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바다사랑 사진공모전
부산메디클럽

산후우울증, 혈액검사로 예측 가능

  • 국제신문
  • 디지털뉴스부 inews@kookje.co.kr
  • 2012-05-11 11:17:59
  • 싸이월드 공감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출산후 우울증이 나타날 것인지 여부를 예측할 수 있는 혈액검사법이 개발됐다.

영국 워릭 대학 의과대학의 디미트리스 그라마토풀로스(Dimitris Grammatopoulos) 박사는 스트레스 반응에 관여하는 두 가지 수용체 유전자 변이가 산후우울증과 연관이 있음을 밝혀내고 이 변이유전자를 찾아낼 수 있는 간단하고 정확한 혈액검사법을 개발했다고 데일리 메일 인터넷판이 10일 보도했다.

출산 후 우울증이 나타날 가능성이 높은 여성은 글루티코이드 수용체와 코르티코트로핀 방출 호르몬 수용체 등 두 수용체를 관장하는 유전자의 DNA 배열이 비정상인 것으로 나타났다고 그라마토풀로스 박사는 밝혔다.

이 두 수용체는 시상하부-뇌하수체-부신축(HPA)의 활동을 통제하고 HPA는 스트레스 반응으로 만들어진 호르몬의 활동을 조절한다.

그의 연구팀은 임신여성 200명을 대상으로 출산 2-8주 후 에든버러 산후우울증지수(EPDS)를 이용, 산후우울증 여부를 평가하고 혈액검사를 통해 유전자를 분석했다.

이 연구결과는 임신여성이 출산 후 우울증이 나타날 가능성이 있는지를 예측하고 가능성이 높은 여성에게는 예방치료를 할 수 있음을 보여주는 것이다.

출산여성 중 7명에 한 명꼴로 나타나는 산후우울증은 가족들에 의해 우연히 발견되는 경우가 많다.
특히 초산 여성은 산후우울증이 나타나면 '나쁜 엄마'로 낙인찍힌다는 잘못된 생각에 증상이 있어도 시인하기를 꺼리는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연합뉴스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경제

  • 사회

  • 생활

  • 스포츠

권민경의 몸에 좋은 약선요리
두부 스테이크
권민경의 몸에 좋은 약선요리
양배추 두루마리찜
권강의 한방이야기 [전체보기]
지금 내 면역력에 좋은 음식은 따로 있다
김기봉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아이들 스트레스 치료법
배나영 교수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사상체질과 건강기능식품
사상의학과 무병장수
복지칼럼 [전체보기]
종교의 기부문화와 사회복지의 나눔문화
사회복지법인의 외부추천이사
안창범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인체 내 기혈 조절해 질병 치료
각국 여건따라 고유 의술로 정착...동양 3국 한의학 현황
우리땅 시간여행 [전체보기]
남해 금산
진주 가진리
웰빙칼럼 [전체보기]
영도 육아놀이터 '시소와 그네' 문닫을 위기 유감
'도가니'를 바라보는 또 다른 시선
전문의 건강수첩 [전체보기]
겨울 불청객 오십견
겨울철 골절 유형과 예방
전수형 교수의 한방 이야기 [전체보기]
건강에 도움 추천음식 5가지
수족냉증
줌마칼럼 [전체보기]
요즘 젊은이들의 쿨한 性
'톡방'의 수다
중고생 기자수첩 [전체보기]
교원평가, 교사 개입·익명성 보장 미흡
수능 끝난 고3 교실 진정한 정상화는
진료실에서 [전체보기]
퇴행성 무릎관절염
어르신 눈에 살짝 힘 넣어 드렸더니 자신감 '업'
현대 동의보감 [전체보기]
건강한 다이어트
만성피로 증후군
KISTI의 과학향기 [전체보기]
서머타임이 에너지 소비량 줄일까
빛공해 해결책은 '자연광과 더 가깝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