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도이치모터스, 서포터즈 모집...5개월간 차량 무상 지원

  • 국제신문
  • 최현진 기자
  •  |  입력 : 2017-05-02 09:44:14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BMW 공식 딜러 도이치모터스가 공식 SNS 채널인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을 론칭하고 5월 1일부터 소셜 미디어 캠페인 'D.D.D. 서포터즈(Deutsch Motors Dynamic Diary Supporters)'를 모집한다.
   
도이치모터스 제공

올해로 창립 15주년을 맞이한 도이치모터스는 '소통이 시작되는 곳, 도이치모터스'라는 슬로건과 함께 대한민국 청년들의 열정을 응원하고 소통하기 위해 캠페인을 기획했다. 수입차 업계 최초의 프로젝트인 D.D.D. 서포터즈는 약 5개월 동안 차량을 무상 지원하는 파격적인 조건으로 시작부터 많은 주목을 받고 있다.

회사 관계자는 "BMW 118d 모델을 제공받은 D.D.D. 서포터즈는 다양한 미션을 수행하며 BMW의 감성을 직접 경험하고 자신의 일상이 변화하는 과정을 SNS로 생생하게 전달할 예정"이라며, "서포터즈들의 재능을 활용해 전시장과 연계된 다양한 이벤트와 프로그램을 개발함으로써 기업과 개인 간의 시너지가 창출되는 모범적인 사례를 만들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도이치모터스는 캠페인 기간에 우수한 활동을 보인 서포터즈 1명을 선정, 실제 사용한 BMW 118d를 증정할 계획이다. 서포터즈는 총 20명으로 캠페인 참여 대상은 만 21세 이상 운전면허를 소지한 대한민국 성인남녀 누구나 신청 가능하며, 청춘들의 다양한 스토리와 열정을 전해줄 2030 세대를 대상으로 진행한다.
권오수 대표는 "이번 캠페인을 통해 BMW를 경험하며 겪는 즐거운 일상의 변화를 직간접적으로 전달함과 동시에 고객들과 더욱 활발하게 소통하는 도이치모터스로 거듭날 것"이라며 "이를 시작으로 지속적이고 다양한 캠페인을 개발해 빠르게 변화하는 시장에서 소통이라는 키워드를 선점하고 경쟁력을 갖출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D.D.D. 서포터즈 접수 방법은 도이치모터스 공식 페이스북에서 확인할 수 있다. 5월 14일까지 신청서를 접수하고 같은 달 25일에 최종 20명의 서포터즈를 발표할 예정이며, 선정된 서포터즈는 영종도 BMW 드라이빙 센터에서 출정식 가진 뒤, 6월부터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할 계획이다.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건강한 부산을 위한 시민행동 프로젝트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차곡차곡 파생금융상품 상식
시장조성자, 선진국형 시장을 만들다
부산 경제 미래 이끈다
부산세광식품 김용태 전무
남해군청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