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BIFF 1000억 육성기금 만든다

오거돈 시장 당선인-영화인, 영화제 재도약 위한 협약식

민간 주도 소통기구 꾸리고 독립·자율성 보장 조례 제정…남북 공동영화제 추진키로

  • 국제신문
  • 정홍주 기자 hjeyes@kookje.co.kr
  •  |  입력 : 2018-06-20 20:21:30
  •  |  본지 1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지난 4년간 파행과 위상 추락을 겪었던 부산국제영화제(BIFF)가 민선 7기 부산시장 출범과 함께 재도약의 전기를 맞았다. BIFF의 완전 정상화와 독립성·자율성을 보장하기 위한 ‘부산국제영화제 특별지원조례’가 제정되고, 부산영화영상 장기발전 기금으로 ‘BIFF 1000’ 기금의 조성이 추진된다.
   
20일 부산 영화의전당에서 열린 ‘부산국제영화제 재도약을 위한 영화인 간담회’에서 참석자들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오석근 영화진흥위원장, 이용관 부산국제영화제 이사장, 오거돈 시장 당선인, 전재수 민선 7기 시장직 인수위 시민소통위원장. 김종진 기자
오거돈 부산시장 당선인은 20일 해운대구 영화의전당에서 열린 ‘부산국제영화제 재도약을 위한 영화인 간담회’에서 BIFF의 정상화와 재도약을 위한 지원 방안을 발표하고 BIFF와 공동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 체결은 2014년 ‘다이빙벨’ 사태로 훼손된 BIFF의 위상을 재정립하고, 독립성과 자율성 보장으로 BIFF가 새롭게 도약하길 바라는 오 당선인의 강한 의지 표명으로 해석된다.

협약식에는 오 당선인과 유재수 부산시 경제부시장 내정자, 전재수 국회의원 등 인수위 측과 이용관 부산국제영화제 이사장, 오석근 영화진흥위원장 등 영화인 15명이 함께했다. 오 당선인은 지난 4년간의 BIFF 위상 추락에 대해 시민과 영화인에게 사과했다. BIFF가 외압에 흔들리지 않는 자율성과 독립성을 확보해 시민과 함께 세계적인 영화제로 발돋움해야 한다는 점도 강조했다. BIFF의 자체 개혁과 쇄신에 부산시의 전폭적인 지지와 행·재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도 밝혔다. 오 당선인은 “BIFF의 재도약을 천명하며 독립성과 자율성이 훼손되지 않도록 시에서 전폭적으로 지원하겠다”고 강조했다.

오 당선인은 시민, 영화인, 부산시 간 소통을 강화하기 위해 민간 주도 정책발굴 협의체인 부산영화영상진흥위원회(가칭)를 설립하고, BIFF와 함께하는 한국영화 100주년 기념사업으로 ‘월드시네마 랜드마크’를 조성한다고 밝혔다. 또 ‘부산국제영화제 특별지원조례’(가칭)를 제정해 BIFF의 독립성·자율성 보장과 행·재정 지원 강화를 명문화해 법적 근거를 마련한다는 계획이다. 운영이나 조직, 인사에 개입하지 않는 ‘지원하되 간섭하지 않는다’는 ‘팔길이 원칙’도 지키겠다고 강조했다.

BIFF와 부산 영화·영상 부문에 대한 재정적 지원 방안으로는 해마다 250억 원, 민선 7기 임기 내 1000억 원을 조성해 부산영화·영상 장기발전 기금을 확보한다는 방침을 내놓았다. 정부에 ‘부산국제영화제 지원 특별법’ 제정을 건의해 세계 3대 영화제 규모로 국비 지원을 늘리겠다는 목표도 밝혔다. 한반도 평화시대를 맞아 남북 공동영화제를 추진하고, 남북 영화인 교류 네트워크도 구축한다는 계획이다.
하지만 이 같은 구상을 실현하기까지는 구체적인 재원 확보 방안 마련과 제도적·법적 장벽 극복, 지역 문화계와 실질적 소통 강화 등 과제와 현실적 어려움이 많아 귀추가 주목된다.

정홍주 기자 hjeyes@kookje.co.kr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건강한 부산을 위한 시민행동 프로젝트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해양문화의 명장면
마데이라 와인과 미국혁명
방호정의 부산 힙스터
부산 여성 뮤지션 프로젝트 ‘2018 반했나?’
국제시단 [전체보기]
풀꽃친구 /박진규
9월 /조정해
글 한 줄 그림 한 장 [전체보기]
나를 눈 뜨게 한 엄마 밥과 장모님 밥
성공하기를 원한다면 적의 입장에서 생각하라
방송가 [전체보기]
거래의 대상이 된 일제 강제징용 피해자
세간 뒤흔든 ‘흑금성’ 사건의 진실은
새 책 [전체보기]
문명의 요람 아프리카를 가다 1, 2 外
이윤기 신화 거꾸로 읽기(이윤기 지음) 外
신간 돋보기 [전체보기]
클래식 거장 말러를 비춘다
성공신화 90대 경영인의 노하우
아침의 갤러리 [전체보기]
스르르 부서지는-임현지 作
무제-서상환 作
어린이책동산 [전체보기]
밀가루 친구들이 일러주는 꿈의 의미 外
누구 아닌 ‘나’를 위한 삶의 메시지 外
이 한편의 시조 [전체보기]
가을안부 /김소해
나침반 /우아지
이기섭 8단의 토요바둑이야기 [전체보기]
제22기 GS칼텍스배 결승1국
2017 여자바둑리그 챔피언결정전
이원 기자의 Ent 프리즘 [전체보기]
물괴·협상·안시성·명당…추석 극장가의 승자는?
‘웰메이드 영화’ 리얼한 세트장이 좌우한다
조재휘의 시네필 [전체보기]
스물세 살 BIFF(부산국제영화제), 좀 더 넓은 부산공간 끌어안아야
영화 ‘공작’- 첩보극으로 본 남북관계의 오래된 미래
책 읽어주는 남자 [전체보기]
한국은 ‘사기공화국’…자발적 분쟁해결 자리잡아야 /정광모
아이로 마음 졸이던 부모 위로하는 ‘이상한 엄마’ /박진명
책 읽어주는 여자 [전체보기]
로봇왕국 독재가 두렵다고?…휴머니즘의 힘을 믿어봐 /안덕자
인간 본성 파헤친 10가지 실험, 때론 끔찍한… /강이라
현장 톡·톡 [전체보기]
냉전부터 심리·정치적 분리까지…현대사회의 분열을 이야기하다
초연결시대 광고마케팅 화두는 채널확대·기술협업
묘수풀이 - [전체보기]
묘수풀이 - 2018년 9월 21일
묘수풀이 - 2018년 9월 20일
이기섭 8단의 바둑칼럼 [전체보기]
제5회 대주배 남녀 프로시니어 최강자전
제5회 대주배 남녀 프로시니어 최강자전
정천구의 도덕경…민주주의의 길 [전체보기]
天地弗敢臣
有名之母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