘슨 4이닝 무실점·마차도 홈런포…외인 에이스 ‘이상무’
  5. 5
  6. 6
  7. 7
  8. 8
  9. 9
  10. 10
다시 뛰는 부산 신발산업
아다지
다시 뛰는 부산 신발산업
팀스티어
  • 낙동강수필공모전
  • 2020하프마라톤대회
  • 2020 어린이 극지해양 아카데미
  • 유콘서트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