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남부는 물부족, 중부는 물폭탄… 얄미운 장마

  • 국제신문
  • 디지털뉴스부 inews@kookje.co.kr
  •  |  입력 : 2017-07-17 00:01:15
  •  |  본지 1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울산에 마른장마가 이어지면서 계곡에도 물이 말랐다. 여름철마다 발디딜 틈이 없는 울주군 작천정 계곡에 16일 가뭄으로 심한 녹조가 끼고 악취가 풍기면서 피서객이 많이 줄었다(위 사진). 이날 충청지방에 폭우로 피해가 잇따랐다. 충북 증평 보강천 하상 주차장이 물에 잠겨 수십 대의 차량이 침수되거나 유실됐다.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