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사설] 지방세 늘리는 재정분권, 정부는 의지가 있긴 한가

  • 국제신문
  • 디지털뉴스부 inews@kookje.co.kr
  •  |  입력 : 2018-09-12 19:09:58
  •  |  본지 27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정부가 내놓은 재정분권안이 지역민이 바라는 기대치에 크게 미치지 못한다는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지난 11일 문재인 대통령 주재로 열린 국무회의에서 심의·의결된 ‘자치분권 종합계획’에는 지방발전을 위한 6대 전략, 33개 과제가 포함됐다. 주민주권 구현과 중앙권한의 획기적 지방 이양 등을 통해 궁극적으로 지방분권을 이루겠다는 것이 핵심이다. 하지만 이 계획의 성패를 좌우할 재정분권과 관련해서는 큰 틀만 제시됐을 뿐 구체적 방안은 담아내지 못했다.

그동안 지자체에서는 지방분권이 제대로 뿌리내리려면 현행 8 대 2인 국세와 지방세 비율을 6 대 4로 조정해야 한다는 주장을 꾸준히 해왔다. 문 대통령도 지난해 대선 당시 이를 공약으로 내걸었다. 현 정부 출범 이후에는 이 사안을 다룰 재정분권 태스크포스(TF)도 발족됐다. 그러나 정부의 이번 계획에는 장기적으로 국세와 지방세 비율을 6 대 4로 하는 것을 목표로 하되 우선 2020년부터 7 대 3이 되도록 입법활동을 하겠다는 어정쩡한 수준으로 후퇴했다.
이 같은 결과가 나온 것은 재정분권 추진을 담당하는 기획재정부와 행전안전부의 극심한 의견 대립 때문이다. 두 부처는 지방소비세 확대에는 별다른 이견이 없다. 반면 지방소득세에 대해서는 행안부 및 재정분권TF가 과세표준과 상관없는 비례세율화를 주장하는 데 비해 기재부는 부정적인 입장을 고수하고 있다. 만약 기재부와 행안부가 빠른 시일 내 합의안을 이끌어 내지 못하면 6 대 4로 가기 위한 중간단계라는 7 대 3 개편안마저 제때 실행될지 확신하기 어려워진다.

이러다 보니 청와대가 정부 부처 간 주도권 싸움에 밀려 정책조율 기능을 제대로 하지 못하는 것이 아니냐는 의문도 제기된다. 이번에 발표된 자치분권 종합계획에서 알맹이가 쑥 빠져버린 속사정이 이런 흐름과 무관하지 않다는 것이다. 재정분권을 통한 재원확충은 진정한 지방분권을 위한 필수요건이다. 지자체가 재정 독립을 달성하지 못하면 현 정부가 내세운 주민주권 구현은 공염불에 그칠 수밖에 없다. 재정분권에 대한 정부의 강력한 의지가 필요한 이유다.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건강한 부산을 위한 시민행동 프로젝트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부울경 국회의원에 듣는다
민홍철 국방위원회 민주당 간사
부울경 국회의원에 듣는다
이채익 행안위 한국당 간사
강동수의 세설사설 [전체보기]
‘한반도 비핵화’ 탈출로 찾아내야 할 평양 정상회담
어른들은 모르는 방탄소년단의 ‘방탄’세상
강동진 칼럼 [전체보기]
활력이 넘치는 교토의 특별한 비밀
부산에 누워 있는 에펠탑이 있습니다
기고 [전체보기]
‘Going Together’ 캠페인으로 선진 정치문화를 /이대규
리차드 위트컴 장군과 세계시민정신 /강석환
기자수첩 [전체보기]
‘김지영 논란’ 유감 /이승륜
한국당 부산의원, 더 반성해야 /정옥재
김용석 칼럼 [전체보기]
생활 SOC: 천사도 디테일에 있다
한여름의 몽상: 부산의 다리들이 가리키는 ‘길’
김정현 칼럼 [전체보기]
‘미스터 션샤인’ 오해
통일 vs 평화공존
뉴스와 현장 [전체보기]
김경수·오거돈 선거공약 1호 운명은? /김희국
시, 독립투사 발굴 앞장서야 /유정환
도청도설 [전체보기]
폼페이오 추석 인사
백두에 선 남북 정상
문태준 칼럼 [전체보기]
고요한 물
폭서(暴暑)와 피서(避暑)
박무성 칼럼 [전체보기]
‘밥 한 공기 300원’의 미래
교육부가 만드는 ‘대학 살생부’
박창희 칼럼 [전체보기]
서부산 신도시, 누구를 위한 것인가
사설 [전체보기]
공급 확대로 선회한 주택정책, 지방은 뭔가
법원행정처 폐지 사법부 개혁의 시작일 뿐
이상이 칼럼 [전체보기]
국민연금 개혁, 공론조사가 필요하다
지금 ‘복지국가 뉴딜’이 필요하다
장재건 칼럼 [전체보기]
미친 집값과 서울 황폐화론
포스트 노회찬, 정의당만의 몫일까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