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복면가왕’ 세븐틴 호시&정한, 복면 가수와 함께 ‘아주 NICE’한 무대 꾸며

  • 국제신문
  • 권영미 기자 kym8505@kookje.co.kr
  •  |  입력 : 2018-07-22 15:08:37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22일 방송되는 MBC ‘복면가왕’에서는 8인의 복면 가수가 3연승 가왕에 등극한 ‘밥 로스’에 대항한다.

   
(사진=복면가왕)
지난 방송에서 복면 가수 ‘캠핑보이’로 출연해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확실히 찍은 세븐틴 호시와 정한, 시원스러운 매력의 청하, 감초 배우 이계인 그리고 개그맨 정태호가 연예인 판정단으로 합류한 가운데 특히 호시와 정한이 크게 활약한다.

특히 호시는 과거 복면 가수로 출연했던 경험을 살려 “가면을 쓰면 없던 용기도 생긴다”, “그래서 신인 아이돌이 대범하게 행동하는 것 같다”는 추리를 이어갔다. 또한 개인기로 세븐틴의 ‘아주 NICE’ 댄스를 준비한 복면 가수와 함께 화려한 퍼포먼스까지 선보여 현장 분위기를 후끈 달아오르게 했다.

한 남성 복면 가수의 무대를 주의 깊게 지켜본 호시와 정한은 “체형과 발성이 익숙하다. 아무래도 세븐틴 멤버 중에 한 명인 것 같다”라는 대담한 추리도 펼쳤다. 과연 호시와 정한의 말대로 복면 가수의 정체가 세븐틴 멤버일지 관심이 집중된다.
판정단의 각양각색 추리 대전은 22일 오후 4시 50분 ‘복면가왕’에서 확인할 수 있다.

권영미 기자 kym8505@kookje.co.kr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건강한 부산을 위한 시민행동 프로젝트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

무료만화 &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