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하트시그널2’ 송다은, 시크부터 청순까지…“시그널 하우스 나오는 날 많이 울었다”

  • 국제신문
  • 권영미 기자 kym8505@kookje.co.kr
  •  |  입력 : 2018-07-04 00:02:49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채널A ‘하트시그널 시즌2‘의 출연자인 송다은이 미친 몸매가 돋보이는 화보를 추가 공개했다.

   
(사진=지오아미코리아)
그는 최근 디지털 매거진 지오아미코리아(GIOAMI KOREA)와 함께 한 화보에서 걸크러시한 강렬한 스타일과 메이크업으로 눈길을 사로잡았다. 그동안 청순하고 여성스런 매력의 이미지였다면 이번 화보에서는 스모키한 메이크업과 중성적인 패션을 통해 섹시하고 카리스마 넘치는 모습을 보여줬다. 특히 ’하트시그널 시즌2‘에서 겨울 촬영으로 인해 가려져 있던 이기적인 각선미와 개미허리가 드러나 “겨울옷이 잘못했네”라는 반응이 나올 정도였다.

송다은은 화보 촬영 후 인터뷰에서 ‘하트시그널 시즌2’에 대한 소회도 솔직하게 털어놨다. 그는 “‘하트시그널’ 때문에 두 번 울었다”라고 말했다.

송다은은 “정도 들고, 아쉬움도 들어서 눈물이 났던 것 같다. 시그널 하우스에서 나온 날, 그리고 본 방송이 끝난 날, 울었다. 올 1월에 시그널 하우스에서 나왔는데, 그후 5개월간 출연자들끼리 연락도 하고 방송도 같이 모니터했다. 매주 금요일, 시간되는 사람들끼리 모이곤 했다. ‘우리 이제 뭐하지? 다음주 금요일도 만나야 하는 거 아냐’하는 말들이 오갔다. 긴 대장정이 끝나서 시원하면서도 섭섭한 마음이 든다”고 털어놨다.

   
(사진=지오아미코리아)
   
(사진=지오아미코리아)
‘하트시그널’을 통해 가장 친해진 출연자에 대해 묻자 의외의 답이 돌아왔다. 그는 “(임)현주다. 집이 가깝다. 차로 10분 정도 거리여서 자주 본다”라며 웃었다.

연애 심리를 추적하는 프로그램 컨셉트인 만큼, 스튜디오에서 심리를 분석하는 연예인과 분석가들이 내놓는 평들에 대한 출연자들의 반응도 궁금했다. “가장 정확했던 시그널 판정단은 누구였냐”라고 묻자 “양재웅 박사님”이라고 답했다.
송다은은 “아무래도 정신건강의학과 전문의다보니까 심리 분석도 매우 과학적이었고 실제와 가까워서 저뿐 아니라 모든 출연자들이 화들짝 놀랐다. 스튜디오 분들은 편집본만 보기 때문에 시그널 하우스 안의 모든 걸 볼 수가 없지 않나, 근데 양박사님은 출연자들의 심리를 거의 다 맞히셨다. ‘이거 작가분들이 알려주신 거 아닌가’하는 의심까지 들었다. 각 출연자의 성격이나 행동 패턴을 잘 분석하셔서 깜짝 놀랐다”고 설명했다.

   
(사진=지오아미코리아)
한편 송다은의 화보 메이킹 및 풀버전 인터뷰 영상은 지오아미코리아 공식 홈페이지 및 네이버TV, 유튜브, 페이스북 등 SNS 채널을 통해 공개된다.

권영미 기자 kym8505@kookje.co.kr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김두완 신부의 신앙 이야기
하느님 계시의 바른 이해
반짝반짝 문화현장
‘작은 영화제’들 현장에 가다
국제시단 [전체보기]
부산시민공원 /장남숙
가오리 /신정민
글 한 줄 그림 한 장 [전체보기]
다시 한번 명령한다. 폭탄을 투하하지 말라! 이상!
천거를 받은 것은 기쁜일이나 아울러 근심이 따른다
문화 소식 [전체보기]
부산문화재단, 문화예술 특성화 지원사업 심의 시작
부산독립영화협회 “서병수, BIFF 탄압…검찰, 재조사 하라”
방송가 [전체보기]
유병언 사망 4년…풀리지 않는 의문들
10년지기 배우 신현준과 매니저의 일상
새 책 [전체보기]
노동자의 이름으로(이인휘 지음) 外
빨강머리 여인(오르한 파묵 지음·이난아 옮김) 外
신간 돋보기 [전체보기]
동·서양 철학의 융합과 성찰
한국 개신교에 보내는 쓴소리
아침의 갤러리 [전체보기]
무제-허명욱 作
Run2033-성현섭 作
어린이책동산 [전체보기]
어린이 탐정이라고 얕보지 마세요 外
동시 읽으며 야채와 친해져요 外
이 한편의 시조 [전체보기]
바람의 넋-김영갑갤러리 두모악에서 /이양순
여행 /최정옥
이기섭 8단의 토요바둑이야기 [전체보기]
2006 한국바둑리그 4라운드
2006 한국바둑리그 4라운드
이원 기자의 Ent 프리즘 [전체보기]
주 52시간 근무…영화계는 한숨만
‘인랑’ ‘공작’ ‘신과 함께-인과 연’…여름 대작영화의 개봉일 전쟁
조재휘의 시네필 [전체보기]
영화 ‘변산’…청춘 4부작의 완성
‘개’라는 은유를 통해 얻는 인간다움에 대한 성찰
책 읽어주는 남자 [전체보기]
고기로 태어나서 겪는 닭·돼지·개의 수모기 /정광모
가진 것 없는 청년들 유쾌한 반란 꿈꾼다 /박진명
책 읽어주는 여자 [전체보기]
기다림과 설렘의 묘미…손편지로 마음 전해보세요 /안덕자
“암흑 속에서 오직 나뿐…미지의 영역 달 뒤편 관찰기” /강이라
현장 톡·톡 [전체보기]
“배산성지서 출토된 목간, 부산 고대사 복원 ‘국보급’ 유물”
섬세한듯 풍성한 선율, ‘기타남매’의 찰떡호흡
묘수풀이 - [전체보기]
묘수풀이 - 2018년 7월 16일
묘수풀이 - 2018년 7월 13일
이기섭 8단의 바둑칼럼 [전체보기]
제5회 대주배 남녀 프로시니어 최강자전
제5회 대주배 남녀 프로시니어 최강자전
정천구의 도덕경…민주주의의 길 [전체보기]
不貪得不多積
可與不可皆可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