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신문

menu search
국제신문 네이버 구독하기

'우영우' '팔각정미무' 등 아시아콘텐츠어워즈 후보작 공개

다음 달 8일 영화의전당 야외극장서 12개 부문 시상
정인덕 기자 iself@kookje.co.kr | 2022.09.27 17:11
부산국제영화제(BIFF) 아시아콘텐츠&필름마켓(ACFM)이 다음 달 8일 부산시 해운대구 영화의전당 야외극장에서 진행되는 아시아콘텐츠어워즈(ACA)의 후보작을 27일 발표했다.

ACA 2022 베스트 콘텐츠 부문 후보작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스틸컷. 넷플릭스 제공
ACA 2022는 아시아 전역의 우수한 TV·OTT·온라인 콘텐츠를 대상으로 하는 시상식이다. 2019년 신설돼 올해 4회 째를 맞았다. 3년 만에 대면으로 행사를 진행한다. ACA 2022는 역대 시상자 및 수상자, 엔터테이먼트 종사자로 구성된 ACA 아카데미의 투표를 통해 수상작이 결정된다.

시상은 ▷베스트 콘텐츠 ▷베스트 아시아 애니메이션 ▷배우상 ▷신인상 ▷작가상 등 12개 부문에 한해 진행한다. 특히 올해는 ▷베스트 아시아 다큐멘터리 ▷조연상 ▷베스트 크리에이터 부문이 신설됐다.

베스트 콘텐츠 부문 후보작에는 최근 인기리에 종영한 드라마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와 ‘신문기자’, ‘내 안의 너의 세상’, ‘량진길시’, ‘팔각정미무’가 선정됐다.

여자 배우상에는 ‘강조여명’의 마사순, ‘신문기자’의 요네쿠라 료코, ‘완벽한 신부’의 자날 아이자노바,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의 박은빈, ‘페어런츠 리그’의 양영기가 선정됐다. 남자배우상에는 ‘달리는 응급실’의 스즈키 료헤이, ‘디스 랜드 이즈 마인’의 피에르 퐁, ‘량진길시’의 이강생, ‘트레이서’의 임시완, ‘팔각정미무’의 단리홍이 후보에 올랐다.

제4회 아시아콘텐츠어워즈 포스터. BIFF 제공
여자신인상 후보에는 ‘금붕어아내’의 이시이 안나, ‘량진길시’의 진연비, ‘팔각정미무’의 미라, ‘화주추월야’의 바오샹은이 선정됐다. 남자 신인상은 ‘꽃보다 남자 태국’의 듀 찌라왓쑷티와닉싹, ‘돼지의 왕’의 최현진, ‘스물 다섯 스물 하나’의 최현욱, ‘신문기자’의 요코하마 류세이, ‘인 긱 위 트러스트’의 링만룽이 경합한다.

베스트 아시아 애니메이션 부문에는 ‘더핑크퐁컴퍼니’, ‘지구 밖 소년소녀’, ‘풍기낙양: 신기소년’이 후보작에 올랐고, 베스트 아시아 다큐멘터리에는 ‘북한 간첩과의 인터뷰’, ‘아톰아라올로 특별전: 어린 일꾼들’과 ‘인도의 포식자: 델리의 정육점’, ‘일본 호스트클럽의 하루’가 후보로 선정됐다.

다음달 8일 오후 4시 부산 해운대구 영화의전당 야외극장에서 3년 만에 대면으로 개최되는 ACA 2022는 온라인 중계를 병행해 유튜브와 네이버 NOW, 일본 PIA 라이브 스트림에서 중계된다.정인덕 기자 iself@kookje.co.kr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국제신문 뉴스레터
당신의 워라밸 점수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