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러시아 월드컵 개막식, 러시아-사우디 개막전…도박사들의 선택은?

러시아 승리 가능성 우세

  • 국제신문
  • 임동우 기자 guardian@kookje.co.kr
  •  |  입력 : 2018-06-14 15:49:06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14일 러시아 월드컵 개막과 동시에 치러지는 러시아와 사우디아라비아의 경기를 도박사들은 어떻게 예측하고 있을까?

   
월드컵 개막전 러시아, 사우디아라비아 팀 안내 자료. 네이버.
세계 최대 온라인 도박사이트 ‘베트 365’ 등 14개 회사는 개막전에서 러시아가 이길 가능성이 높다고 봤다.

도박 사이트 통계에 따르면 러시아 승률이 70.99%, 사우디아라비아 승률은 10.31%로 추산됐다. 러시아가 이길 가능성이 약 7배 가량 높은 셈이다.

러시아 승리 가능성이 높음에 따라 배당률은 반대로 나타났다. 14개 도박 사이트 배당률을 평균을 내보면 러시아가 1.41, 사우디가 9.7이었다. 무승부 배당률은 4.5로 나타났다. 러시아와 사우디 사이 배당률 차이가 현격함에 따라 이른바 ‘역배당’을 노리는 이들도 적지 않을 전망이다.

러시아와 사우디 사이 승률 차이와 배당률 차이는 현저하지만 피파랭킹 차이는 그다지 크지 않다. 러시아 피파랭킹은 70위, 사우디 피파랭킹은 67위로 피파랭킹만으로 볼 때 사우디가 우세하다. 그러나 월드컵 최고 성적은 러시아가 4위를 기록해 16강이 최고 성적인 사우디와 격차를 보였다.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건강한 부산을 위한 시민행동 프로젝트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부강한 진주 행복한 시민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