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신현희와김루트’ 신현희 “‘파라다이스’. 우리는 하얀색, 어떤 색도 기가 막히게 어울려”

  • 국제신문
  • 김정록 기자 ilro12@kookje.co.kr
  •  |  입력 : 2018-07-11 17:04:25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신현희와김루트
신현희와김루트의 두 번째 미니앨범 ‘더 컬러 오브 신루트(The Color of SEENROOT)’와 타이틀곡 ‘파라다이스(PARADISE)’를 발표하고 11일 서울 마포구 서교동 웨스트브릿지 라이브홀에서 쇼케이스를 열었다.

신현희와김루트는 외모에 변화가 왔다고 한다.

신현희는 “금발과 선글라스와 장발은 변하지 않았다. 단지 조금 더 퀄리티가 좋은 의상으로 나왔다. 나는 단발 머리 숏컷이었는데, 머리를 붙였다. 김루트 오빠는 모자도 일본에서 사왔다”며, “이번 앨범은 성장하기, 레벨업하기”라고 정의했다.

작년 신현희와김루트는 ‘오빠야’로 음원 정주행했다. 신현희는 “‘오빠야’ 덕분에 일 년 동안 행복해졌다. 음악 하는 것이 너무 즐겁다. ‘오빠야’ 때는 20대 초반, 지금은 20대 중반이다. 지금 와서 그렇게 귀여운 척은 하지 못한다. 우리에게 맞는 음악을 하고 싶다. 즐겁게 음악을 하고 싶다”고 말했다. 이어 그녀는 “우리 모습을 담기 위해 최선을 다했다. 믹서기로 갈 듯 쥐어짰다”고 표현했다.

7월은 마마무, 여자친구 등이 컴백한다. 신현희와김루트 만의 컨셉이 필요했다.

최현희는 “비주얼 적으로 특이한 컨셉의 팀이다. 곡도 많이 신선하게 느낄 수 있을 것이다. 방송에서는 밴드를 보기 힘들어서 새롭게 보여질 것 같다. 이런 성격, 이런 비주얼을 보기 힘들 것”이라고 자신(?)했다.

미니앨범 ‘더 컬러 오브 신루트(The Color of SEENROOT)’에 수록된 5곡은 모두 신현희가 작사, 작곡했다.

   
신현희
신현희는 “항상 곡을 쓸 때마다 심혈을 기울여 쓴다. 곡 작업 스타일이 악기로 먼저 반주를 만들어놓고, 가사를 쓴다. 일상이 바빠도 만들어 놓은 음악을 들으며 가사를 붙여 쓴다. 그래서 일정에 쫒겨 음악 작업을 하지 않았다. ‘사랑 노래는 왜 안 써?’라는 질문도 듣는데 모자를 샀는데, 안 샀는데 같은 소소한 일상을 우리는 노래한다. ‘파라다이스’ 같이 일상 속에서 도피를 해보자, 뻔하지 않는 내용을 우리의 경험을 토대로 노래를 만든다”고 말했다.
타이틀곡 ‘파라다이스’는 하얀색과 어떤 색깔을 입혀도 어울리는 신현희와김루트의 색감을 입혔다.

신현희는 “우리는 하얀색과 같다. 어떤 색깔을 입혀도 기가 막히게 어울린다. 타이틀곡 ‘파라다이스’는 어쿠스틱 사운드가 적을지라도 우리에게 어울린다. 새로운 시도다. 대중적으로 사랑을 받을 수 있을 것”이라고 얘기했다.

