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추신수, 현역 최다 연속 출루

푸홀스가 기록한 48회와 타이…2경기 연속 출루 더 성공하면 베이브 루스의 50경기와 동률

  • 국제신문
  • 배지열 기자
  •  |  입력 : 2018-07-11 19:43:00
  •  |  본지 25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출루 트레인’ 추신수(36·텍사스 레인저스)가 메이저리그(MLB) 현역 선수 최장 연속 출루 타이기록에 도달했다.

추신수는 11일 미국 매사추세츠주 보스턴 펜웨이 파크에서 열린 보스턴 레드삭스와의 원정경기에 선발 출전해 2볼넷을 기록했다.

연속 출루 기록을 ‘48’로 늘린 추신수는 MLB 현역 선수 타이기록을 달성했다. 추신수에 앞서 2001년 앨버트 푸홀스(LA 에인절스·당시 세인트루이스)와 2015년 조이 보토(신시내티 레즈)만이 밟은 대기록이다. 추신수가 앞으로 2경기만 더 연속 출루하면 ‘전설’ 베이브 루스가 1923년 달성한 50경기와 동률을 이룬다. 역대 메이저리그 최장 연속출루 기록은 1949년 테드 윌리엄스가 남긴 84경기다.

이날 1번 지명타자로 나선 추신수는 3회 보스턴 우완 엑토르 벨라스케스로부터 볼넷을 골랐다. 9회 마지막 타석에선 라이언 브레이저에게 볼넷을 얻어 멀티출루(한 경기 2출루 이상)를 완성했다. 텍사스는 4-8로 패해 아메리칸리그 서부지구 최하위에 머물렀다.

한편 생애 첫 MLB 올스타에 뽑힌 추신수는 텍사스 구단으로부터 보너스 10만 달러(1억1216만 원)를 받는다. 지난 2013년 텍사스와 7년 1억3000만 달러에 자유계약선수(FA) 계약을 맺은 추신수는 여러 보너스 조건을 계약서에 삽입했다. 조건 중 하나가 올스타 선정이다. 배지열 기자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알고 보면 더 재미있는 패럴림픽
휠체어컬링에는 ‘영미~’ 없다고?
알면 더 재미있는 평창
평창올림픽 1호 기록은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