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정유미, 공유 바라보며 맑은 미소 (82년생 김지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