지난 2016년 6월 발매한 첫 정규앨범 ‘신루트의 이상한 나라’ 이후 약 2년 만에 선보이는 이번 앨범은 신현희와김루트의 무지개 같은 색감을 담았다. 특히 이번 앨범에는 밝고 기분 좋은 행복한 감정, 슬프고 외로운 감정 등 다양한 선을 표현했다. 신현희와김루트의 새 앨범 ‘더 컬러 오브 신루트(The Color of SEENROOT)’에는 ‘알콩달콩’, ‘파라다이스’, ‘바람’, ‘난 짜장 넌 짬뽕’, ‘나쁜 여자 프로젝트’가 수록돼 있으며 11일 오후 6시 온오프라인을 통해 공개한다. 김정록 기자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건강한 부산을 위한 시민행동 프로젝트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해양문화의 명장면
바다 건넌 조선 매, 쇼군을 매료시키다
이상헌의 부산 춤 이야기
신인춤 제전, 젊고 푸른 춤꾼 한마당
국제시단 [전체보기]
어둠이 내릴 때 /박홍재
단풍 들어 /정온
글 한 줄 그림 한 장 [전체보기]
코 없는 사람
인공지능과 공존하는 미래를 위하여
리뷰 [전체보기]
경계인 된 탈북여성의 삶, 식탁·담배·피 묻은 손 통해 들춰
방송가 [전체보기]
칠곡 태평마을 할머니합창단의 새로운 도전
자녀와의 스마트폰 전쟁, 끝낼 수 있을까
새 책 [전체보기]
무민은 채식주의자(구병모 등 지음) 外
권태응 전집(권태응 지음·도종환 등 엮음) 外
신간 돋보기 [전체보기]
작가 김용익 중·단편 묶음집
전쟁·도박·세평 등에 대한 고찰
아침의 갤러리 [전체보기]
별헤는 밤-송남규 作
보이지 않는 벽-김인지 作
어린이책동산 [전체보기]
관찰일기 썼더니 과학자가 됐어요 外
4차 산업혁명 시대 유망 직업은 外
이 한편의 시조 [전체보기]
내 인생 /손증호
겨울 폭포 /전연희
이기섭 8단의 토요바둑이야기 [전체보기]
2016 국수산맥배 단체전 결승
2016 삼성화재배 본선 32강 2라운드
이원 기자의 Ent 프리즘 [전체보기]
‘마약왕’ 연말 흥행왕 될까
2년 뒤 애니로 다시 태어날 전태일
조재휘의 시네필 [전체보기]
역사라는 이름의 함정
혁명을 꼬집던 거장, 베르톨루치를 추모하며
책 읽어주는 남자 [전체보기]
침묵의 밤 별빛이 건네는 우주의 인사 /정광모
책 향한 광기가 부른 파국…그 열정은 아름다워라 /박진명
책 읽어주는 여자 [전체보기]
요술손 가졌나…뭐든 척척 초능력 할머니 /안덕자
‘미련과 후회’로 연말을 보내려는 당신을 위해 /강이라
현장 톡·톡 [전체보기]
“교육기회 빼앗긴 재일동포…우리가 돕겠습니다”
지역출판 살리려는 생산·기획·향유자의 진지한 고민 돋보여
BIFF 리뷰 [전체보기]
알폰소 쿠아론 감독의 '로마'
퍼스트맨
BIFF 인터뷰 [전체보기]
‘렛미폴’ 조포니아손 감독, 마약중독에 대한 인간적 접근…“그들도 결국 평범한 사람이에요”
감독 박배일 '국도예술관·사드 들어선 성주…부산을, 지역을 담담히 담아내다'
BIFF 피플 [전체보기]
‘국화와 단두대’ 주연 배우 키류 마이·칸 하나에
제이슨 블룸
BIFF 현장 [전체보기]
10분짜리 가상현실…360도 시야가 트이면 영화가 현실이 된다
BIFF 화제작 [전체보기]
‘안녕, 티라노’ 고기 안 먹는 육식공룡과 날지 못하는 익룡의 여행
묘수풀이 - [전체보기]
묘수풀이 - 2018년 12월 14일
묘수풀이 - 2018년 12월 13일
오늘의 BIFF [전체보기]
오늘의 BIFF - 10월 9일
오늘의 BIFF - 10월 8일
이기섭 8단의 바둑칼럼 [전체보기]
제5회 대주배 남녀 프로시니어 최강자전
제5회 대주배 남녀 프로시니어 최강자전
정천구의 도덕경…민주주의의 길 [전체보기]
作于累土
快速疾走
부강한 진주 행복한 시민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