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신문

menu search
국제신문 네이버 구독하기

대선주조-발란사 협업 제품 일본 도쿄 시부야서 인기

패션 캠핑 등 크로스오버 마케팅
아웃도어 브랜드 트렉스타와도 협업
유정환 기자 defiant@kookje.co.kr | 2023.03.27 16:35
부산 패션 브랜드 발란사 관계자들이 대선주조와 협업한 제품을 소개하고 있다. 이 제품은 일본 도쿄 시부야의 프리미엄 백화점 파르코에 전시돼 눈길을 끌었다. 오른쪽 사진은 협업 제품. 대선주조 제공
대선주조가 패션과 캠핑 등 영역을 넘나드는 크로스오버(Cross over) 마케팅을 펼쳐 눈길을 끈다.

대선주조는 부산 패션 브랜드 발란사와 협업해 만든 제품이 일본 도쿄 시부야에서 선풍적인 인기를 끌고 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협업 제품에는 대선주조가 7년 만에 리뉴얼해 내놓은 C1블루와 주력 제품인 대선의 로고와 발란사의 캐릭터를 젊은 감각으로 재해석해 만든 상표가 부착됐다. 이 제품은 지난 24일부터 다음 달 2일까지 시부야를 상징하는 프리미엄 백화점 ‘파르코’에서 발란사 제품과 함께 전시되며 인기를 끌고 있다. SNS 사진 소품으로 인기 몰이를 하는가 하면 선물용으로 제공되는 협업 제품은 품절 우려를 낳을 정도다.

대선주조가 캠핑 브랜드 헬리녹스와 협업한 제품(왼쪽)과 아웃도어 브랜드 트렉스타와 협업한 제품을 선보였다. 대선주조 제공
이에 앞서 대선주조는 캠핑 브랜드 헬리녹스와도 협업 제품을 만들어 선보였다. 대선주조와 헬리녹스는 각각의 로고를 하이엔드 감각으로 재해석한 소주 제품과 캠핑 등 거친 환경에서도 사용 가능한 알루미늄 소주잔을 제작했다. 특히 협업 제품은 각 병마다 고급스러운 박스 포장에 담아 품격을 더했다.

협업 제품들은 지난 18일 해운대구 중동 달맞이언덕에 오픈한 헬리녹스의 플래그십 스토어 ‘헬리녹스 크리에이티브 센터 부산(이하 HCC부산)’에 전시 중이며, 일부는 매장을 찾은 VIP고객들에게 선물로 나눠주고 있다.
헬리녹스 관계자는 “고급 박스에 담겨 제공된 대선소주가 큰 인기를 끌었다”며 “부산 소비자에게 익숙한 브랜드인 대선소주의 도움을 받아 헬리녹스를 더 잘 알릴 수 있었다”고 말했다.

대선주조는 또 부산에 본사를 둔 아웃도어 브랜드인 트렉스타와도 공동 디자인한 대선 및 미니어처 상품을 다음 달부터 부산 주요 지점에 마련한 팝업 매장에 전시할 계획이다.

대선주조 조우현 대표는 “대선주조는 앞으로도 다양한 기업, 아티스트들과 협업해 브랜드 이미지를 강화하고 소비자에게 색다른 즐거움을 선사할 것”이라고 말했다.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국제신문 뉴스레터
당신의 워라밸 점수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