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신문

menu search
국제신문 네이버 구독하기

제임스웹이 다시 본 ‘창조의 기둥’

디지털콘텐츠팀 inews@kookje.co.kr | 2022.10.20 19:49
19일(현지시간) 미국 항공우주국(NASA)이 제임스웹 우주망원경(JWST)으로 촬영한 ‘창조의 기둥’ 최신 사진(오른쪽)을 공개했다. 창조의 기둥은 지구에서 약 7000광년 떨어진 우리은하 내 독수리성운의 성간 가스와 먼지 덩어리를 일컫는다. 2014년 허블 우주망원경이 촬영한 창조의 기둥(왼쪽)과 비교해 별들이 빼곡히 박힌 모습이 선명하다. AP 연합뉴스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관련기사
국제신문 뉴스레터
당신의 워라밸 점수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