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김오수 “라임·옵티머스 피의자들 변호한 적 없다”

검찰총장 후보자 청문회

  • 김해정 기자 call@kookje.co.kr
  •  |   입력 : 2021-05-26 20:00:51
  •  |   본지 2면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 수사팀에 윤석열 배제 의혹 부인
- 이성윤 직무배제 요구엔 답 피해
- 검사시절 중립 논란 없었다 강조

김오수 검찰총장 후보자가 변호사 시절 라임·옵티머스 사건수임을 둘러싼 변론 의혹에 “사건 피의자들 변론에 일체 관여한 사실이 없다”고 26일 해명했다.

김오수 검찰총장 후보자가 26일 국회 법제사법위원회에서 열린 인사청문회에 출석해 생각에 잠겨 있다. 김정록 기자
이날 국회에서 열린 법제사법위원회 인사청문회에서 김 후보자는 라임·옵티머스 변호 의혹에 대해 “라임 관계자들은 전혀 알지 못하고 옵티머스를 운영하는 사기 피의자들을 변론하거나 (변론에) 관여한 적도 없다”고 말했다. 이어 “변호사법상 비밀유지 의무가 있기 때문에 변론 내용 등에 대해서는 말할 수 없고 의뢰인의 사생활과 명예, 속했던 로펌의 영업비밀 문제도 있다”며 “자세한 내용은 말할 수 없지만 변호사로서 합법적인 절차를 거쳐 업무를 수행했다”고 밝혔다. 라임·옵티머스 사건은 각각 1조6000억 원대, 4000억 원대 피해를 낸 대규모 펀드 사기 사건이다.

또 법무부 차관 시절 윤석열 당시 검찰총장을 배제한 수사팀을 제안했다는 의혹에 대해 김 후보자는 “제가 (수사팀 구성 제안을) 말한 것은 맞다”면서도 “윤 총장을 배제하자고 한 적은 없다”고 강조했다.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 출국 금지 사건’ 수사에 외압을 행사한 혐의로 기소된 이성윤 지검장을 업무 배제해야 한다는 지적에 대해 김 후보자는 “직무배제와 관련해 구체적인 내용을 언급할 입장이 아니다. 취임하게 되면 의견을 내겠다”고 즉답을 피했다. 이어 자신의 정치적 편향성을 우려하는 지적과 관련 김 후보자는 “이전 정부에서 검사장으로 승진했다”며 “검사로 재직하는 동안 정치적 중립성 논란은 한 번도 없었다고 생각한다”고 답했다.

김해정 기자 call@kookje.co.kr
ⓒ국제신문(www.kookje.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신문 뉴스레터
국제신문 네이버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국제신문 네이버 구독하기
뭐라노 뉴스

