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LG, 이달 말 독일에서 'AI 스타일러 씽큐' 첫 공개

  • 국제신문
  • 이석주 기자 serenom@kookje.co.kr
  •  |  입력 : 2018-08-14 11:20:23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LG전자는 오는 31일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가전 박람회 ‘IFA 2018’에서 인공지능(AI) 플랫폼이 탑재된 ‘LG 스타일러 씽큐’를 처음으로 공개한다고 14일 밝혔다. LG전자 생활가전에 AI 브랜드 ‘씽큐’가 적용되는 것은 ‘휘센 씽큐 에어컨’과 ‘트롬 씽큐 드럼세탁기’에 이어 3번째다.

LG 스타일러 씽큐는 손으로 조작할 필요 없이 음성 명령만으로 전원을 켜고 끄거나 의류관리 코스를 설정할 수 있다. 제품의 동작 상태와 진단 결과도 음성으로 알려준다.

가령 ‘하이 LG, 표준 코스 선택해’라고 명령하면 스타일러가 ‘표준 코스가 시작됐습니다. 이 코스는 약 39분 걸립니다’라고 대답한 뒤 작동하는 방식이다.

LG 스타일러는 세탁기의 스팀 기술과 냉장고의 온도관리 기술, 에어컨의 기류 제어 기술 등을 집약한 ‘신개념 의류관리기’다. 우리나라를 비롯해 미국, 중국, 일본, 독일 등 13개국에서 판매되고 있다.

LG전자는 최대 6벌까지 한 번에 관리할 수 있는 대용량 ‘스타일러 플러스’와 전면을 전신 거울처럼 사용할 수 있는 ‘스타일러 미러’ 등 신제품도 최근 잇달아 출시했다.

LG전자 관계자는 “지난해부터 AI를 전사적으로 육성하고 있다”며 “LG 스타일러를 더욱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AI 탑재 등을 통해 차별화된 제품을 계속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이석주 기자 serenom@kookje.co.kr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건강한 부산을 위한 시민행동 프로젝트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부산 미래 R&D에 달렸다
전문가 대담
부산 미래 R&D에 달렸다
부산 스마트시티학 개론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