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동아시아 미술사 속 부산 지역미술 역사적 가치 첫 조명

시립미술관 내년 20주년 기념 21·22일 국제심포지엄 개최

  • 국제신문
  • 박정민 기자
  •  |  입력 : 2017-12-14 18:45:44
  •  |  본지 20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 한 중 일 등 각국 전문가 15명
- 6·25전쟁이 끼친 영향 등
- 발제·진행·토론 등 학술행사

부산시립미술관이 내년 개관 20주년을 맞아 부산의 미술을 동아시아 미술사 안에서 재조명하는 역대 최대 규모의 국제심포지엄을 연다.

부산시립미술관은 오는 21, 22일 지하 1층 강당에서 국제심포지엄 ‘확장하는 시선 : 지역 미술의 현대미술수용’을 개최한다. 이번 심포지엄은 부산 미술에 대한 깊이 있는 접근을 통해 지역 미술을 동아시아 차원의 시각으로 확장하고자 마련한 대규모 학술행사다. 6·25전쟁 후 꽃을 피운 부산 미술의 미술사적 가치를 구체적으로 밝히는 첫 시도이기도 하다. 시립미술관은 이번 심포지엄의 논의를 종합해, 일제강점기부터 피란 시절의 부산 미술을 돌아보는 개관 20주년 기획전도 내년 3월 열 계획이다.

심포지엄은 한국 중국 일본 홍콩 싱가포르 대만의 미술 전문가 15명이 발제·진행·토론자로 참여해 3부로 나눠 진행한다. 1부 ‘미술의 영상들 : 아시아 식민지 국가의 모더니티’는 21일 오전 10시10분부터 진행된다. 일제강점기 식민 지배 경험을 공유하는 한국 대만 홍콩의 근대 미술 수용 양상을 살핀다. 일제강점기 아시아 미술 작가들 활동의 가치와 의미를 살피고, 일본계 대만 작가 린유샨(1907~2004)의 작품 세계를 중심으로 일제 지배 당시 대만 미술 발전상을 발표한다.
2부 ‘한국전쟁과 미술’은 1부에 이어 오후 2시부터 5시까지 이어진다. 6·25전쟁 때 지역 화단의 변화를 부산을 중심으로 이야기한다. 한국근현대미술사학회 김미정 연구이사가 한국 전쟁기 부산 미술의 지역색을 예술지상주의에 맞선 ‘삶의 풍토’와 ‘시대의 증언’으로 분석한다. 한남대 조은정 겸임교수는 6·25전쟁 피란민 화가와 지역 작가의 작품 세계를 비교해 지역 미술의 정체성을 논의한다. 김만석 미술평론가는 피란 시절 결성된 부산 최초 서양화 동인 ‘토벽회’의 담론과 활동을 분석한다.

3부 ‘아시아 현대미술에서 로컬리티와 글로벌리즘’은 22일 오후 1시20분부터 진행된다. 아시아의 지역 미술관과 대안 공간의 성공과 발전 사례를 공유해 아시아 미술 기관의 역할을 모색한다. 고원석 부산시립미술관 학예실장이 지역 미술계 대표 전시 사례를, 중국 타임즈 미술관 부관장 니키다 잉치안 차이가 중국 현대미술 흐름을 발제한다. 연간 관람객 250만 명을 유치해 지역 미술관의 벤치마킹 사례로 자주 언급되는 일본 가나자와 21세기 현대미술관 큐레이터 메루로 와시다는 지역미술관이 어떻게 현대미술과 지역 전통을 조화롭게 발전시킬 수 있는지 발표한다. 누구나 선착순(160여 석) 참여 가능. (051)744-4245

박정민 기자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승용차 요일제 가입은 이렇게
우리은행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교역 증가할수록 분쟁조정 전문인력 중요해질 것
해양문화의 명장면
코르테스의 아메리카 원정
김유리의 TV…태래비
MBC예능 ‘전지적 참견 시점’
국제시단 [전체보기]
봄멀미 /원무현
벚꽃나무 당신 /손순미
글 한 줄 그림 한 장 [전체보기]
나는 내가 입양한 아이를 생물학적으로 사랑한다
도시의 책 향기
리뷰 [전체보기]
엄마와 딸, 할머니…우리와 닮아 더 아련한 이야기
문화 소식 [전체보기]
부산문화재단, 문화예술 특성화 지원사업 심의 시작
부산독립영화협회 “서병수, BIFF 탄압…검찰, 재조사 하라”
방송가 [전체보기]
전직 검찰총장 성추행의 진실은
‘레전드 특집’…유재석 등 뒷얘기 공개
새 책 [전체보기]
귀환(히샴 마타르 지음·김병순 옮김) 外
돈키호테의 말(안영옥 지음) 外
신간 돋보기 [전체보기]
광고는 사람의 감정을 조종한다
KBS PD ‘부산정치파동’ 복원
아침의 갤러리 [전체보기]
White Throw-Aways 요조 우키타 作
Too much-박민경 作
어린이책동산 [전체보기]
눈높이에 맞춘 ‘노동’ 의미와 가치 外
도깨비가 알려주는 스마트폰 사용법 外
이 한편의 시조 [전체보기]
손수건 /이양순
태산 /김만옥
이기섭 8단의 토요바둑이야기 [전체보기]
제13회 삼성화재배 본선 16강전
제42기 국수전 본선 16강전
이원 기자의 Ent 프리즘 [전체보기]
영화 관람료 1만 원 시대
20대 여배우가 안보이는 이유
조재휘의 시네필 [전체보기]
영화 ‘곤지암’…장르 영화에 감춰진 정치성
자연 속에서 단순한 삶은 가능한가
책 읽어주는 남자 [전체보기]
페미니즘은 어떻게 남성과 연대해 나갈 수 있을까 /박진명
‘열녀’이데올로기에 세뇌된 사회…이젠 굴레를 벗자 /정광모
책 읽어주는 여자 [전체보기]
늑대할머니는 한반도의 봄을 예견하신걸까 /안덕자
전쟁·빈곤…남의 고통에 연민만으론 부족하다 /강이라
현장 톡·톡 [전체보기]
서운암 뜨락에 모인 시인들…진달래꽃 따다 시를 구웠네
‘1950 대평동’ ‘깡깡 30세’…깡깡이마을 자부심 노래하다
BIFF 피플 [전체보기]
‘레터스’ 윤재호 감독
묘수풀이 - [전체보기]
묘수풀이 - 2018년 4월 19일
묘수풀이 - 2018년 4월 18일
이기섭 8단의 바둑칼럼 [전체보기]
2017 부산 서울 프로기사 초청교류전 2차전
2017 부산 서울 프로기사 초청교류전 2차전
정천구의 도덕경…민주주의의 길 [전체보기]
非易人性
其事好長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