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엑스포 의지 천명, 전세계 눈도장

문 대통령 중동 순방 후 귀국…두바이 등 열띤 ‘부산 세일즈’

해외교섭으로 홍보성과 거둬, 개도국 원조 확대 등 필요성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문재인 대통령과 박형준 부산시장 등이 지난 주 중동과 아프리카 곳곳에서 2030부산세계박람회(월드엑스포) 유치 활동을 펼치면서 국제사회를 향한 한국의 ‘부산 세일즈’ 활동이 더욱 강력한 추진 동력을 얻게 됐다. 문 대통령은 6박8일간의 아랍에미리트(UAE), 사우디아라비아, 이집트 순방을 마치고 지난 22일 서울공항으로 귀국했다.

문 대통령이 2020두바이엑스포 현장을 직접 찾은 것은 방문 그 자체만으로도 부산엑스포 유치에 대한 정부의 의지를 극대화한 것이라는 분석이 나온다. 유치 후보국 ‘부산’에 대한 국제사회의 신뢰도를 높인 것도 큰 성과로 꼽힌다.

23일 청와대와 부산시 등에 따르면 문 대통령은 지난 16일부터 20일까지 순차적으로 ▷두바이엑스포 ‘한국의 날’ 공식행사 참석 ▷UAE 총리와 회담 ▷‘2022 두바이 한국 우수 상품전’ 내 부산엑스포 홍보 부스 방문 ▷이집트 대통령과 정상회담 등의 일정을 소화했다. 문승욱 산업통상자원부 장관과 김영주 유치위원장 등도 두바이엑스포 현장에서 유치 활동을 펼쳤다. 박 시장 역시 ▷두바이엑스포 내 일본관·미국관·앙골라관 등 방문 ▷‘한국의 날’ 공식행사 참석 ▷두바이엑스포에 참가 중인 국내 기업 격려 등의 스케줄을 진행했다.

이들 일정은 모두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를 위한 해외 교섭 활동과 밀접하게 연관돼 있다.

문 대통령 역시 지난 17일 현장에서 “두바이를 방문한 이유 중 상당 부분은 부산엑스포 유치 때문”이라며 ‘부산 세일즈’의 중요성을 직접 언급했다.

전문가들은 문 대통령이 두바이엑스포 현장 등을 방문한 것을 놓고 ‘부산엑스포 유치를 위한 정부의 가장 강력한 지지 의사를 대내외에 공식 천명한 것’이라고 평가했다. 동의대 윤태환(스마트관광마이스연구소장) 교수는 “국가 차원의 확실하고 명확한 유치 의지가 매우 중요한 변수로 작용하는 세계박람회의 특성을 고려하면 문 대통령의 중동 순방과 두바이엑스포 현장 방문은 부산엑스포 유치에 긍정적으로 작용하는 것은 물론 정부-부산시-기업-경제단체 등의 ‘부산 세일즈’ 동력을 한 곳으로 모으는 계기가 될 것으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실제로 해외 교섭 활동은 국제박람회기구(BIE)의 현지 실사만큼이나 부산엑스포 유치 성공에 결정적 영향을 미치는 요소다. 국제사회를 향한 유치 교섭 활동이 문 대통령을 필두로 본궤도에 오른 만큼 이제는 BIE 170개 회원국 가운데 3분의 2를 차지하는 개발도상국의 지지를 이끌어내기 위해 공적개발원조(ODA) 확대와 ‘부산의 매력 알리기’에 총력을 쏟아야 한다는 지적이다.
ⓒ국제신문(www.kookje.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신문 뉴스레터
국제신문 네이버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국제신문 네이버 구독하기
뭐라노 뉴스