 많이 본 뉴스RSS

  1. 16328억에 팔린 남천 메가마트 땅…일대상권 변화 부를까
  2. 2삼락공원 원인 모를 침수…체육시설 4개월째 이용 못해
  3. 3부산진구 “동서고가 철거는 주민 염원” 궐기대회 등 예고
  4. 4경제성 검증된 부산형 급행철, 2030 엑스포 맞춰 개통 추진
  5. 5SUV 넘어지자 모인 울산시민…80초 만에 운전자 구해냈다(종합)
  6. 6감천항서 일가족 탄 차량 바다 빠져…부부 사망
  7. 750조 테라·루나 사기 권도형, 해외 검거...한미 검찰, 인터폴 추적
  8. 8국토위, TK 신공항 특별법 의결…가덕 조기 보상법안도 문턱 넘어
  9. 9남경필 장남 또다시 마약 투약 혐의로 경찰에 붙잡혀
  10. 10영호남 단체장 “폐연료세·차등 전기료 강력 요구”
  1. 1국토위, TK 신공항 특별법 의결…가덕 조기 보상법안도 문턱 넘어
  2. 2남경필 장남 또다시 마약 투약 혐의로 경찰에 붙잡혀
  3. 3‘속전속결’ 이재명 대표직 유지 결정 놓고 민주 내홍 격화
  4. 4北 핵무인수중공격정 '해일' 폭발...지상 공중 이어 수중 핵위협 완성?
  5. 5헌재 “검수완박법 국회 표결권 침해…효력은 인정”
  6. 6추경호 “한일 협력, 국민 체감할 수 있도록 성과 내겠다”
  7. 7여야 ‘선거제 개편’ 합의 처리한다
  8. 8與의원들 ‘불체포특권 포기’ 서약
  9. 9엑스포 실사단 앞에서 ‘유치 결의안’…국회 감동이벤트 연다
  10. 10국힘 정책위의장에 박대출…내달 원내대표 경선 영향 촉각
  1. 16328억에 팔린 남천 메가마트 땅…일대상권 변화 부를까
  2. 2일회용품 줄이고 우유 바우처…편의점 ESG경영 팔 걷었다
  3. 3‘공정 인사’ 강조 빈대인호 BNK, 계열사 대표·사외이사 대거 교체
  4. 4산업은행 ‘부산 이전’ 속도전 채비…노조 TF 제안엔 응답 아직
  5. 5“여기가 이전의 부산 서구 시약샘터마을 맞나요”
  6. 6전국 주택값 ↓, '강남 불패 3구'도 ↓..."반작용에 상승세 회복"
  7. 7롯데월드 부산 “엑스포 기원 주말파티 즐기세요”
  8. 8부산롯데호텔, 3년 만에 봄맞이 클럽위크
  9. 9미국 금리 0.25%P 인상 속도 조절…안도한 한은, 내달도 동결 가능성
  10. 10추경호 “한일 협력, 국민 체감할 수 있도록 성과 내겠다”
  1. 1삼락공원 원인 모를 침수…체육시설 4개월째 이용 못해
  2. 2부산진구 “동서고가 철거는 주민 염원” 궐기대회 등 예고
  3. 3경제성 검증된 부산형 급행철, 2030 엑스포 맞춰 개통 추진
  4. 4SUV 넘어지자 모인 울산시민…80초 만에 운전자 구해냈다(종합)
  5. 5감천항서 일가족 탄 차량 바다 빠져…부부 사망
  6. 650조 테라·루나 사기 권도형, 해외 검거...한미 검찰, 인터폴 추적
  7. 7남경필 장남 또다시 마약 투약 혐의로 경찰에 붙잡혀
  8. 8영호남 단체장 “폐연료세·차등 전기료 강력 요구”
  9. 9대우조선해양서 야근 작업중이던 40대 노동자 23m 아래로 추락 사망
  10. 10사상구, 부산 최초 구립 치매요양원 추진
  1. 1비로 미뤄진 ‘WBC 듀오’ 등판…박세웅은 2군서 첫 실전
  2. 2클린스만 축구 국가대표팀 감독 24일 울산서 첫 데뷔전
  3. 3클린스만 24일 데뷔전 “전술보단 선수 장점 파악 초점”
  4. 41차전 웃은 ‘코리안 삼총사’…매치 플레이 16강행 청신호
  5. 5‘캡틴 손’ 대표팀 최장수 주장 영광
  6. 6롯데 투수 서준원, 검찰 수사…팀은 개막 앞두고 방출
  7. 7통 큰 투자한 롯데, 언제쯤 빛볼까
  8. 8기승전 오타니…일본 야구 세계 제패
  9. 9BNK 썸 ‘0%의 확률’에 도전장
  10. 10‘완전체’ 클린스만호, 콜롬비아전 담금질
우리은행
주민이 직접 설계하는 지방자치단체 구성
불신 큰 지방의회 권한 확대? 다수당 견제책 등 선결돼야
주민이 직접 설계하는 지방자치단체 구성
단체장 권한 집중 획일적 구조…행정전문관 등 대안 고민
  • 다이아몬드브릿지 걷기대회
  • 제11회바다식목일
  • 코마린청소년토론대회
  • 제3회코마린 어린이그림공모전
  • 유콘서트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