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부·울 범죄피해액 전국최고수준

  • 국제신문
  • 정유선 기자 freesun@kookje.co.kr
  •  |  입력 : 2010-10-19 21:47:19
  •  |  본지 4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부산과 울산이 최근 5년간 범죄 피해액 규모가 전국 최고 수준이며, 울산의 경우 피해금액의 회수율이 전국에서 가장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소속 한나라당 김소남 의원이 19일 경찰청으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최근 5년간 범죄피해액 규모는 서울이 6조8650억 원으로 전국에서 가장 컸고, 부산이 2조6400억 원, 경기도 2조4660억 원, 울산 1조1730억 원, 충남 1조4750억 원 순으로 나타났다.

범죄피해액은 강도·절도·사기·공갈·횡령·배임·손괴·장물 범죄를 합한 금액이다. 또 최근 5년간 피해금액의 회수율이 전국 평균 2.3%인데 반해 울산은 단 0.5%에 그쳐 전국 최저를 기록했다.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건강한 부산을 위한 시민행동 프로젝트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부울경 국회의원에 듣는다
민홍철 국방위원회 민주당 간사
부울경 국회의원에 듣는다
이채익 행안위 한국당 간사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