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최혜진·장하나 ‘상금퀸’ 놓고 마지막 대결

KLPGA 시즌 최종 ADT캡스 8일 개막… 총 6억 원 걸려

  • 국제신문
  • 이진규 기자
  •  |  입력 : 2019-11-05 19:30:03
  •  |  본지 23면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 현재 5742만 원 앞서있는 ‘최’
- 우승 밀려도 2위 땐 ‘상금왕’

올 시즌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에서 주인이 정해지지 않은 상금왕의 타이틀 자리를 놓고 마지막 승부가 펼쳐진다.
오는 8일 개막하는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2019시즌 최종전인 ADT캡스 챔피언십에서 상금왕 타이틀을 놓고 최혜진(왼쪽 사진)과 장하나가 마지막 승부를 펼친다. 연합뉴스
KLPGA 투어 2019시즌 최종전인 ADT캡스 챔피언십이 8일부터 사흘간 천안 우정힐스 컨트리클럽에서 열린다. 대회 최종일인 10일이 되어야 올 시즌 아직 향배가 정해지지 않은 개인 타이틀인 상금왕과 최저타수상의 수상자가 결정 날 전망이다.

상금왕 자리는 엎치락뒤치락 역전에 역전을 거듭하며 치열하게 선두 경쟁을 펼친 최혜진(20)과 장하나(27)의 대결로 좁혀졌다. 최혜진은 지난주 제주에서 열린 SK네트웍스 서울경제 레이디스 클래식에서 우승하며 시즌 5승으로 다승왕과 대상 수상을 확정했다. 대상은 신인이던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수상이다. 또 최혜진은 우승 상금 1억6000만 원을 보태 총상금 12억314만 원을 기록하며 한 주 전에 장하나에게 역전을 허용했던 상금랭킹 1위 자리를 되찾았다.

장하나에 5742만 원 앞서며 유리한 고지에서 시즌 최종전에 나서는 최혜진은 역전을 허용하지 않고 상금왕 타이틀마저 거머쥐겠다는 각오다. 하지만 프로 선수의 자존심이 걸린 상금왕 자리를 놓고 장하나도 쉽게 물러서지는 않을 것으로 보인다. 이번 대회 성적에 따라 얼마든지 역전할 수 있다. 총상금 6억 원이 걸린 ADT캡스 챔피언십의 우승 상금은 1억2000만 원이다. 장하나가 우승할 경우 최혜진이 2위를 하지 않는다면 상금 순위는 뒤바뀐다. 2위 상금은 6900만 원으로 1위와 상금 차이가 현재 최혜진과 장하나가 기록한 상금 차이보다 적다.

지난달 중순까지는 최혜진의 상금왕 타이틀이 유력해 보였다. 그러나 장하나는 지난달 24~27일 부산에서 KLPGA 투어 대회를 겸해 열린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BMW 챔피언십에서 정상에 올라 상금왕 경쟁이 끝나지 않았음을 알렸다. 발목 부상 때문에 지난주 대회에는 출전하지 않았던 장하나는 휴식으로 컨디션을 끌어올린 뒤 이번 주 대회에서 마지막 반격을 노린다.

시즌 내 꾸준한 경기력을 보여주는 최저타수 부문도 장하나가 최혜진을 뒤쫓는 모양새인데 상금왕 부문과 달리 최혜진의 타이틀 수상이 유력하다. 최혜진은 평균 타수 70.3666타로 1위에 올라 있고 장하나가 70.5129타, 이다연(22)이 70.5223타로 각각 2, 3위에서 추격 중이다. 최혜진과 장하나는 약 0.15타 차이다. 어림잡아 최종전에서 장하나가 최혜진을 10타 이상 앞서야 하는 수치라 이변이 없는 한 뒤집기는 힘들다. 더군다나 최혜진은 이번 시즌 26개 대회에 출전해 한 번도 컷 탈락하지 않는 안정된 경기력을 보여줬다. 사실상 이번 대회는 최혜진이 올 시즌 전관왕 자리에 오르느냐, 장하나가 상금왕을 차지해 최혜진의 독주를 견제하느냐를 결정짓는 셈이다.