 많이 본 뉴스RSS

  1. 1계약 해지냐 유지냐…‘촉진3구역’ 조합-건설사 갈등
  2. 2해운대구청장 여야 후보, 장외로 번진 TV토론 공방
  3. 3[최원준의 음식 사람] <58> 경남 옛 쇠전 소고기국밥 (하)
  4. 4민심 스킨십에 집중한 변성완, 잇단 지지선언 힘얻는 박형준
  5. 5삼겹살값 1년새 35%(소비자원 기준) 급등…이젠 서민음식이라 못 하겠네
  6. 6“살아 움직이는 동화왕국 생생…어른들도 동심에 빠져 뿌듯”
  7. 7‘2군행 처방’ 먹혔나…달라진 고승민
  8. 8차도 위 운동원, 안전지대 불법주차…아찔한 선거 유세전
  9. 9부정심사 시도 드러났지만 솜방망이 징계…불신 자초한 부산미협
  10. 10검찰, 의사 살해·암매장 사건 여성 단독범 기소
  1. 1해운대구청장 여야 후보, 장외로 번진 TV토론 공방
  2. 2민심 스킨십에 집중한 변성완, 잇단 지지선언 힘얻는 박형준
  3. 3강서구 노기태·김형찬, 선거운동 신경전 과열
  4. 4중국·러시아 군용기 한국방공식별구역 진입
  5. 5정호영 자진사퇴…윤석열 정부 행정공백 장기화 우려
  6. 6코로나 확산세 꺾이자... 北 "백신 필요 없다" 돌변
  7. 7변성완 “가덕 플로팅 공법 부적절” 박형준 “과학·기술적 검증 계속”
  8. 8기초단체장 판세가 변수될라…변성완·박형준 화끈한 유세 지원전
  9. 9강서 김형찬 48.2-노기태 42.2, 김해 허성곤 42.2-홍태용 45.3
  10. 10나동연 40대 제외 전 연령서 우위…국힘 지지도 52.6%
  1. 1계약 해지냐 유지냐…‘촉진3구역’ 조합-건설사 갈등
  2. 2삼겹살값 1년새 35%(소비자원 기준) 급등…이젠 서민음식이라 못 하겠네
  3. 3“살아 움직이는 동화왕국 생생…어른들도 동심에 빠져 뿌듯”
  4. 4‘죽음의 단타’ 루나 이용자 열흘간 18만 늘어
  5. 5주가지수- 2022년 5월 24일
  6. 6[단독] 러시아 정부, 2030세계박람회 유치 자진 철회
  7. 7강서구 '부산연구개발특구' 개발 속도 붙는다
  8. 8산은노조, 尹 저격 동영상 ‘산은아~’ 결국 유튜브서 삭제
  9. 9뉴프런티어 해양인 열전 <10> 적조연구 전문가 김학균 박사
  10. 10IMF 총재 "루나·테라 폭락 사태는 피라미드 사기"
  1. 1차도 위 운동원, 안전지대 불법주차…아찔한 선거 유세전
  2. 2검찰, 의사 살해·암매장 사건 여성 단독범 기소
  3. 3일상 속 수학…산업 속 수학 <2> 암호와 수학
  4. 4수리硏, 양자내성암호 개발 선도
  5. 5오늘의 날씨- 2022년 5월 25일
  6. 6[뉴스 분석] 사퇴 압력 지시 누구? 신진구는 “박태수” 朴은 더 윗선 암시
  7. 7윤 정부 첫 경찰 고위급 인사… 차기 청장 후보 싹 바꿨다
  8. 8지난해보다 한 달 늦은 모기떼 출몰 왜?
  9. 9간호법이 뭐길래…간호사 찬성, 의사는 반대
  10. 10남자친구 가스라이팅 ... 살인 혐의 20대 女 징역 15년
  1. 1‘2군행 처방’ 먹혔나…달라진 고승민
  2. 2토트넘 7월 한국 온다…수원서 세비야와 격돌
  3. 3여자 축구 간판 지소연 수원FC위민 입단
  4. 4“손흥민은 월드클래스” 파워랭킹 1위·베스트11 석권
  5. 5김효주·최혜진 LPGA ‘매치 퀸’ 도전
  6. 6EPL 득점왕 손흥민 보유국…“부럽다” “질투난다” 아시아가 들썩
  7. 7[이준영 기자의 전지적 롯데 시점] 철벽 불펜 균열…마무리 교통정리 필요해
  8. 8맨시티, 5분 만에 기적의 3골…리버풀 제치고 ‘EPL 2연패’
  9. 9‘EPL 정복’ 손흥민, 내달 벤투호 선봉 선다
  10. 10롯데, 허무한 끝내기 사사구 허용하며 SSG에 2-3 패배
우리은행
부산시장 후보 심층 인터뷰
정의당 김영진
동네를 바꾸는 백자의 힘…시민선거캠프 '동백'
전문가 투표 결과 분석
  • 부산해양콘퍼런스
  • 부산야구사 아카이브 공모전
  • 낙동강 일러스트 공모전
  • 제21회 국제신문 전국사진공모전
  • 바다식목일기념 대국민 공모전
  • 유콘서트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