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
부산메디클럽

박지원 “이유미 단독범행...이준서가 굳게 믿었을 것”

  • 국제신문
  • 권진국 기자
  •  |  입력 : 2017-07-17 14:57:00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박지원 “이유미 단독범행...이준서가 굳게 믿었을 것”

국민의당 박지원 전 대표는 17일 방송된 SBS뉴스브리핑에 출연해 “이유미의 단독 범행이다. 이준서 전 최고의원이 그를 굳게 믿었을 것”이라고 말했다.

   
sbs 캡처
그는 “제보조작 사건 깊이 사과드린다”며 이 같이 말했다.

그러면서 “윗선이 있었지 않느냐 의혹이 나온다”는 질문에 “저희 당은 단독 범행이라고 믿고 있다. 검찰 수사가 진행되고 있고 검찰 수사와 사법부의 판단에 맡긴다”고 답했다.
이어 “이 전 최고위원은 굳게 믿었던 것”이라며 “누가 전화기 세대로 카톡을 조작하고 자기 동생을 데려다가 녹음 했을 것이라고 의심했겠나”라고 했다.

박 전 대표는 국민의 신뢰를 받지 못한다는 지적에 “그게 상식이니 그렇다. 정보통이라고 불리는 박지원이 몰랐으며 후보자가 보고를 못 받았다는 것을 믿지 않는다. 그렇지만 그게 사실”이라고 했다.

그는 민주당과 통합론이 나오는 것에 대해서 “다당제를 통해 협치를 해나가라는 게 국민의 뜻”이라며 가능성을 일축했다. 권진국 기자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새 정부 과제는
투자·소비심리 회복…FTA 재협상·중국 사드 보복 '급한불'
대선후보 내조열전
심상정 남편 이승배 씨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