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신문

menu search

뭐 볼까…오늘의 TV- 2021년 11월 29일

상상만 해온 미지의 우주, XR로 생생하게 간접체험
이원 기자 latehope@kookje.co.kr | 2021.11.28 18:50
더 홈-1부 빅뱅(EBS1 밤 11시 55분)

‘더 홈’. EBS 제공
우주를 직접 경험한 우주인의 수는 고작 600여 명. 대부분의 사람들에게 우주란 미지의 공간이자 경이의 대상일 뿐이다. 어떻게 하면 우주라는 낯설고 어려운 개념을 친근하게 설명할 수 있을까? 이러한 고민에 착안해 대한민국 최초로 확장 현실(XR) 기반의 ‘초실감형 우주 교양 콘텐츠’가 탄생하게 됐다.

매회 15분씩, 10부작으로 방송될 XR 우주 대기획 ‘더 홈’은 확장 현실 스튜디오와 첨단 촬영기법을 통해 시청자들에게 생생한 간접 체험을 전달할 예정이다. 다가갈 수 없는 뜨거운 태양, 빛조차 빨아들이는 무시무시한 블랙홀, 우리 은하 너머 더 거대한 은하계까지. 미지의 공간이 마치 직접 체험하듯이 눈앞에 펼쳐진다. 한편 평소 ‘우주 덕후’로 통한다는 배우 이지아가 프리젠터로 참여해 우주를 여행하며 때로는 중력을 벗어나거나 블랙홀 속으로 들어가는 등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이원 기자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관련기사
국제신문 뉴스레터
당신의 워라밸 점수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