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극한직업’ 웃음지뢰 터졌다…보름 만에 1000만 관객 돌파

올 들어 처음·역대 23번째

  • 국제신문
  • 김민정 기자 min55@kookje.co.kr
  •  |  입력 : 2019-02-06 19:12:34
  •  |  본지 2면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영화 ‘극한직업’이 개봉 15일 만에 1000만 관객을 돌파했다. 역대 23번째이자, 세 번째로 빠른 속도로 1000만 클럽에 가입했다.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 배급사 집계에 따르면 ‘극한직업’은 6일 낮 12시25분 누적 관객 수 1000만3087명을 달성했다. 한국영화로는 ‘명량’ ‘신과함께-죄와 벌’ 등에 이어 18번째, ‘아바타’ 등 5편의 외화를 포함하면 23번째로 1000만 영화 대열에 합류했다. 코미디 영화로는 ‘7번방의 선물’(2013)에 이어 두 번째다.
   
영화 ‘극한직업’ 스틸.
‘극한직업’은 해체 위기의 마약반 5인방이 범죄조직 소탕을 위해 위장 창업한 치킨집이 맛집으로 입소문을 타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은 코믹 수사극이다. 지난달 23일 개봉과 함께 36만 명의 관객을 모으며 박스오피스 1위에 오른 뒤 보름 동안 정상을 지켰다. 개봉 3~5일째 잇달아 100만~300만 관객을 넘어서며 초반 기세를 올렸고 8일째 400만, 10일째 500만 관객을 넘어서며 설 연휴가 시작되기 전 1000만 반환점을 돌았다. 이 기간 역대 1월 최다 일일 관객 수 신기록을 26일(99만5133명)과 27일(103만2769명)에 수립하기도 했다.

설 연휴 기간 매일 100만 명 내외의 관객을 모으며 역대 세 번째 속도로 15일 만에 1000만 관객 돌파에 성공했다. ‘극한직업’보다 빨리 1000만 관객 고지를 달성한 영화는 ‘명량’(12일), ‘신과함께-인과 연’(14일) 두 편뿐이다.

‘극한직업’의 이병헌 감독은 ‘힘내세요, 병헌씨’(2012), ‘스물’(2014), ‘바람 바람 바람’(2017)에 이어 본인의 네 번째 장편 연출작으로 1000만 감독 대열에 합류했다. 주연 배우 류승룡 또한 자신의 출연 작품 중 네 번째 1000만 영화를 배출했다. 이 감독은 “얼떨떨하다. 함께 작업하며 고생한 스태프, 배우들과 기분 좋게 웃을 수 있어 행복하고 무엇보다 관객에게 감사하다”며 소감을 전했다.

김민정 기자 min55@kookje.co.kr
ⓒ국제신문(www.kookje.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신문 뉴스레터
국제신문 네이버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뭐라노 뉴스

