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한국은행, 부산 중기 설자금 지원

  • 국제신문
  • 김미희 기자
  •  |  입력 : 2018-01-12 19:44:16
  •  |  본지 9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한국은행 부산본부는 다음 달 설을 앞두고 임금과 원자재 구매자금 등 운전자금에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을 위해 1000억 원을 지원한다고 12일 밝혔다.

지원대상은 부산과 경남 김해 양산지역에 소재지를 둔 중소기업이다. 업체당 10억 원 이내의 자금을 저리로 빌릴 수 있다. 한국은행은 대출 취급 은행에 대해 대출액의 최고 50%까지 연 0.75%의 저리로 자금을 지원한다. 금융기관 대출 취급 기간은 오는 15일부터 다음 달 14일까지다. 한국은행 부산본부 관계자는 “자금조달 비용이 저렴한 만큼 지역 중소기업도 낮은 금리로 운전자금을 대출받아 금융비용을 절감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김미희 기자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건강한 부산을 위한 시민행동 프로젝트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부산형 협동조합 길찾기
교육현장된 ‘학교협동조합’
차곡차곡 파생금융상품 상식
국채선물, 금리변동 대비한 안전장치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