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정천구의 도덕경…민주주의의 길 <546> 人必知之

남이 반드시 허물을 알게 해주는데

  • 국제신문
  • 디지털뉴스부 inews@kookje.co.kr
  •  |  입력 : 2019-12-11 20:03:52
  •  |  본지 27면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남 인(人-0) 반드시 필(心-1)알게 할 지(矢-3)그 지(丿-3)

공자는 이런 말을 했다. “後生可畏, 焉知來者之不如今也? 四十·五十而無聞焉, 斯亦不足畏也已.”(후생가외, 언지래자지불여금야? 사십·오십이무문언, 사역불족외야이) “뒤에 오는 자를 두려워할 만하니, 그들의 앞날이 지금만 못하리라고 어찌 지레 말하겠는가? 그러나 나이 마흔이 되고 쉰이 되어도 알려지지 않는다면, 이런 사람은 두려워할 것 없다.”

요즘 ‘꼰대’라는 말이 유행하고 있다. 예전에는 그저 선생이나 아버지를 가리키던 隱語(은어)였는데, 이제는 자신의 경험을 일반화해서 젊거나 어린 사람에게 훈계하거나 강요하는 어른을 이른다. 그런데 꼰대는 자신이 꼰대인 줄을 모른다. 자신이 鎭重(진중)하다고 여기지만, 기실은 輕率(경솔)하고 輕妄(경망)한 사람이다. 묵직함을 뽐내며 말하지만, 거북함만 느끼게 할 뿐이다. 그걸 알려고 하지도 않는다. 그러기에 꼰대 짓을 계속하면서 제 말을 들어주지 않는다고 도리어 핏대를 올린다. 그런 꼰대가 위의 공자 말을 들으면 어떻게 반응할까? “어이쿠, 내 얘기잖아!”라고 뜨끔하지 않을까? 공자가 당시의 꼰대들을 향해 한 말인데.

흔히 공자를 까탈스럽게 예의나 따지는 ‘도덕 선생’ 쯤으로 아는데, 그건 그를 ‘꼰대’로 여기는 것과 다를 바 없는 인식이다. 그것은 오해 수준을 넘어 無知莫知(무지막지)하다고 해야 할 폭력이나 다름이 없다. 불행하게도 공자를 잘못 알면, 잘못 아는 그 사람만 손해다. 죽은 공자야 무슨 상관이 있으랴. 그래서 말한다. 공자는 꼰대 같은 ‘도덕 선생’이 결코 아니었다. 평생 배움을 내려놓은 적이 없을 뿐만 아니라 누구에게서나 배우려 했던 사람이다.

어느 때인가 진사패라는 인물이 공자에게 당시 노나라 군주였던 昭公(소공)이 예를 아는지 물었다. 공자는 “예를 안다”고 대답했고, 진사패는 소공은 예를 모른다면서 그 이유를 밝혔다. 이에 공자는 “丘也幸! 苟有過, 人必知之”(구야행! 구유과, 인필지지) 곧 “나는 참 복되구나! 진실로 허물이 있으면, 남이 반드시 그것을 알게 해주니”라고 말했다. 이런 공자가 꼰대 같은 도덕 선생인가? 고전학자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많이 본 뉴스RSS

  1. 1해운대 좌동~송정 연결 옛길 복원, 시민에 열린다
  2. 2부산경남 레미콘 파업 장기화 조짐
  3. 3정부 잘못 vs 김도읍 탓…하단 ~ 녹산선 예타 탈락에 ‘시끌’
  4. 4변성완, ‘오거돈 임명’ 공공기관장 옥석가린다
  5. 521년간 웃음보따리 ‘개콘’ 장기 휴식?…사실상 폐지 수순
  6. 6오늘의 운세- 2020년 5월 26일(음 4월 4일)
  7. 7부의장 자리 놓고 거래 제안…선 넘은 민주당 부산시의회
  8. 8상수도본부 “물금취수장 다이옥산, 특정업체가 계획적으로 대량 방류한 듯”
  9. 9주민번호 뒷자리 지역표시번호 10월부터 폐지
  10. 10윤산터널 컬러레인 도입해 혼란 막는다
  1. 1문대통령 “경제 전시 상황…재정역량 총동원”
  2. 2文 대통령, 오늘(25일) 국가재정전략회의…재정지출 관련 논의 주목
  3. 3하태경 “민경욱, 주술정치 말고 당 떠나라”
  4. 4 PK 당선인의 ‘인생 입법’- 울산 경남 당선인 역점 법안
  5. 5울산 경제 활성화·교통안전 강화…‘청와대 저격’ 예고도
  6. 6부의장 자리 놓고 거래 제안…선 넘은 민주당 부산시의회
  7. 7조경태 “통합당, 외부에 의존 버릇 돼…중진들 비겁”
  8. 8“법사위 내놔라”…여야 원구성 협상 시작부터 진통
  9. 9
  10. 10
  1. 1응원팀 우승하면 우대금리 쑥쑥…야구 예금상품 ‘홈런’
  2. 2혁신기업 발굴·지원, 기보·우리은행 협약
  3. 3금융·증시 동향
  4. 4 미수령 환급금 돌려드립니다
  5. 5부산 임대아파트 승강기 대폭 확충
  6. 6주가지수- 2020년 5월 25일
  7. 7 기술보증기금, 중기 공동구매 보증 지원
  8. 8
  9. 9
  10. 10
  1. 1서울 강서구 미술학원 강사 확진…'인근 초등학교 25일 긴급 등교중지'
  2. 2서울 강서구 미술학원 강사 확진…'인근 초등학교 25일 긴급 등교중지'
  3. 3부산상의 “레미콘 노사 한발씩 양보해 조속한 협상해 달라”
  4. 4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 16명…나흘만에 10명대로 줄어
  5. 5안철수 “일반인 대상 무작위 항체검사 시행해야…대구가 먼저”
  6. 6오거돈 전 시장 강제추행 적용되나? 경찰 고민
  7. 7부산예술회관 주차장서 차량 급발진 추정 사고
  8. 8버스 ·택시 내일부터 마스크 착용 의무화…비행기는 모레부터
  9. 9부산 12일째 코로나19 신규환자 없어…자가 격리자 2450명
  10. 10해운대 신시가지 온수관 파열 11일 만에 복구 완료
  1. 1KBO, ‘음주운전’ 강정호 1년 유기실격+봉사활동 300시간 징계
  2. 2KBO, 국내 복귀 타진 강정호에 자격정지 1년
  3. 3벤투 앞에서…이정협, 승격팀 부산에 첫 승점 선물
  4. 4우즈, 미컬슨 맞대결서 1홀 차 승…1년 반 만에 설욕
  5. 5장발 클로저 김원중 ‘삼손(前 투수 이상훈 별명)’ 계보 잇는다
  6. 6
  7. 7
  8. 8
  9. 9
  10. 10
우리은행
  • 낙동강수필공모전
  • 2020 어린이 극지해양 아카데미
  • 유콘서트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