 많이 본 뉴스RSS

  1. 1‘수정아파트’ 정체불명 재개발 추진위도 등장…피해주의보
  2. 2경부선 지하화 국가사업 된다…월드엑스포 전 완공될 듯
  3. 3이대호·손아섭·민병헌 39억 깎았더니, 거인 연봉순위 8위(작년엔 1위) 추락
  4. 4양산 물금역 KTX 정차 이번엔 성사되나
  5. 5부산대 개학하자마자 ‘코로나 홍역’…학사일정 혼선
  6. 6박성훈 ‘신인 돌풍’ 2위 저력, 이언주는 단일화로 마이너스
  7. 7사상구 오피스텔 화재로 주민 대피 소동…의류 전기건조기에서 화재
  8. 84배로 끌어올린 사업속도…난개발 없는 해양문화 거점 고민
  9. 9부산 아파트 매매가 상승률 약보합세
  10. 10“난 시민이 원한 합리적 지도자…정권교체 발판 될 것”
  1. 1경부선 지하화 국가사업 된다…월드엑스포 전 완공될 듯
  2. 2박성훈 ‘신인 돌풍’ 2위 저력, 이언주는 단일화로 마이너스
  3. 3“난 시민이 원한 합리적 지도자…정권교체 발판 될 것”
  4. 4김영춘은 야당 때리기, 변성완·박인영은 당원결집 목청
  5. 5김영춘 본선 직행이냐, 결선투표냐…변성완 뒷심 관건
  6. 6신임 민정수석 김진국
  7. 7후보단일화·네거티브에도 굳건했던 박형준 독주
  8. 8국민의힘 부산시장 후보에 박형준
  9. 9이명박 정권 브레인 활약…중도·보수 통합 앞장
  10. 10문 대통령 “AZ백신 기꺼이 맞겠다”
  1. 14배로 끌어올린 사업속도…난개발 없는 해양문화 거점 고민
  2. 2부산 아파트 매매가 상승률 약보합세
  3. 3쿠팡처럼…앞으론 택배 이틀 안에 받는다
  4. 4연금 복권 720 제44회
  5. 5부산상의 의원 출마자 “사무처, 선거 공정하게 관리해야”
  6. 6다시 돌아온 골프 시즌…유통가 ‘골린이’용품 봄 대전 티샷
  7. 7“가덕신공항, 부산경제 도약 마중물 될 것”
  8. 8가전 매장에 놀이터·체험존 넣었더니 매출 배 이상 ‘껑충’
  9. 9[브리핑] 부산 남구 등 스마트솔루션 사업
  10. 10동부산 이케아, 글로벌 친환경 빌딩 인증
  1. 1‘수정아파트’ 정체불명 재개발 추진위도 등장…피해주의보
  2. 2양산 물금역 KTX 정차 이번엔 성사되나
  3. 3부산대 개학하자마자 ‘코로나 홍역’…학사일정 혼선
  4. 4사상구 오피스텔 화재로 주민 대피 소동…의류 전기건조기에서 화재
  5. 5부산시의회 "기지창 공청회 다시 열라"…‘주민의견 위조’ 부산시·교통공사 행정 질타
  6. 6부산 초중고생 부마항쟁사 배운다
  7. 7기저질환 가진 20대 여성 등 AZ 접종 뒤 사망자 3명 늘어
  8. 8부산 노동자, 8대 특·광역시 중 임금 가장 적다
  9. 9부산 코로나19 신규 확진 12명, 항만 사업장 관련 추가
  10. 10수사 마찰·정직 처분 문재인 정권과 갈등…정치의 길 가나
  1. 1이대호·손아섭·민병헌 39억 깎았더니, 거인 연봉순위 8위(작년엔 1위) 추락
  2. 2체육단체장으로부터 듣는다 <7> 정신 부산야구소프트볼협회장
  3. 3교체 출전 황희찬 6개월 만에 골 맛
  4. 4김광현 첫 시범경기 4실점 부진
  5. 5박세웅 150㎞ 직구·나승엽 안타…롯데 첫 단추 잘 뀄다
  6. 6호날두 12시즌 연속 정규리그 20골 고지
  7. 7도쿄올림픽 개최 가능성에 국가대표 우선 접종 추진
  8. 8부산시체육회 강영서 국제스키연맹 회전 부문 준우승
  9. 9“득점 과정 중시하는 감독님, 이겼는데 꾸짖어 많이 배워”
  10. 10김하성 빅리그 첫 안타·병살 플레이 신고…공수 활약
부산 관광…예술로 리디자인
관광기념품의 힘을 보여줘
조봉권의 문화 동행
정방록 빛 보게 한 김종수 씨
리뷰 [전체보기]
두 막장 대모 귀환…‘마라맛’ 전개 여전한데 스토리 헐거워
돌아온 임성한, 몰아치는 대사 여전…막장의 서곡일까
새 책 [전체보기]
내몸내뼈(황신언 지음·진실희 옮김) 外
세계사를 뒤바꾼 가짜뉴스(미야자키 마사카츠, 옮긴이 장하나) 外
신간 돋보기 [전체보기]
다양한 경력 소유자들 사업 도전
교권 침해 대처할 현실적 방안은
아침의 갤러리 [전체보기]
‘겨울’-전영근 作
‘Migrants’ - 손봉채 作
이 한편의 시조 [전체보기]
간이역 /김일우
몽돌하루 /서숙금
이원 기자의 드라마 人 a view [전체보기]
‘스위트홈’의 이응복 감독
종영 ‘산후조리원’의 엄지원
이원 기자의 영화 人 a view [전체보기]
영화 ‘미나리’ 한예리
‘승리호’ 조성희 감독 & 송중기
이원 기자의 클래식 人 a view [전체보기]
피아니스트 랑랑
이원 기자의 Ent 프리즘 [전체보기]
올해 예능 트렌드는 공감과 힐링 두 토끼 잡기
K 무비·드라마 성공비결은 한국적 서사와 홍보전략
조재휘의 시네필 [전체보기]
K-무비서 사라져가는 영상 문법들
우주서 화려한 영상미 얻고 연출력을 잃다
묘수풀이 - [전체보기]
묘수풀이 - 2020년 9월 29일
묘수풀이 - 2020년 9월 28일
뭐 볼까…오늘의 TV- [전체보기]
뭐 볼까…오늘의 TV- 2021년 3월 4일
뭐 볼까…오늘의 TV- 2021년 3월 3일
오늘의 운세- [전체보기]
오늘의 운세- 2021년 3월 4일(음력 1월 21일)
오늘의 운세- 2021년 3월 3일(음력 1월 20일)
이기섭 8단의 바둑칼럼 [전체보기]
제27회 부산·서울 프로기사 초청교류전 2차전
제27회 부산·서울 프로기사 초청교류전 2차전
장은진의 판타스틱 TV [전체보기]
우리 인생의 드라마 ① HLKZ-TV ‘천국의 문’
SBS ‘전설의 무대 아카이브 K’
조해훈의 고전 속 이 문장 [전체보기]
당나라의 관료 육지가 황제에게 올린 직언
여성의 삐침을 시로 표현한 고려 시대 대문장가 이규보
  • 유콘서트
  • 18기 국제아카데미 모집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