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샤이니 키 ‘배드 러브’로 화려한 컴백

2년 6개월 만에 새 솔로 앨범

  • 이원 기자 latehope@kookje.co.kr
  •  |   입력 : 2021-09-29 18:58:51
  •  |   본지 14면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그룹 샤이니의 멤버이자 다재다능한 재능을 지닌 키가 2년 6개월 만에 공개한 새 솔로 앨범 ‘배드 러브’로 자신의 다양한 음악적 스펙트럼을 선보였다.

   
샤이니의 멤버 키. SM엔터테인먼트 제공
지난 27일 공개한 미니앨범 ‘배드 러브’에는 동명의 타이틀곡 ‘배드 러브’를 비롯해 키가 직접 작사한 ‘새터데이 나이트’와 ‘에이틴’, 태연이 피처링한 선공개곡 ‘헤이트 댓’, ‘옐로 테이프’ ‘헬륨’ 등 총 6곡이 수록돼 있다. 키는 이번 앨범에 대해 “제가 어떤 취향을 가졌는지, 그걸 어떤 음악으로 소개하고 싶었는지가 가득 담겨있다”며 “오랜만에 나오는 앨범이라 공을 많이 들였다. 많은 분들을 만족시킬 앨범이었으면 좋겠다”고 새 앨범 공개 소감을 전했다.

타이틀곡 ‘배드 러브’는 스스로 선택한 악몽 같은 사랑에 망가져가면서도 놓지 못하는 모습을 비극적으로 담은 팝 댄스 곡이다. 혼란스러운 감정을 섬세하게 표현한 키의 보컬이 매력적이다. 그는 ‘배드 러브’가 “지금까지 녹음했던 노래 중 가장 장시간 녹음을 한 곡”이라며 “켄지 작가님에게 제가 하고 싶은 음악의 여러 가지 요소들을 알려드렸고, 원하는 가사 방향과 멜로디 등에 대해 디테일하게 말씀드리면서 여러 번 수정을 거쳐 작업했다”고 말해 이 곡에 대해 얼마나 많은 애정을 쏟았는지를 전했다. 한편 키의 새 미니앨범 ‘배드 러브’는 공개와 함께 아이튠즈 톱 앨범 차트에서 미국 브라질 일본 인도 아일랜드 말레이시아 나이지리아 뉴질랜드 폴란드 등 전 세계 32개 지역에서 1위에 올랐다. 이원 기자
ⓒ국제신문(www.kookje.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신문 뉴스레터
국제신문 네이버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뭐라노 뉴스

 많이 본 뉴스RSS

  1. 1HMM 호실적에도 성장전망 ‘흐림’
  2. 2비용 탓 경비원 줄인다더니 관리직 급여 인상? 주민 반발
  3. 3이 판국에…코로나 예산 다 깎은 부산시
  4. 4“산업용지가 없다” 기업 호소에 박 시장 “산단 구조조정할 것”
  5. 5야당 박형준 재판 시장선거 변수…여당 대선 이겨야 반전 기대
  6. 6여당 1호 영입 조동연 혼외자 의혹…이재명 “국민 판단 살필 것” 신중
  7. 7[사설] 정부 거리두기 강화 카드 앞서 국민 설득이 먼저다
  8. 8예상 밖 조용한 FA 시장…소문만 무성
  9. 9대선에 가려진 지방선거…“홍보 어쩌나” 신인 속앓이
  10. 10코로나 대응 쉴 틈 없는데…재택치료 의무화 엎친 데 덮쳐
  1. 1야당 박형준 재판 시장선거 변수…여당 대선 이겨야 반전 기대
  2. 2여당 1호 영입 조동연 혼외자 의혹…이재명 “국민 판단 살필 것” 신중
  3. 3대선에 가려진 지방선거…“홍보 어쩌나” 신인 속앓이
  4. 4단체장의 치적 홍보, 3일부터 전면 금지
  5. 5여야 내년도 예산 최종 합의 불발…지역화폐 등 이견
  6. 6낮엔 대선운동, 밤엔 얼굴 알리기…경쟁자 반칙 CCTV 감시도
  7. 7구청장들 막판까지 극한 스케줄…현직 프리미엄 최대한 활용
  8. 8북한 핵·미사일 고도화에…한미 작전계획 수정 착수
  9. 9‘구청장 물망’ 시의원, 정계 은퇴 선언 왜?
  10. 10이준석 부산행 무력시위에도 윤석열 “연락 않겠다”…내전 점입가경
  1. 1HMM 호실적에도 성장전망 ‘흐림’
  2. 2“산업용지가 없다” 기업 호소에 박 시장 “산단 구조조정할 것”
  3. 3달콤촉촉 트리 케이크로 근사한 홈파티 어때요
  4. 4“여성 해기사 늘리려면 업계 인식 바꿔야”
  5. 5유통가는 지금 ‘홈파티 준비 중’
  6. 6겨울 딸기왕국 오세요
  7. 7“비수도권 기업 어깨 펴도록 법인세 인하 해달라”
  8. 8예비창업자 대상 해양산업 지식토크쇼
  9. 911월 부산 소비자물가 3.6%↑…10년 만에 최대폭 상승
  10. 10BNK경제연구원, 내년 동남권 성장률 2.8% 전망
  1. 1비용 탓 경비원 줄인다더니 관리직 급여 인상? 주민 반발
  2. 2이 판국에…코로나 예산 다 깎은 부산시
  3. 3코로나 대응 쉴 틈 없는데…재택치료 의무화 엎친 데 덮쳐
  4. 4부산시 대저대교 환경적 관점 접근…이번엔 최적 노선 이끌어 낼까
  5. 5오늘의 날씨- 2021년 12월 3일
  6. 6“해설 늘려달라” “숨은 지역문화 찾아줘요” 독자 바람 한가득
  7. 7해피-업 희망 프로젝트 <63> 언어발달 지연 신하은 양
  8. 8“지역지 봐야 할 이유 담겨야 ” “노인 이야기 확대를” 쓴소리
  9. 9부산시 가족·복지 싱크탱크, 후진적 문화에 무너진다
  10. 10"비둘기 먹이 주지 마세요" 배설물 뒤덮인 아파트 주민 호소
  1. 1예상 밖 조용한 FA 시장…소문만 무성
  2. 2롯데, 투수 이동원·내야수 박승욱 영입
  3. 3김한별 부활…후배 이끌고 공격 주도
  4. 4맥 못 추는 유럽파…황희찬 5경기째 골 침묵
  5. 531년 만에 MLB 직장폐쇄…김광현 FA 협상 어쩌나
  6. 6측정 장비 OUT…내년부턴 눈으로만 그린 관찰
  7. 77년째 축구 유소년 사랑…정용환 장학회 꿈과 희망 쐈다
  8. 8네이마르 다음이 손흥민…세계 6위 포워드로 ‘우뚝’
  9. 9롯데와 결별 노경은, SSG서 재기 노린다
  10. 10MLB 직장폐쇄 우려에…숨죽이는 한국 프로야구
롯데 자이언츠 2021 결산
2군 선수 중용 서튼 리더십
롯데 자이언츠 2021 결산
세대교체 물꼬 튼 상동구장
  • 충효예 글짓기대회
  • 맘 편한 부산
  • 유콘서트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