이번 대회는 올 시즌 상금랭킹 60위 이내거나 최근 우승한 선수 등 80여 명만 출전한다. 초청 선수는 LPGA 투어에서 활약하는 최나연(32)과 일본 무대를 주름잡는 이보미(31)이다.

이진규 기자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많이 본 뉴스RSS

  1. 1근교산&그너머 <1170> 경남 거제 망월산~대금산
  2. 2천주교 부산교구 신부들 한달 생활비모아 5000만 원 성금
  3. 3부산 사상구 익명 기부자, 성금 367만원·헌혈증 306개
  4. 4정부 재난지원금 ‘하위 70%’, 건보료 납부액 기준 적용할듯
  5. 5토론토 6월까지 행사 금지…“MLB 7월 개막이 적합”
  6. 6[서상균 그림창] 멀티툴
  7. 7외국인 대거 단기체류에 자치단체 ‘긴장’
  8. 8전 세계 185개국 휴교…학생 10명 중 9명 등교수업 중단
  9. 9경남 “정부 재난지원금과 중복지급 안해”…부산시도 검토
  10. 10발매 앨범마다 빌보드 1위…5SOS “4연속 왕좌 노린다”
  1. 1문 대통령 구미산업단지 방문 … “코로나19 이겨낸 모범 사례”
  2. 2한미 방위비협정 잠정타결, 이르면 오늘 합의 발표
  3. 3홍남기, G20회의서 “중앙은행간 통화스와프 확대” 제안
  4. 4오늘(1일)부터 4·15 총선 재외국민 투표 시작
  5. 5정부 “지난해 북송된 북한 선원들, 귀순 의향에 진정성 없었다”
  6. 6외교부 “일본의 한국 전역 입국거부 지정에 유감”…3일부터 시행
  7. 7 탈원전 유지냐 폐기냐…울산 총선 달구는 ‘탈핵 논쟁’
  8. 8한 달 만에 TK 찾은 문 대통령 “연대·협력으로 위기 극복 모범”
  9. 9경남도·시의원 3명 진주을 강민국 지지 선언
  10. 10“광역경제권 구축”…민주당 부울경 후보, 메가시티 띄우기
  1. 1정부 재난지원금 ‘하위 70%’, 건보료 납부액 기준 적용할듯
  2. 2 부산의료수학센터 문 열어
  3. 3금융·증시 동향
  4. 4주가지수- 2020년 4월 1일
  5. 5 BNK ‘부산 벤처투자센터’ 개소
  6. 6제457회 연금 복권
  7. 7
  8. 8
  9. 9
  10. 10
  1. 1부산 코로나19 신규 확진 1명…20대 인도네시아 선원
  2. 2경남 산청 첫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진주 4·7번 환자와 스파랜드 이용
  3. 3MBC, 채널A와 검찰 유착 의혹제기…"유시민 비위 제보하라" 압박
  4. 4부산시, '미국에서 입국' 117-118번 확진자 동선 공개
  5. 5경남 코로나 확진 6명 추가해 총 101명…진주 지역감염 우려
  6. 6이탈리아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4053명…확진자 증가폭 이틀째 감소
  7. 7광주시, 오늘(1일)부터 가계긴급생계비 지원 접수 … 현장접수 6일부터
  8. 8긴급재난지원금 지급, 건보료 기준으로 진행 검토
  9. 9서울아산병원 “코로나19 확진 9세 여아 접촉자 500여 명 모두 음성”
  10. 10경남도 ‘아동돌봄쿠폰’, 코로나19 긴급 지원
  1. 1토론토 6월까지 행사 금지…“MLB 7월 개막이 적합”
  2. 2테니스 라켓 대신 프라이팬…랭킹 1위의 ‘집콕 챌린지’
  3. 3‘백수’ 류현진·추신수, 일당 1억 이상→582만 원
  4. 4샘슨 4이닝 무실점·마차도 홈런포…외인 에이스 ‘이상무’
  5. 5
  6. 6
  7. 7
  8. 8
  9. 9
  10. 10
롯데 전지훈련 평가
타선
롯데 전지훈련 평가
선발 투수진
  • 낙동강수필공모전
  • 2020하프마라톤대회
  • 2020 어린이 극지해양 아카데미
  • 유콘서트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